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냥이가 햝으면...
by 주금령 (*.157.22.15)
read 5763 vote 0 2006.11.19 (18:06:30)

기분이 좋아서 그런건가요??
요가 저를 물어뜯고 햘퀴다가 (물론 장난이겠지만요 ^^) 입을 햝아주네요~하하 얼굴도 햝아주고.. 가끔 아침에 눈도 안떴는데 햝아주면 미안해지더라구요;; (세수를 안했기 때문에;;)
냥이 햝아주면 기분이 좋아서 그런건가요?
항상 물리다가 햝아주니 저는 몸둘바를 모르겠어요~ㅎㅎ

권혜경

2006.11.20 (13:35:42)
*.234.54.43

그냥 친근감의표시입니다 고양이과동물들은 주인=친구라는 개념이있는것인지^^가끔 같은 동족처럼 그루밍도 해주고한답니다 상당히까칠한 혀때문에 가끔,,괴롭지만요(같은부위를 자꾸 핥아서,,따가워요^^)요가 금령님 세수시켜준거랍니다^^늘 요랑 행복하세요
박혜선

2006.11.20 (15:24:03)
*.6.49.150

최고의 애정표현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우리 코켓도 자기 그루밍하다가 내가 옆에가서 손내밀면 기분좋음 제 손도
핥아줘요.깜켓은 틈만나면 제 얼굴 핥겠다고 .. 근데 따갑거든요.
그래서 제가 밀면 무지 삐지고 양손으로 제 얼굴을 잡고 핥아버려요 하하""
주금령

2006.11.22 (13:48:30)
*.67.202.202

햝은데만 햝아서 아프기도 했지만 그런 마음으로 햝아준 거였다니 참 행복해지네요 ^^호호호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font color=#660000 size=2>[기사]6일만에 인근에서 동종 AI 발견…방역당국 비상 2006-11-28 5805
계속 전화했는데요..^^ 2003-02-11 5806
어제 잠시 들려서 월동준비하고 왔어요^^ 2004-10-18 5806
"개 운반 너무하지 않나요?" 2004-10-21 5806
[과학칼럼] 더 이상 갈 곳 없는 야생동물들 3 2005-11-27 5806
혹시라도 잘못될까 걱정됩니다. 8 2006-11-08 5806
추운겨울어느 동물원 3 2006-11-23 5806
유리를 부탁드렸습니다... 4 2006-12-30 5806
후원자명을 바꾸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3 2007-01-15 5806
허리에 가는철사가 끼여서 서서히 죽어가는 고양이 구조요청드려요!! 3 2011-04-21 5806
방송국홈피에 들어가서 내용좀 써야겠네요.. 2004-10-15 5807
개식용 이대로 둘것인가? 모란장을 다녀와서...... 2004-10-25 5807
호리 구출 작전 SBS와 영천119, 영천경찰서 지원 2005-01-21 5807
인도에서 온 편지 1 2006-03-26 5807
목졸린 고양이 때문에 마음이 아픕니다 4 2006-04-06 5807
털 달린 모든 옷은 입지 않으려고요 4 2007-11-20 5807
글 퍼가도 되겠죠..^^;; 2003-02-28 5808
고양이가 위험합니다! 도와주세요! 2004-10-20 5808
충격을 이겨내고 침착하게 대통령께 편지를 씁시다. 2005-02-02 5808
(^^)" 2005-04-21 580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