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미국으로 가기전 방울이와의 마지막인사를 하고싶다는 요청에 마이클 호쿠텐씨와 아들 이안이 개보호소에 방문을 했습니다.



오랫만에 보는 방울이라 반갑게 인사를 했으면 했는데, 방울이 생각은 달랐나봅니다^^


방울이는 보호소에 들어오자마자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냄새를 맡고 오줌을 누기 바쁘더군요.




image_8016348041522415220467.jpg


 보호소에 있을때 여기저기 다리들고 오줌 누는 버릇때문에 입양가서 집안에서도 그럴까 걱정했었는데,

집안에서는 절대 그러지 않는다고 들었습니다만....보호소 오니 옛생각이 나는지 러그위에 오줌을

흩뿌리더군요. ^^;;




image_6398602071522415220469.jpg


그리고 아주 크고 많게 똥도 보호소에서 눴습니다.

그것도 해동이를 위해 깔아놓은 미끄럼 방지 카펫트위에서 정확하게요 ㅎㅎ

급하게 치웠는데 냄새가 남는지 냄새확인하는 방울이네요.




image_4949174491522415220468.jpg

image_4010604901522415220465.jpg


보호소에 있을 때의 행동들이 나오긴 했지만,

방울이의 얼굴 표정이 너무나 편안하고 부드러워보였습니다.

그래서 지금 방울이의 삶이 정말 행복하고 가족에게 사랑을 듬뿍 받고 있구나 이야기 하지않아도 알수 있었습니다.




image_4231805891522415220468.jpg


예전에 저렇게 강제로 엉덩이를 아이들에게 들이밀어서 싸움이 종종 일어나기도 했는데,

이전처럼 그르렁 거리며 그러진 않더군요.

정말 개과천선한 방울이입니다.




image_4350419731522415220470.jpg



보호소에 있을 때 방울이는 늘 자기주장만 줄기차게 표현하는 녀석이었습니다.


질투도 많았고, 자기 맘대로 일이 되지않으면 달려들기도 했었고,

예민한 부분인 발이나 꼬리끝을 미용하거나 만지게 되면 입질도 종종 했었어요.


그런데 그런 방울이가...놀랍게도!!!!

신나게 놀다가 마이클씨 아들인 이안에게 몇번이나 다가가서 이안의 얼굴표정을 확인하고

다시 자기 볼일을 보는겁니다.


이안을 지킨다는 느낌을 강하게 받았습니다.




image_7884876991522415220474.jpg image_8107037551522415220475.jpg image_9065422551522415220475.jpg image_9625505121522415220473.jpg


마이클씨와 아들과 함께 있는 방울의 편안함이 사진속에서도 느껴지는걸 보니

완전한 가족으로 자리잡은것 같습니다.

이제 Bang~라는 새로운 이름이 생긴 녀석

미국에 가서도 늘 건강히 그리고 행복하게 지내길 바래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사진을 공유해주세요. 관리자 2012-11-05 31712

"공공"이 소식 file

입양간 공공이의 최근 모습입니다. (입양간지 1년 만이네요~) ㅋ~원래 미묘였지만 한층 더 예뻐졌어요. 공공이는 2016년 7월초 공군부대내 관사에서 신창섭씨에 의해 구조되었던 고양이 입니다. 그리고 한동안 이곳 쉼터에서 생활하다 2018년 2월 프랑스인 Thomas씨게 입양되어 이제 영원한...

"별이" 소식 file

윤희씨께서 "별이" 입양 후 최근 모습을 보내주셨습니다. 별이~ 원래도 미묘였지만 더 예뻐졌네요. 별이 구조 이야기는 이곳에서 읽을 수 있습니다.► http://www.koreananimals.or.kr/229654

입양간 '루나' 소식 file

고양이 루나를 입양하셨던 백혜정씨께서 루나의 사진을 보내오셨습니다. (보내오신지 좀 되었지만 누락이 되었네요) 루나의 입양 당시 사진과 입양이야기 http://www.koreananimals.or.kr/219128#0 입양 후 사랑받으며 예쁘게 자란 루나를 보면서 보람과 행복감을 동시에 느낍니다. 마치 사진...

방울이는 이제 곧 미국견이 됩니다^^ file

5월 미국으로 가기전 방울이와의 마지막인사를 하고싶다는 요청에 마이클 호쿠텐씨와 아들 이안이 개보호소에 방문을 했습니다. 오랫만에 보는 방울이라 반갑게 인사를 했으면 했는데, 방울이 생각은 달랐나봅니다^^ 방울이는 보호소에 들어오자마자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냄새를 맡고 오줌을...

진순이는 이제 아일랜드견이 되었습니다^^ file

4월 아일랜드 국적을 가지신 조나단에게 입양간 진순이 보호소에서 예민하고 겁많던 성격과 달리 입양간 곳에선 적응도 너무 잘하고 조나단이 사준 쿠션에 누워 티비를 시청하는 스마트한 견으로 거듭났다고 종종 소식을 받았습니다. 그런데 올해 조금 이르게 진순이가 아일랜드로 갔다는...

망고와 젤리 이야기 file

협회의 오랜 회원이신 고영선씨에게 구조되어 보호소로 오게 된 고양이 '영이'와 '선이' 중, 영이는 입소 2개월 만에 송정빈 씨에게 둘째로 입양가게 되었습니다. ▼송정빈씨와 고양이 망고(영이) 정빈씨께서 최근 잘 지내고 있는 망고와 젤리의 사진을 보내주셨네요. ▲첫째 젤리와...

자동차 본내네트에서 구조된 '보니' 소식 file

'보니'는 새끼고양이 일때 자동차 본네트로 들어가 119 구조대에 구조되었습니다. 당시 자동차 주인분은 구청에서 계약된 유기동물 사업소로 고양이를 보내지 못하고(안락사 및 폐사를 걱정하여) 협회로 입소를 부탁하였습니다. 협회에서 무사히 자라 협회 회원 김용민씨에게 입양간 '보니...

2년전 입양간 정원이 소식 file

2년전 조은정씨께서 입양하신 정원이의 최근 소식입니다. 정원이가 입양가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니 무척 기쁩니다.^^ 정원이 입양 당시 모습 http://www.koreananimals.or.kr/162948 안녕하세요. 협회 덕분에 정원이를 만나 행복하게 살고 있는 조은정입니다. 오늘 문득 근황을 ...

파란이 가족 소식 file

파란이를 입양한 가족의 소식입니다. 파란이 입양 당시 : http://www.koreananimals.or.kr/index.php?mid=adopted&page=2&document_srl=154304 2014년 겨울 처음 보호소를 방문하였을 때 하얀고양이가 저한테 먼저 다가와서 야옹 하고 말을 걸었습니다 보호소 철창 밖으로 떠날 때에는...

. file

.

, file 5

,

오스카와 로즈

사랑스러운 남매

금봉이^^

누런 금봉이가 잘 지내고 있는 거 같아 저절로 미소가 지어집니다. 리트리버들이 다들 착하고 온순한 것 같더라구요. 작은 개들과도 잘 지낸다니 무척 다행입니다. 사진 올리시는 법도 배우셔서 얼른 올려주시기를 기대합니다. 어디에 올려서 주소를 따와야 하는지 모르신다면 협회 이...

자기속에 들어간 고양이 솔지^^공개합니다. file 1

넘넘 귀여워요^^

보호소 식구들 잘들 계셔용 ?

참오랜만이네요 _ 요즘은 저도 바쁜바람에 전화한통 못드렸네요 , 죄송해요 ^-^ 저희 아가들은 다 잘 지내고있습니다 ; 안본사이에 또 강아지가 늘었네요 ;; 하하 ;; 제가 여기서 보호소 하나 차릴까봐요 ^-^ 요즘 고양이 탁묘사건으로 .. 네티즌들이 많이 들고일어섰더군요 ;; 어린 녀...

코리 사진 올려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코리 사진 또 올립니다. 코리가 요즘 얼마나 이뻐지는지 ^^* 딸아이라고 봄 타서 그런지 부쩍 이뻐지고 있습니다.  

우리집 말썽꾸러기...

우리집 말썽꾸러기... 코리랍니다... 어제는 잠시 집 비운 사이, 소반에 담겨 있던 마늘을 먹었다는거 아닙니까? 저러다가 혹, 곰이 되려나요? 암튼 우리 코리는 쑥도 잘 먹고, 온갖 야채들, 과일들 무지 좋아라 합니다. ㅡㅡ; 누가 코리 좀 말려줘요~~~ ^^*   코리가 못 들어가...

오랫만에 똑이 사진올려봐요~ file

말추(말티즈 + 시추)인 똑인^^ 뭘해도 제 눈엔 이뻐보이지만.. 털을 다 밀고 나니 요다가 되어버리더군요. ㅎㅎ 오형다리는 더 두드러지고.. 튀어나온 아랫입술도 더 도드라지고.. 그래도 이쁘고 사랑스럽죠?

안재호 회원님께-

입양신청은 053-629-6143 / 053-622-3588 / 016-9393-9100 으로 연락하셔서 상담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반드시 불임수술을 하는 것을 입양조건으로 하고있습니다. 불임수술 하지 않은 개는 집밖으로 뛰쳐나갈 확률이 높고, 출산된 새끼들을 키워 줄 좋은 사람을 찾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라...

u file

u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