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지금 새벽 한시반입니다.. 낼 일도 해야하고 자기전에 화장실가려고 하는데 우리집의 천제 냥이 네티가 변기에 올라가더니 가만히 절 보는 거에요.
전 또 멸치 달라고 하는줄 알고..~~ 안돼~~!  낼 줄께 !! 이러고말았는데

변기안에 머리를 넣는거에요.. 설마 변기물마시려고 저러나.. 한참을 킁킁거리더니.. 갑자기... 돌아서서 안더군요.. 그리고 꼬리를 세우고 부르르 떨더니.. 그 뒤를 따라.. 쪼로로로~~~~!!

오줌을 싸더군요.. 그것도 변기에 안자서...ㅠ.ㅠ
짐 새벽에 식구들 다깨우고 난리 났습니다..

역시네티에요.. 네티는 제가 처음 키우게 된 고양이거든요.. 저희엄마말로 귀신은 속여도 네티는 못속인다고 하던데요..

다른애들보다 유독 눈치도 빠르고 너무 영리하고 얌전해서... 저희집에선 천재냥이로 통하는데 오늘도 한건하고 자네요.. 심장이 두근거립니다.

이 기회로 모든 애들 변기 훈련에 돌입합니다...~~^^
아~~ 너무 행복합니다...ㅜ.ㅜ

참고로 저희어머니는 변기에 오줌싸는 고양이를 신처럼 여깁니다.ㅋㅋ
벌써 한녀석 완전 사랑 받고 있는데 이젠 두녀석이 되었네요.

남동생은 괜히 애들 스트래스 받게 한다고 말리지만 적당히 교육 시켜봐야 겟어요.. 혹시아나요.. 저희집 모든 고양이가 변기를 이용할지...

박혜선

2006.01.16 (11:10:44)
*.6.14.229

ㅎㅎㅎ 천재고양이네요. 사랑받겠어요? 우리녀석들은 변기뚜껑 열어놓으면 그 물을 텀벙거리며 놀줄은 알죠.게다가 화장실 모래는 공인줄 알고 굴리며 노는데.. 부럽네요.
권혜경

2006.01.16 (18:43:51)
*.188.131.205

정말 부럽습니다 ㅜ,ㅜ 저희집아이들은 어느한아이도 변기에 관심들이없어서요 그저 관심이지나치다못해 폭주하는 셋째하니는 제가 방금작은일보고 물을 내리려고하는데 그새를 못참고 변기위로뛰어올라서 온몸이젖은적이있었답니다 물론 저는 울면서 하니를 씻겼죠 ㅜ,ㅜ 정말 부러워요 혜선언니도 저와동지시네요 ㅜ,ㅜ
이두환

2006.01.16 (21:52:34)
*.116.138.125

울네티는 변기에 오줌싸고 난뒤,,멸치달라고 난리칠듯 하오ㅋ다른애들도 빨리 교육되길~ㅎ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기사]맹수 키워먹는 사회가 참극 불렀다 7 2005-11-25 6017
불임수술에 대하여 1 2007-03-25 6017
아파트 개 소음에 관한문제가.. 1 2007-11-21 6017
개고기를 먹지 말아야되는 이유 하나 더 추가~! 3 2010-11-27 6017
좋은 생각이 있습니다.... 2004-07-27 6018
혹시라도 잘못될까 걱정됩니다. 8 2006-11-08 6019
도와주세요 ㅠ ㅠ 2 2011-07-04 6019
<보호중입니다>청량리근처에서 발견된 마르치스 2003-06-09 6020
대만에 잘 도착 하였습니다.(배철수씨 발발이 소식 감사합니다) 2003-09-14 6020
고양이의 애타는 울음소리에 잠이 깼습니다. 2003-10-18 6020
아직까지 달력이 안 오네요 1 2011-01-07 6020
제가 보호소로 보낸 길냥아가가 궁급합니다.. 6 2007-09-27 6021
<font color=black><b>보호소의 못난이들. 5 2006-01-25 6022
보신탕 반대시위에 관해. 2002-08-10 6023
오랜만입니다.. 그러나...안좋은 소식뿐이네요. 2002-09-12 6023
인간의 길. 2 2007-08-05 6023
우울하네요... 2002-06-04 6024
건교부 여론 마당에 협회 회원님들 글이 안보입니다. 2003-09-09 6024
왜 보청견 금복이가 개농장에서 죽어야 했을까요? (펌) 4 2007-05-31 6024
<font color=0000> 입양처를 찾습니다. 2011-08-23 602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