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외국인 자원봉사자를 통해 이메일로 사전 인터뷰를 거치고 나라로 돌아갈 때 꼭 데려갈 수 있는 분들에게 입양을 보냅니다. 입양에 애써준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또한 지극정성으로 잘 보살펴준 입양자들에게도 고맙습니다. 


525210_457200297679873_1583663071_n.jpg

Mitchell. 2010년 1월에 자원봉사자가 입양했습니다. 지금은 미국에서 Seamus와 함께 살고있지요. 


Seamus


Seamus예요. 1년간 봉사자 엠마가 위탁보호했었는데 아주 말 잘 듣는 개였지요. 


555265_457200137679889_1578378654_n.jpg


Ginger. 2010년 5월에 입양되었어요. 넘치는 사랑과 관심으로 이렇게 예뻐졌습니다. 


29010_457200141013222_1720035601_n.jpg


Sophie 역시 2010년 5월에 입양되었습니다. 행복해보이네요^^


268057_457200224346547_1709526105_n.jpg


Sophie예요. 좀 더 자라니 귀가 섰네요. 큰 형님과 함께 :)


62416_457200281013208_694396129_n.jpg


2010년 9월에 입양된 Bali(발리). 


64162_457200204346549_1022369754_n.jpg


2010년 10월에 입양된 Beans(빈스)


150399_457200214346548_626083541_n.jpg


2010년 12월에 입양된 Kyomi(교미)


549229_457200237679879_115319066_n.jpg


교미. 꼬리 세차게 흔드는 모습 좀 보세요^^


263421_457200311013205_2142765195_n.jpg


2010년 12월에 입양된 Narnia(나니아) 수퍼맨 옷입고 나도 날 수 있다면~~ 


419246_457200327679870_678346829_n.jpg


나니아와 그의 새 엄마


529865_457200347679868_1252896937_n.jpg

529865_457200347679868_1252896937_n.jpg


새 엄마와 함께 계속 행복하려무나! 


421944_457200584346511_779264520_n.jpg


2012년 2월에 입양된 Milo(마일로). 


11593_457200597679843_213454189_n.jpg


마일로를 그린 그림


385928_457200617679841_1546839513_n.jpg


사지말고 입양해주세요! 티셔츠를 입은 마일로


529758_457200167679886_216813964_n.jpg


2011년 3월에 입양된 고양이 Tiger(타이거)


421376_457200684346501_1196677344_n.jpg


타이거, 엄마와 함께 :)


75531_457200651013171_577546517_n.jpg


2011년 3월에 입양된 Knight


421504_457200671013169_1996020276_n.jpg


지금은 미국에서 살고있답니다. 


575017_457200364346533_802628379_n.jpg


2012년 4월에 입양된 Madegi

64160_457200374346532_1992708440_n.jpg


수영이 시러요 :(


581867_457200387679864_1365440124_n.jpg


자는 건 좋아요 :)


307372_457200554346514_347450288_n.jpg


Molly. 2011년 5월에 입양되었어요. 새가족에게 아주 사랑을 듬뿍 받았지요. 


563530_457200267679876_659306634_n.jpg


고구마. 아주 어릴 때 2011년 8월에 입양되었어요. 


419840_457200251013211_1066557197_n.jpg


고구마 자라는 모습을 계속 보내줬답니다. 


313303_457200404346529_575247930_n.jpg


기억나세요? 기름통에 빠졌다가 구조된 순심이예요. 2011년 8월에 입양되어서 아주 잘 살고있답니다. 


541580_457200414346528_2023988529_n.jpg


새 아빠와 :) 


644456_457200424346527_1882128505_n.jpg


산책합니다. 


544448_457200731013163_552573453_n.jpg


2011년 12월에 입양된 Logan


62461_457200737679829_864045797_n.jpg


엄마 곁에서...


72693_457200757679827_544976589_n.jpg


엄청나게 커졌어요. 그리고 2013년에 미국으로 함께 떠났답니다. 


285530_457200694346500_1749442363_n.jpg


2011년 12월에 입양된 Layla(레이라)


150438_457200717679831_429517003_n.jpg


엄마와 함께^^


482837_457200461013190_1349944995_n.jpg


2012년 2월에 입양된 Sophie. 


소피는 처음 케이지 밖으로 꺼내려는 봉사자에게 가지 않으려고 했답니다. 하지만 곧 깨달았어요. 아무도 자신을 해치지 않으려고 한다는 사실을요. 마당에 한번 나온 이후로는 완전히 다른 개가 되었어요. 꼬리를 크게 흔들고 사람들을 향해 웃게되었어요. 지금은 미국에서 행복한 삶을 살고있답니다. 


528200_457200454346524_1629427652_n.jpg


귀엽고 사랑스러운 소피 :)


13194_457200507679852_2047326774_n.jpg


옷도 입어 보고 :)


544655_457200521013184_130221223_n.jpg


2012년 3월에 입양된 Olivia


482385_457200534346516_1623583610_n.jpg


아늑하고 안전한 집을 제공한 입양자 덕분에 올리비아의 아름다움은 더 빛이 납니다. 


559886_457200767679826_1972200754_n.jpg


유화는 2012년 4월에 입양되었습니다. 새끼 때 보호소에 입소했지만 건강하게 자라 입양될 수 있었고, 입양자는 유화를 데리고 다닐 수 있는 모든 곳을 함께 다니며 많은 시간을 보내주었습니다. 고맙습니다. 


26350_457200781013158_843635356_n.jpg


부바. 2012년 7월에 입양되었습니다. 외로웠던 케이지에서 벗어나 친구들도 만나고 가족도 생겼습니다. 


577434_457200804346489_232679336_n.jpg






529758_457200167679886_216813964_n.jpg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제레미&케더린부부에게 입양된 시츄 "몽이" 소식 1

  • 2010-08-06
  • 조회 수 25862

제레미와 케더린 부부는 한 쪽 눈이 실명된 '몽이'를 입양하였다. 몽이는 고등학생 회원인 강희산군이 칠성시장 보신탕 골목에서 좁은 우리안에 갇혀있는 모습이 너무 불쌍해 주머니속에 든 전재산 2만원을 주고 산 후 보호소에...

애담&로라부부에게 입양된 "다고타"와 "모모"소식 1

  • 2010-08-06
  • 조회 수 23203

입양 간 허스키(다고타)와 고양이(모모)의 최근 사진을 애담과 로라 부부가 보내 주었습니다. 무엇이든 보이면 씹고 부수고하여 문제를 일으켰던 허스키, 애담과 로라의 꾸준한 훈련 덕분에 순한 양처럼 변하게 되었다. 다고...

장영남씨 가족에게 입양된 포메라이언 "쫑이" 소식

  • 2011-09-24
  • 조회 수 21818

이제는 유기견이 아닌 우리집의 가족인 '쫑이' 입니다^^

2009년 7월 입양되었던 아기고양이 file

  • 2010-07-14
  • 조회 수 21612

Larrah 부부에게 입양되었던 아주 작은 아기고양이가 아주아주 건강하게 잘 자란 사진을 facebook에 올려두었길래 가져왔습니다. 이름은 "김치"라고 합니다. 입양될 당시

예쁜 우리 유치를 소개합니다 . file

  • 2011-03-11
  • 조회 수 21506

우리 왕유치 보세요 ,ㅋㅋ 제가 데려온지 보름정도가 됬네요 . 이제 적응도 많이 했고 원래있던 우리짬뽕이랑도 장난치면서 잘지내요 . 얼마전에 털을깍아서 민둥민둥합니다 ~ 그래도 이쁘죠.^^ 평생 책임지고 잘 키울께요...

2004년도 입양한 골뎅이 금봉이소식 전합니다... file 1

  • 2011-05-01
  • 조회 수 21411

안녕하세요.. 2004년 12월 8일 골든레트리버 금봉이를 입양했던 입양자입니다. 오래동안 소식 전해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 그동안 살았던 대구를 떠나 멀고 먼 경기도 시흥에서 새로운 샹활을 시작했 던 금봉이도 지금은 나와...

입양된 동물들의 행복한 소식 2

  • 2010-06-10
  • 조회 수 21266

1. 강아지때 입양된 허스키 "Cooper" 보은 보호소 허스키 "보영"이의 새끼인 쿠퍼는 작년 6월 Steven Larosa 씨에게 입양되어 미국에서 지내고 있다. 위 사진은 입양당시의 모습이고, 아래 사진은 Steven Larosa 씨가 보내...

에릭,카롤린 부부에게 입양된 "꾀순이"소식

  • 2010-08-06
  • 조회 수 21222

작년에 에릭과 카로린부부는 꾀순이를 입양하고 올해 그 사진을 보내왔다. 꾀순이가 작년 협회에 있을 동안 말 없고, 조용하였으나 입양 되기에는 어렵겠다고 생각하고 대구 입양센터에 건강하게 잘 지내면 보은 보호소로 보낼 계...

윌과 케트린부부에게 입양된 리트리버 "라시"소식 1

  • 2010-08-06
  • 조회 수 20698

윌과 케이트린 부부에 입양된 대구 입양센터에서 골든 리트리바 "라시" 협회서는 "원희"로 불리었던 골든은 많은 봉사자들로부터 사랑을 받았다. 그러나 막상 입양이 잘 되지 않아 걱정스러웠다. 대구 개 입양센터는 매우 좁아 큰...

입양된 동물들의 최근모습들 1

  • 2010-05-06
  • 조회 수 20123

입양자 분들이 직접 보내주신 입양동물들의 최근 모습들입니다. * Stephang 가족에게 입양된 "마티" 새로운 집에서 창밖구경을 하고 있는 스테팡의 딸과 창가에 앉아 있는 친구 개를 보고 있는 "마티" "마티"의 몸에 다리를 ...

우리집 바니입니다~~*^^* file

  • 2011-08-12
  • 조회 수 19931

2011년 8월 1일 입양한 우리집 아들 바니입니다~~ 입양당시 이름도 없는 아이여서 집에와서 이름짓는게 젤바뻤네요. 너무나 순하구 조용한아이여서 짖을줄도 모르는줄알았어요. 아님 혹시 수술한건 아닌가 의심도 했구요. ㅋㅋ 근...

외국인에게 입양간 동물들

  • 2013-03-02
  • 조회 수 19420

외국인 자원봉사자를 통해 이메일로 사전 인터뷰를 거치고 나라로 돌아갈 때 꼭 데려갈 수 있는 분들에게 입양을 보냅니다. 입양에 애써준 모든 분들 고맙습니다. 또한 지극정성으로 잘 보살펴준 입양자들에게도 고맙습니다. Mit...

설이,운이 file 1

  • 2010-12-03
  • 조회 수 19213

둘이 너무나 친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설이는 좀 조용하고...활동성이 없고..운이는 너무나 활동성도 많고..애교도 많고...설이 한테 가서 애교짓하다 맞은 적도 많습니다... 너무 잘 어울리는 조화 입니다....ㅋㅋ

짝짝꿍 만두와 학규~(사진첨부)

  • 2003-07-10
  • 조회 수 19071

벌써 무더운 여름입니다. 납작이 만두와 학규를 입양해서 우리 식구가 된지 벌써 6개월 가까운 세월이 흘렀습니다. 여기 우리 두애들의 예쁜 사진을 보내면서 글을 실어 봅니다. (사진 1:바구니안에 있는 자기 껌을 내놓으라고 ...

만두와 학규를 입양해간 이정일씨의 입양후기

  • 2003-03-13
  • 조회 수 19013

지난 토요일,그러니까 1월18일에 대구에 내려가서 변변치 못한 봉사를 하고서, 우리는 협회애들 학규(서시)와 만두(페키니즈)를 새 식구로 맞았습니다. 학규는 몸이 약하고, 눈이 백내장이 있어서, 늘 주영씨가 안쓰러워 하던 아이랍...

입양후40일을 맞는 우리만두와 학규!

  • 2003-03-03
  • 조회 수 19006

<meta http-equiv="content-type" content="text/html; charset=euc-kr">점점 따뜻한 날씨를 맞으면서 우리집에도 나날이 만두와 학규의 따뜻한 얼굴과 재롱으로 가득합니다. 힘들고 쓸쓸하게 지냈던 애들이기에 더욱 애틋하고 정감이...

동해의 입양 이야기 file

  • 2013-05-12
  • 조회 수 18980

2011년 3월에 보호소에 입소하여 완전 장난꾸러기이자 어른고양이들을 성가시게 했던 동해. 자원봉사자의 눈에 띄어 입양가게 되었습니다. 새로운 집이 꼭 처음부터 제 집이었던 양 아주 잘 적응하고 지낸다 합니다. 입양자 김청아...

방울이(윌리엄) 입양이야기

  • 2013-11-24
  • 조회 수 18965

<style type="text/css"> </style> 윌리암은 11년이라는 긴 시간을 KAPS에서 보냈습니다. 강아지일 때 와서 계속 살아온 거지요. 처음엔 예전 보호소의 시추 방에서 지냈고, 새로 이사 온 보호소에선 마당에서 지냈습니다. 그의 ...

더운 여름에 시원하게 머리 올린 만두, 학규

  • 2003-08-07
  • 조회 수 18952

머리를 시원하게 올린 만두와 학규우리집은 워낙 시원해서 더위는 문제가 아닌데,지금 바로 이순간 쏴아아~쏴아아 쏟아지는 비와 동시에 와르릉 꽝~하는 소리와 번개에 가뜩이나 둥그런 눈이 휘둥그레 지면서, 더운 날씨에도 혀를...

입양 이야기 입니다.

  • 2003-01-25
  • 조회 수 18873

입양 후기를 올려 주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