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입양후 이야기
우창욱&박미연 부부는 서울에 사시면서 영국 대사관에서 일합니다. 오래 전부터 대구보호소나 보은 보호소에 오셔서 강아지 한마리를 입양하시겠다고 하였습니다. 마침내 결심을 하고 지난 토요일 장거리 여행을 시작하였습니다. 서울 영국대사관에서 보은 보호소까지 오는데 약 2시간 걸렸다고 하였습니다.  청원-상주 고속도로를 이용하니 아주 시간이 절약되었다고 하였어요.  

  보은 보호소에서 귀여운 몇 녀석들이 마음에 들어하였습니다. 내친 걸음에 대구 보호소도 방문하고 보호소 동물도 한번 보신다고 대구도 내려왔습니다.  대구녀석들은 모두 버림받은 강아지들로서 밖에서 고생한 탓인지  아프거나 조금씩 문제를 안고 있어 확실하게 건강하고 착한 애들이 있는 보은 보호소의 강아지를 선택하기로 하고 다시  대구에서 보은 보호소로 향하였습니다. 부부는 작은 녀석들 중 가장 사랑스런 "방실"이를 가족으로 택하고 서울로 다시 출발하였습니다. 방실이 입양을 위하여 토요일 하루 완전히 도로에서 시간을 다 소비하고 지치고 피로하였습니다.  그러나 방실이는 부부의  고생한 대가를 사랑스럽고 영리한 행동으로 몇 배로 갚아주고 있습니다. 

아래 우창욱, 박미연 부부가 보내주신 편지와 사진입니다

.......................................................................................................................................................

안녕하세요? '순이'를 입양한 우창욱 & 박미연입니다. 지난 토요일(2009년 1월 10일) (재)한국동물보호협회 충북의 보은보호소에서 서 '방실이'(현 '순이')를 안고 차를 타고 오면서 강아지가 넘 순하고 보채지도 않고 멀미도 전혀 하지않아 차 타고 오면서 너무 순하고 착하여 '순이'라고 이름을 새로 지어주었습니다.

'순이'는 저희 집 새로운 환경에서도 전혀 새롭게 느낄 틈도 없이 저희와 마치 오래 지낸 가족처럼 빠른 적응을 하고 있습니다... 밥도 물도 잘 먹고, 대소변도 잘 하고 오늘부턴 '순이' 스스로 화장실가서  배변을 하는 대견함으로 저희에게 더욱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글쎄 벌써 "앉아!"를 알아듣습니다.^^

회장님 그리고 보은소장님 에게 다시 한번 '순이'를 저희에게 입양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순이와 같이 찍은 사진과 '순이'가 개껌을 먹는 모습 등등을 보내드립니다.

soon.jpg

soon1.jpg

soon2.jpg

soon3.jpg

soon4.jpg

 

제목 날짜 조회 수
입양후 사진과 스토리를 보내주세요. 2012-11-05 3547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