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대사관에 탄원의 편지를 보냅시다.

회원 여러분!
중국 모피산업 동영상을 보셨는지요!!
이렇게 잔인무도한 일을 보고도 중국정부에 말 한마디 않지 않는다면 우리도 사람이 아닐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아시아에서 동물보호활동을 가장 많이 하고 있는 아시아 애니멀에서 중국으로 대대적 항의하고 있지만 우리도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해야만 될 것 같습니다.
한국에 있는 중국 대사관에 우편으로 탄원편지를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아래는 협회에서 대사관으로 보낼 탄원 편지입니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홈페이지 메인화면의 기사, 해외동물이야기’의 136번글을 참조 하세요.

중국대사관 본관:
서울 특별시 종로구 효자동 54번지 110-033

대표전화 : 02-738-1038       FAX : 02-738-1077


이빈 대사님

저는 한국동물보호협회 회장 금선란이라고 합니다. 한국의 비참한 동물들의 처지를 개선해 보겠다고 동물운동을 해오며 많은 슬픔과 충격을 경험해왔지만 최근 중국모피농장에 잠입해 찍은 동영상을 보며 그토록 많은 동물학대 사진들을 접해온 저 마저 너무나 끔찍해서 보는 도중 눈을 감아버리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보는 사람들이 이렇게 고통을 받는 데 그토록 비참하게 죽어간 동물들의 고통은 어떠했을까요?


한국의 동물학대 문제도 심각하지만 중국 모피농장에서 상상을 초월하는 고통 속에 숨져가는 동물들의 실상을 보며 중국의 동물학대문제 또한 더 이상 지나칠 수 없다고 느껴 이 편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대사님께서는 부디 중국 정부를 설득하여 이러한 일들이 일어나지 않도록 힘써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저는 어린 시절부터 삼국지, 서유기 등 중국 소설을 읽으면서 중국 사람이 대범하고 아량이 넓은 민족이라 생각하며 중국에 대한 좋은 호감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중국의 개, 고양이 식용은 고쳐져야 한다고 생각했지만 중국 북쪽 지방의 사람들은 동물을 그다지 학대하지 않으며 언론 또한 동물들에 대해 호의적이라는 소문을 접하고는 중국에서 개, 고양이 식용이 멀지 않아 없어 질 것이라는 기대조차 해보았습니다. 그러나 몇 년 전부터 중국 남쪽지방 광동성에서 개와 고양이를 비롯한 모든 종류의 동물을 식용으로 온갖 잔인한 방법을 동원하여 죽인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개, 고양이 식용이 중국에서도 극도의 동물학대를 부르고 있다는 것을 절감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 개와 고양이를 죽여 모피제품을 만들 뿐 아니라 모피제품에 흠집을 내지 않겠다는 이유로 개고양이들을 산채로 가죽을 벗긴다는 소문을 듣고 설마 이렇게까지 잔혹한 일이 가능할 까싶어 반신반의하던 중 중국 모피 농장에서 야생동물을 죽이는 동영상을 보게 되었습니다. 제가 본 장면들은 차마 눈 뜨고 볼 수 없는 지옥의 장면이었고 인간세상에서 있는 일이라고 믿기가 너무도 어려웠습니다.

중국도 이제 선진국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세계시장에서 중국 물품이 인기를 끌고 우리나라도 중국 상품을 많이 애용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점에서 동물들에 대한 잔혹행위를 방치하는 것은 중국의 국익에 해를 끼칠 뿐 아니라 중국 국민들 특히 자라나는 어린이들의 심성에 악영향을 끼칠 것입니다. 인간으로서 약한 동물에게 가하는 극악의 행동은 결국 동물의 문제로 그치지 않고 인간에게 돌아오는 치명적인 문제로서 우리 스스로의 불행을 초래하게 만들 것입니다.


부디 중국 정부가 인간성 회복을 위하여서라도 강력한 동물보호법을 만들어 잔혹한 모피 산업이나 개, 고양이 및 야생동물을 몸에 좋다며 식용하는 습관을 고치는 데 앞장서도록 대사님께서 노력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국 국민의 대범한 성품은 이런 나쁜 일을 고치는데 있어 주저하지 않으리라고 믿습니다.


2005년 2월 24일

한국동물보호협회

회장 금 선란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404 영국에 살고있는 회원 최윤선씨의 영국 노동당 동물보호협회에서 연설글 2003-07-18 10448
403 미국IAKA로부터 온 소식.7월9일 ITN방송; 한국서 입양해 간 누렁이 2002-03-01 10451
402 투견, 경견 등 동물 싸움은 반드시 막아야 합니다. 2004-11-01 10452
401 리챠드 웨슬리가 보내온 싱가폴 동물회의 참관기 2005-07-10 10454
400 동물병은 종끼리 옮깁니다. 2004-02-08 10460
399 협회는 대구시 유기동물보호관리사업 위탁업무를 그만둘 것을 각 구청에 통보하였습니다. 2014-11-23 10460
398 SBS11월16일밤 방영된 "늑대복원다큐"를 보고,들고양이역습을 기억 2002-11-18 10463
397 야생동물학대 신고를 바랍니다. 2003-02-18 10464
396 서울시내 유기동물구조는 동물구조관리협회로 이관됨 2003-04-12 10467
395 2003년 7월17일 행사 사진. 2003-07-20 10469
394 <font color=blue>HELP 고양이를 찾습니다!! 2006-05-01 10470
393 [한겨레] 애견 의료사고 위자료 200만원 배상 (퍼온 글) 2004-02-04 10491
» 중국 대사관에 탄원의 편지를 보냅시다. 2005-03-09 10494
391 <font color=black style="font-size:10pt"><b>교사의 애견이 [보조교사]로 맹 활약 2006-02-15 10497
390 양천구청"고양이1마리1만원 계획" 취소.협회제안 수용. 2003-01-30 10512
389 ‘애완동물은 과연 인간에게 위험한가.’ 2004-02-20 10514
388 독일 신문 한국의 보신탕 옹호. 동물학대 부추기다. 2002-03-01 10524
387 윤리가 실종된 과학 2005-06-06 10567
386 <b>KAPS 배너올립니다.</b> 2006-03-23 10573
385 4월 5일 유기동물 수 줄이기 운동 및 유기동물돕기 바자회 2005-04-08 1058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