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발         장

1. 생략
2. 생략
3. 생략

4. 범죄사실
2009년 3월 7일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 상림리 788-1 근처 연세학원 주차장에서 살아있는 개를 좁은 케이지에 짐짝처럼 쑤셔 넣은 채, 트럭의 짐칸에 실어 놓음으로써 그 개들에게 정신적, 육체적인 손상을 입혀 고통을 줌.  

5. 고발이유
동물 학대 행위는 생명경시풍조를 유발하며 나아가서는 인간생명을 경시하게 하는 동기가 되어 사회 평화 및 질서유지에도 나쁜 영향을 미치므로 위 같은 사건의 재발 방지를 위해서 동물학대자(차량번호 00마 0000의 차주)를 동물보호법에 근거하여 고발합니다.

사진에서 보다시피, 많은 수의 큰 개들을 움직이지 못할 정도로 좁은 철장에 넣어두면 몸을 제대로 펴지 못하여 근육, 내장에 고통과 손상을 주게 됩니다.

이 사건은 동물보호법 제7조(동물학대 등의 금지) 2항 2호의 살아있는 상태에서 동물의 신체를 손상하는 행위이므로, 제25조(벌칙) 제1조 1항을 적용하여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습니다.

6. 생략
7. 생략


2009년 4월 2일
고발인 (재)한국동물보호협회

거창경찰서 귀중



별첨 : 증거자료.








이보엽

2009.04.04 (17:33:19)

참으로 잘하셨습니다.
배을선

2009.04.07 (17:30:15)

이런모습안볼수 있는 규체적인 법적조치가 필요합니다
정부에서 학대와 유기견이 생기나는 근본적인 문제의 해결책을
내놓아야지 이런일 생길때마다 문제삼는것은 한계가 있습니다
제발 정부에서 이에대한 답을 법으로 만들어주셔야합니다
김은주

2009.04.28 (00:51:27)

진짜 불쌍하네요....ㅜㅜ
이런경우 처벌은 받는가요?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504 <font color=navy>까치둥지에서 떨어진 새끼 까치 구조이야기 2 2007-07-03 16567
503 <font color=black>회원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1 2010-01-04 16563
502 [KAPS 뉴스레터] 2010.1호 2010-06-14 16556
501 세계에 한국의 개, 고양이 학살 알리기 3월12일LA 영사관 앞 개고기 [19] 2003-03-06 16556
500 중국의 개,고양이식용금지 주축의 동물보호법 제정에 관하여 2010-02-06 16426
499 <font color=navy>2009년 3월, 4월 성금납부자 2009-05-24 16398
498 <font color=navy>2009년 지로 성금납부자 2010-03-12 16356
497 2010 개식용중단 포스터 삽지 결과 2010-09-08 16345
496 <font color=navy>보호소 동물입양에 대한 사람들의 잘못된 인식 2009-07-12 16299
495 <font color=navy>새끼돼지 시민모임 국방부 앞 집회 사진 1 2007-07-17 16222
494 <font color=green>4/19 지구의 날, 개식용금지법안 촉구서명&유기동물 수 줄이기 2009-05-02 16120
» <font color=green>경남 거창군 동물학대자를 거창경찰서에 고발 3 2009-04-01 16091
492 2008년 상반기(1월~6월) 성금납부자 2008-07-13 16080
491 <font size=2 color=green><b>반려동물제도, 이렇게 바뀝니다. 2008-01-07 16015
490 <font color=navy>보은 보호소 진입로 말끔하게 자갈 포장 5 2007-07-06 16011
489 [KAPS 뉴스레터] 2010.5호 2010-06-14 16000
488 <font color=BD0000><b>2009년 개식용 중단 전단지 신문삽지 시작입니다. 2009-03-09 15982
487 <font color=#333333>[KAPS 뉴스레터] 2009.6호 2010-06-14 15973
486 <font color=navy>2009년 5월,6월 성금납부자 2009-08-09 15970
485 <span style=font-size:10pt><font face="Arial Black" color=black>답변없는 서울시청 2008-06-15 1596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