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달력주문했습니다~~
by 권지영 (*.229.31.241)
read 8439 vote 0 2006.01.04 (11:06:35)

기부를 하도 안하다보니,결재방법에 휴대폰결재방법이 있었는지 몰랐네요,,,정말 편리한듯,,,이제는 기부에도 신경을좀 써야겠다싶네요...
왜이리 하루가 금방인지,,,새로얻은 직장이 주말은 이제 다 쉬거든요.
모임을 제외하고는 가서 청소라도 하고오고싶은데요..
언제든 예고없이도 가도되나요??
청소하나는 끝내주거든요,,그러면서 동물들 가까이서 좀 보고싶고그러네요,,,얼마전에 사이트를 다니다가 강아지를 100여마리 돌보시는 할머니 기사를 본적이있었어요,,,리플엔 수많은 악성리플들고 가엾다는리플들이 싸우듯 줄을잇고있었구요,,,
그중에 광주에 사시는 어떤분이 글을 올렸는데
강아지를 입양하고 싶어서 광주쪽에 있는 보호소를 방문했는데
병견들밖에 없어서 한숨쉬면서 돌아나왔다고합니다
어느 강아지하나 성한 애들이 없었답니다
보호소의 실태도 충격적이드라구요,,,,
신문이나 매체에서 보호소의 실태를 보도한적이 여러번있어서 다들 아실거예요,,,그렇다고 그많은 강아지들 우리 보호소에 다 데리고올수도 없을거고,,,마음만 무지 타더라구요,,,
병들어서 아파하고있을 그 애들 생각하면 정말 너무 가슴이 아프구요.
세상이 개판이군요...
인간들이 싫어지구요...
.
.
.
달력 얼른 받아보고싶네요.....
지금 전 두마리의 강아지(엄마와 딸/말티즈/5년/4년)를 키우고있는데 제가 독립을 하면 한두마리 더 입양을 할 생각이거든요
사람들은 어리고 이뿐 강아지 우선으로 입양한다지만
저는 나이많은 강아지를 입양하는것도 좋다고봐요
사람마음 더 아는거같고 눈빛을 읽는것두같고,,,,
이뿐거 찾는사람치고 책임감있게 키우는 사람을 못봤거등요,,,
개의 외향이아니라 나에게 정말 힘이되고 존재의 치수가 되는 그런 맘으로 다들 입양했으면 좋겠네요....
키운다는것의 의미의시작 자체가 책임감입니다
입양하시는분들 다시한번,,,생각해보세요,,,,
준비가 되어있는지를....

전병숙

2006.01.04 (17:26:00)
*.234.64.3

권지영씨 생각과 제생각이 너무나 똑같네요. 저도 지영씨 말씀대로 어리고 이쁜 강아지들만 선호하는 사람들한텐 부정적인 생각이 든답니다. 사람에 따라 다를수도 있겠지만, 병들었을 때나 늙어 볼품없이 되어버린 애들을 변치않고 보살펴줘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저두 푸들(엄마와 아들)을,그리고 길에서 데려온 발바리,길에서 데려온 냥이, 이렇게 네녀석을 키우고 있답니다. 엄마푸들은10년,아들푸들은 8년 되었지요. 지금은 모두 중성수술을해주었지요. 지영씨 말씀대로 외향이 문제가 아니라, 중요한것은, 끝까지 책임과 사랑으로 키우는 사람들이 지금은 부재중인 현실이 너무 슬프고 안타까운 일이죠.
제목 날짜 조회 수
권혜경씨의 정식 가족이 된 고양이 하니 4 2006-01-04 7951
달력주문했습니다~~ 1 2006-01-04 8439
협회식구분들회원님들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1 2006-01-04 8211
달력에 관하여 2 2006-01-03 7458
도와주세요.. 4 2006-01-03 8040
기사]화살맞은 고양이(미국) 1 2006-01-03 7848
새해복 많이받으세요^^ 1 2006-01-02 7793
2006년엔 저에겐 뜻깊은? 해가 될 듯,,, 2 2006-01-02 8094
SBS 스폐셜 '개가 사람을 살린다' 4 2006-01-01 8046
퍼옴]중앙시평 - 개띠해 5계명 3 2006-01-01 8276
협회이야기 포토겔러리에 저번에 길에서 데려온 아기냥이사진 올립니다. 3 2005-12-31 7282
내일 서울 시청 앞에서 개띠 새해맞이 소망축제가 11시에 서울시청에서 한다고 합니다... 1 2005-12-30 8365
검은비닐봉투 징크스 4 2005-12-30 7934
유효재친구! 같은또래를 만나니 너무 좋네요..우리 앞으로 좋은일 같이 해요.. 2 2005-12-30 7612
미리 새해인사에요^^ 1 2005-12-28 7395
길남이와 달랑이 소식이 궁금해요~~ 3 2005-12-28 8214
2005년 한해는 KAPS와 저를 이어주게된 좋은 한해 였네여... 5 2005-12-28 7216
남은 2005년 마무리 잘하시구요^^ 4 2005-12-26 7483
또,한해를 보내면서. 4 2005-12-26 7655
모두 메리 크리스마스하시구요.. 저를 봉사에 껴주세요...^^ 5 2005-12-24 739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