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안녕하세요.. 작년 2004년 12월 쯤에  처음 으로 KAPS알게 되었습니다...

12월달에 처음으로 혜선누나를 통해 KAPS를 알게되었습니다...

그떄 처음으로 KAPS의 회장님꼐서 좋은일을 많이 하신다고 하셔서..

그떄부터 회장님을 존경하게되었습니다...

아무래도 그떄부터 지금까지 KAPS와 저의 인연이 시작된것 같네요..

저가 처음으로 KAPS를 자세히 알게해준계기는 제생일이기도 한 1월27일

KAPS에서 장군이를 구조 했을떄 였습니다.. 그떄 처음으로  KAPS 대해

존경심이 생겨났고 .. 이런생각을 가졌습니다...  KAPS처럼 좋은 일을 많

이 하자는  생각을 가졌습니다.. ..

KAPS에서 봉사를 하면서 벌써 1년이라는 시간이 되었네요..

KAPS는 저에게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게 해주셨고 ... 금선란 회장님을

만나 동물에게 좋은일을 할수 있게 해준 고마운 동물단체라 생각합니다..

또한 KAPS는 저에게 꿈과 희망을 가지게 해준 소중한 존재라 생각을 하게되었습니다..

KAPS를 만나기 전까지는 꿈이 애완동물을 키우는 샵주인 이 되는 거였는데....

KAPS를 만나고 난뒤로는 이런 꿈을 가졌습니다.. 애완동물에 관한 자격증을 많이 취득하고  애완동물에 대해 공부를 많이 하여 ... 상처받고 우리

인간에게 고통을 받는 동물들에게  희망을 줄수 있는 사람이
되는 꿈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아마도 저같은 학생들은 KAPS를 만나고 난뒤 이런꿈을 가졋을 꺼라 생각합니다...

KAPS와 저는 1년이라는 긴시간 좋은 인연을 맺게 되었고 좋은 일을 하게

해준 뜻깊은 한해라고 생각합니다..

내년에도 이런 KAPS와 좋은 인연을 만들어 가야 되겟네요..

여러분들도 내년에도 KAPS와 좋은 인연을 만들어가보세요..

아참 그리고 올해 마무리 잘하시길 바라고요..

내년2006년에 개(견)의 해니까

좋은일이 많이 생겨났으면 하네요...

그럼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고통받는 애완동물을 도와줄수 있는 사람이 되자고 마음을 먹었습니다..



박혜선

2005.12.28 (13:09:03)
*.6.14.229

상후야 안녕? 나도 가끔 상후를 보면서 많은 것들을 배우게 된단다. 고등학생 지금 이나이에 한참 이것저것 사고 싶을때 용돈을 쪼개 쑥스러워하면서 3000원씩이라도 자동이체 해도 되냐고 물었을때, 자원봉사하면서 어른들도 힘들어하는데 해맑게 웃으며 더 할일 없냐고 물었을때,못박힌 고양이 구조하면서 기부스 풀고 병원에서 나와서 작은일이라도 도우려고 힘쓰는 모습들.. 상후를 보면서 대한민국에서 동물들의 미래가 어둡지는 않겠구나 라는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어. 이번 대학교 원하던 학과에 합격한거 무척 축하해요. 지금의 순수한 마음 언제까지나 변하지 않길 바라고, 참 ..다닐때 항상 차 조심하구... 건강해야 하고 싶은 일들을 더 많이 할수 있거든? (누나가 말 놓은건 친근감의 표시 )
최수현

2005.12.28 (18:14:06)
*.201.103.6

상후군^^ 그 맘만 변치말고 30대 40대 아저씨가 되어도 kaps의 회원으로 쭉 있어줘요.^^ 상후군이 빨리 대구로 봉사오는 내년이 왔음 좋겠네요. 학교생활도 활발히 하고..과의 성격상 동물사랑하는 동기들이 많을테니...kaps홍보도 열심히 해줘요. 화이팅!!
김 재 국

2005.12.28 (21:26:48)
*.85.61.215

고3 시기에 학업과 동물일을 겸하느라고 얼마나 바빴을까!?
그리고 원하는 학과에 진학을 했다니 더욱 반갑고...
갈수록 성숙되는 생각과 글들을 보면 얼마나 흐뭇한지...
항상 건강하고 열심히 활동 하기를 바랍니다~
유효재

2005.12.28 (22:59:12)
*.220.238.202

안녕하세요... 저랑 같은 고3.... 왠지 마음이 통할것 같은.,,,, 저랑 같은 나이지만 제가 하지않았던 일을 너무 많이 하신것 같네여... 한번 꼭 보고 싶어요...
kaps

2005.12.29 (00:30:47)
*.203.152.236


상후군은 올해 동물들을 위하여 협회의 일을 정말 많이 도와 주었어요. 나중 상 줄 일이 있으면 상후군에게 먼저 주어야겠어요. 그리고 봉사를 더욱 잘하기 위하여는 운전도 좀 배워두면 좋겠어요. 그럼 올해도 위 글처럼 동물을 위하여 협회 일을 열심히 도와주기 바랍니다.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후원금이요.. 2002-05-23 6033
인간의 길. 2 2007-08-05 6033
어느 할아버지의 눈물,, 5 2009-09-06 6034
기부금영수증 메일로 부탁드려요^^ 1 2011-01-17 6034
오픈마켓 포인트 기부 1 2011-07-21 6034
<font color=red>[학전] 뮤지컬 <도도>에 KAPS회원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1-09-22 6034
보신탕 반대시위에 관해. 2002-08-10 6035
빠른회복에 감사드립니다. 2004-10-14 6035
장군이에 대하여.... 1 2011-02-24 6035
잃어버린개를 찾습니다... 2002-07-07 6036
고양이의 애타는 울음소리에 잠이 깼습니다. 2003-10-18 6036
왜 보청견 금복이가 개농장에서 죽어야 했을까요? (펌) 4 2007-05-31 6036
제가 보호소로 보낸 길냥아가가 궁급합니다.. 6 2007-09-27 6036
고양이 1 2011-02-23 6036
정회원인데요, 1 2011-04-27 6036
오랫만에 2 2011-06-13 6036
회원증 못받았는데요. 2002-05-30 6037
공지사항에 있는 기사요 2003-08-03 6037
캣타워 보낼려구요 1 2007-04-21 6037
길냥이 보호중입니다 1 2011-08-11 603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