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배철수씨께서 입양하신 골든리트리버 삼순이의 최근소식입니다. 삼순이를 입양하기전 먼저 입양된 고양이 깜순이와 회색나비, 진돌이, 그리고 새로운 가족이 된 나비의 행복한 모습들입니다.


삼순이의 일기

삼순입니다. 올 5월에 우리 아빠한테 입양 온 골든 리트리버!

제가 사는 곳이 삼산리라서 삼순이라고 지었답니다.

이름이 촌스러워 저는 마음에 들지 않지만, 사는 곳이 촌이라 어쩔 수 없대요. 아빠가.......

처음에는 줄에 묶여 1주일을 지냈답니다.

그러다가 아빠가 냐옹이 집 앞과 옥상 쪽 계단에 문을 달아서 뒷마당을 저 혼자 쓰고 있지요.

자유롭긴 한데 저는 앞마당에 나가서 진돌 할아버지랑 놀고 싶거든요.

그런데 아빠가 제가 아직 철이 없어 안된다네요.

아직 앞마당에는 뿌리가 약한 묘목들이 심겨져 있어

나무가 자리 잡을 때까진 천방지축인 저를 믿을 수가 없대요.

사실 뒷마당에 아빠가 심어놓은 은행나무, 감나무를 제가 심심해서 껍질 째 벗겨 놓았거든요.

다음 날 아침 나무를 본 아빠가 거의 기절할 뻔하더라구요.

그게 잘못된 건지 저는 아직 잘 모르겠어요.

깜순이라는 냥이가 있는데요, 저보다 며칠 먼저 입양 왔어요.

요 녀석이 가끔 팔을 내밀어 나를 약 올리거든요.

그래서 둘이 장난을 많이 쳐요.

저는 가짜로 녀석 팔을 깨물어주는데, 깜순이는 정말로 저를 할퀴거든요.

그래서 가끔 콧등에 상처가 나기도 하지요.

그런데 요즘은 또 다른 냥이가 입양을 와서 깜순이랑 친하게 지내요.

저도 친하게 지내고 싶은데 요 녀석은 내가 가까이 가면󰡐쉑󰡑하고 짜증을 내거든요.

그게 무슨 뜻인지 저는 아직 잘 모르겠어요.

아빠가 집에서 쉬는 날은 방안에 있는 이뿐이랑 미남이, 진돌 할아버지랑 마당에서 뛰어 놀아요.

그때가 제일 행복한 시간이거든요.

하지만 아빠는 일주일에 하루 밖에 쉬지를 않아서 다른 날은 심심해요.

빨리 아빠가 나를 닮은 다른 친구 하나를 데리고 와서 둘이 살았으면 좋겠어요.

이상 삼순이의 일기 끝______________




진돌 할아버지랑





놀다가 급해서 쉬~




아빠랑~

새로온 나비




회색나비는 여전히 경계심이 많죠

고양이집 내부(추워서 이불을 있는대로 둘렀죠)



짜식들~~ 보기는...

새로온 냥인데 워낙 싹싹해요



깜순이랑(둘이가 얼마나 친한지 모릅니다)

박혜선

2006.11.08 (14:10:17)
*.6.49.150

삼순이 .. 정감가는 이름인걸요. 삼순이 일기 너무나 재미있게 읽었어요.
글과 사진만으로도 행복감이 밀려옵니다.
삼순아 은행나무 감나무는 껍질을 벗기면 안된단다.
나무도 아야""해요.아빠가 기절하실만 하네.ㅋㅋ
깜순이하고도 빨리 친해지길 바란다.
그런데,삼순이는 장난으로 깨물지만,깜순이한테는 아플수있거든.
코 많이 할퀴디?? 상처 덧나지 않게 호- '' 잘하궁.
다음에 또 재밋는 일기 또 오려주렴. 기다릴께..
권혜경

2006.11.08 (15:48:50)
*.234.54.43

음,,마냥 행복하고 평화로워보입니다(살짝 질투가^^)부디 앞으로도 아이들과 가족분들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바래요 아아,,다들 입양가서 잘지내는군요 이런이야기와사연들 많이많이 올려주세요 생활의 활력소가 됩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KAPS 네이버 해피로그가 개설되었습니다. 6 kaps 2010-04-20 167211
4659 EBS 생방 토론 8 배철수 2007-07-19 5442
4658 개그맨 양원경씨가 오늘 라디오에서 "강아지 죽이는 방법"에 대해 말한거.. 6 김나현 2008-05-28 5439
4657 <보호중입니다>청량리근처에서 발견된 마르치스 김보경 2003-06-09 5431
4656 호주.한국의개,고양이보호를위한5.22 데모사진 3장(미국소식에서) kaps 2002-06-05 5422
4655 천도제라...... 답답하네... 3 고영선 2007-05-28 5415
4654 개고기업주,최근경거망동은전적으로 보건복지부의책임, 항의바람. kaps 2002-05-01 5415
4653 기부금영수증 부탁드립니다 1 박은주 2011-01-25 5408
4652 아파트 관리실에서 길냥이 사료를 못주게 해요 2 최경숙 2011-06-21 5403
4651 (급)강아지 키우실 분을 찾습니다! 박동훈 2002-05-11 5402
4650 [펌] 대구경북지역의 동물 화장업체 김귀란 2009-01-04 5400
» <font color=006699><b>"삼순이의 일기"-회원 배철수씨의 입양이야기 2 kaps 2006-11-07 5397
4648 <font size=2><b>서미숙씨의 대구시 동물화장 및 영리단체 관련 답변 7 kaps 2006-12-23 5393
4647 잔인한 살생을 축제라 말하는 망나니들 1 정희남 2011-06-28 5383
4646 [문화일보기사]“애완동물 좋아할수록 친사회성향도 높다” 의 기사와 세계일보의 기사를 보고...... 2004-02-20 5374
4645 <font color=green size=2><b>보은 보호소를 도와주신 분들 kaps 2007-04-28 5366
4644 <font size=2 color=green>2007 지구의날 '지구를 위한 차없는 거리' 대구시민생명축제 2 kaps 2007-04-18 5363
4643 중국 곰들, 쓸개즘 공포 탈출구 찾는다. kaps 2002-06-01 5353
4642 한국의 저명한 개고기꾼들 kaps 2002-12-06 5347
4641 전단지 배포지역[서울] 2 이정일 2007-07-07 5341
4640 "세상에 이런일이" 보셨나요..? 김보경 2002-09-05 533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