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read 6185 vote 0 2006.01.25 (22:33:37)

협회 보호소의 못난이들

협회 아파트사무실에 있는 어린고양이들은 모두 곰팡이성 피부병에 걸렸습니다. 마치 문둥이 처럼 못난이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애들은 "내 얼굴이 어떤데..." 하면서 마냥 뛰고 놀면서 쳐다보는 모습들이 재미있어서 이렇게 사진을 찍어 보았습니다. 피부병 덕분에 고운 얼굴이 망가져 버렸지만, 그네들은 아랑곳 않습니다. 아파트 사무실에서 고양이를 돌보는 협회장님과 파트타임 학생도 걱정하지 않습니다. 잘 먹고, 잘 싸고 사랑받으니 따라서 몸도 마음도 건강해지니  피부병 쯤이야 곧 나을 수 있다는 것을 그 동안의 경험으로 잘 알고 있기 때문이죠. 동물이란 정말 요사합니다. 못난이는 못난이대로 그 나름대로 또 매력이 있으니... 따져보면 우리들이 보는 동물에게는 결코 못난이는 없다는 결론입니다.

혹 고양이 피부병 때문에 고민하는 분은 협회로 연락주세요. 도움을 주겠습니다.

owls.jpg

생긴 모양이 꼭 올빼미를 닮았다고 해서 이름이 빼미입니다.

]

hyuens.jpg

인물 좋다는 이야기를 여러사람으로부터 듣기도 했던 현이.
근데 지금은 참말 문디상입니다 그려^^...

hyuen1s.jpg

hayans.jpg

코흘리개 꼬마 처럼 얼굴이 저렇게 된 줄도 모르고 가장 천진하게 뛰어노는 하얀이지요.

hamas.jpg

 어릴 때 얼굴 윤곽이 하마같이 생겨 하마라고 지었는데 얼굴 피부병과 얼굴에 많이 퍼져있는 노랑 점무뉘들이 합하여 더 이상한 얼굴이 되었네요. 그래도 저 오뎅꼬치 장난감으로 다른 애들에게 빼앗기지 않겠다고 야무지게 물고 있는데 반대편에서 다른 새끼 고양이가 물고 잡아당기고 있습니다. 서로 오뎅꼬치 차지하겠다고 용을 쓰고 있습니다.

hama1s.jpg

tuelsoon12s.jpg

'내 얼굴에 뭐가 묻었어?' 라고 하듯이 쳐다보는 저 뽀실이 좀 보세요.

tuelsoon1s.jpg

김귀란 모자위에 올라 앉아 있는 만두. 만두는 만두집 앞에서 구조해왔다고 만두라고 지었지요. 왼쪽 눈위에 둥그렇게 털이 뽑혔습니다.

밤 10시경 대구 달서구 세강병원 부근 차 밑에서 울고 있는 큰 고양이를 윤인아 회원이 구조하고 이름은 세강으로 지었지요. 이 애는 피부병도 없지만 눈은 작고, 반달이며 코는 돼지코 같아 이 애도 못난이로 통하지요. 대부분 예쁜 고양이치고는 못난편에 들어가지요.  반달 눈에다 검은 고양이 밤에 볼 때는 성격이 사나운 무서운 야생고양이 같이 보이는데 그 반대입니다. 처음보는 낯선 윤인아씨에게 안겨 있었고 지금도 아파트 사무실에서 띵이와 함께 천사라고 불릴울만큼 착하답니다.

 

전병숙

2006.01.25 (23:57:00)
*.234.64.3

이애들을 보면서...이애들이 회장님댁에 오지 않았더라면..
지금쯤,어떻게 되었을까? 어리고 가여운 녀석들은 불을 보듯 자명한 사실에 문득!! 회장님께서는 이애들에게 손수건 같은 존재임을 생각해보지 않을수 없읍니다.그것은 만남중에 제일 아름다운 만남은 손수건과 같은 만남이라고 했기 때문입니다.힘이 들때에는 땀을 닦아주고 슬플때는 눈물을 닦아주는 그애들의 손수건이 되어 그애들의 눈물과 아픔을 닦아주는 모습을 보면서 많은 것을 생각케 합니다.수없이 많은 사람들이 동물은 아픔이라는 것을,눈물이라는 것을 흘릴줄 모른다는 것을 느끼지 않는 무정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아직도 수없이 많은데.....
박혜선

2006.01.26 (11:19:22)
*.6.14.229

이 녀석들의 상처는 그냥 겉에 묻은 흔적으로밖에 보이지않네요. 사랑으로 깨끗이 치유가 되고 있으니까요. 상처가 낫다고는 하나 모두 하나같이 이뻐만 보이네요.
자기들은 상처를 느끼지 못할겁니다. 너무나 큰 사랑을 받고 있으니 매일매일이 즐겁기만 할거에요.
사람이였다면 외모가 추해질까봐 상처를 가리려고 했을지도 모르죠.하지만 이녀석들은 너무나 맑고 깨끗한 영혼을 지녔기에, 자기자신을 있는데로 드러내며
활짝개인 웃음을 전해주네요.
이 녀석들이 더더욱 행복해지길 빕니다.
유효재

2006.01.27 (13:01:49)
*.220.238.205

하여튼 사람이나 동물이나 생긴걸로 판단하면 안되요....
최수현

2006.01.27 (13:20:34)
*.57.217.170

이쁘기만 한걸요^^ ㅋㅋ 그나저나 저녀석들이 거울을 본다면 깜짝 놀랄것 같아요. 얼굴이 저렇다는것도 모른체 신나게 놀고 얼굴치장에 몸치장에 여념없을것 아니에요.다 이쁜모습이지만, 빨리 낫기를 바래요
권혜경

2006.01.27 (14:41:31)
*.188.131.205

저런 아가들이 피부병때문에 고생이네요 허나꼭 나을거라 믿습니다 이렇듯 생긴것에는 연연해하지않고 그저 천진난만한 동물들을 접할때마다 겉치레에 치중하는 인간이라는 존재에대해 다시한번 생각해봅니다 아가들,,너무이쁘네요^^곧뽀송뽀송한 새털이 날거에요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font color=785B0E>윤구와 달랑이 최근모습 5 2010-10-30 6146
달력주문했어요 1 2010-12-29 6146
<font color=0000> 입양처를 찾습니다. 2011-08-23 6146
학대당하는 강아지..벌써 몇 마리나 죽었습니다.. 2 2011-07-11 6147
오늘 대구 동물보호소를 다녀와서.. 2 2007-02-10 6148
회장님. 얼마전 아파트 애완동물 사육때문에 통화 했던 사람인데요... 2 2007-07-04 6148
잃어버린개를 찾습니다... 2002-07-07 6149
집회와 민원의 도구로 동물을...? 1 2006-05-19 6149
고양이 1 2011-02-23 6149
회원증 못받았는데요. 2002-05-30 6150
장군이에 대하여.... 1 2011-02-24 6150
태어난아기보호한다고 키우는동물들을 버리는 분들은 꼭 김은숙씨 동물일기를 2002-10-06 6152
후원동물에 관한 질문이요~ -_ -~ 2 2005-10-19 6152
개고기를 먹지 말아야되는 이유 하나 더 추가~! 3 2010-11-27 6152
길냥이 보호중입니다 1 2011-08-11 6152
어제 멜로 강쥐얘기랑 사진보냈는데 받으셨는지..?? 2002-05-30 6154
지난 뉴스지만 .. 너무 뜻깊은 뉴스.. 2005-08-04 6154
정기후원 자동이체 너무 힘듭니다. 1 2007-01-28 6154
<font color=brown>6월 10일 명동 서명운동 후기 입니다 1 2007-06-11 6154
[re] &lt;font color=0000&gt; 입양처를 찾습니다. 2011-08-24 615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