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번 환경스폐셜에서 다룬 "질병의 사각지대, 애완동물의 공격"은 천 만의 애완동물을 가진 한국의 시청자들에게 적지 않은 충격과 우려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애완동물에게서 옮을 수 있는 손으로도 꼽히지 않는 몇 몇 희귀사례를 애완동물을 키우면 누구나 질병에 노출되어 감염될 수 있는 일반적인 상황으로 과장 오보하여 방송함으로써 보는 시청자들에게 애완동물들은 질병을 옮기는 위협적인 공포의 대상으로 인식시키기에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이로인해 애완동물에 대해 부정적이었던 사람들은 말할 것도 없고 그동안 별생각없이 동물을 키우던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옆에 있는 동물들에게서 병이 옮을까하는 두려움을 갖게 되었고 또 그들을 위협적인 존재로 여겨 애완동물에게 많은 경계심을 가지게 하였습니다..
때문에 애완동물을 가진 가정에서는 애완동물의 거취를 놓고 가족간에 큰 다툼이 잦게 되고 그로인해 많은 동물들이 길거리로 나와 배회하게 함으로써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는 유기동물의 확산에 일조를 가하고 있습니다...

이럿듯 이 번 환경스폐셜이 국민들에게 애완동물을 인간의 안전을 위협하는 공포의 대상으로 방송함으로써 지금 우리사회에 너무나 많은 부작용과 폐해를 양산하였습니다..
무엇보다 먼저 하루가 멀다하고 거리로 쏟아 져 나오는 유기동물 확산에 불을 붙였고 애완동물을 가족으로 생각하고 공존을 꿈꾸는 수 많은 애완인들에게 그에 반하는 반대급부의 사람들로부터 받을 정신적 심리적 피해가 잇따를 것이며 무엇보다 인간들로부터 학대와 버림으로 인해 이 땅에 사는 수 많은 동물들이 더 이상 설 자리를 잃게 만들었습니다...

이에 환경스폐셜은 국민들에게 애완동물을 인간을 위협하는 공포의 존재로만 묘사함으로써 가진 국민들의 편협되고 그릇된 애완동물에 대한 인식을 바로잡아 주고 더 이상의 유기동물의 발생을 막기 위해 하루 빨리 후속프로그램을 만들 것을 촉구합니다..

그동안 환경스폐셜이 꿈꾸는 환경이 인간의, 인간의 의한, 인간만을 위한 환경이었음을 부정하고 인간과 자연과 동물이 함께 공존하는 환경과 세상임을 확인하기 위해서라도 이 번 만큼은 프로그램의 작품성, 자존심 다 무시하고 서둘러 "인간과 애완동물과의 아름다운 공존을 찾아서.." 또는 "애완동물을 친근한 반려동물로..." 등의 제목의 후속프로그램을 만드십시요...

이것만이 환경스폐셜과 만든 제작진이 사는 길이며 애완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로부터 자유로와 질 것이며 무엇보다도 사람들의 편협되고 그릇된 인식에 의해 설 자리를 잃은 애완동물들에게 인간과 공존의 자리를 만들어 줌으로써 우리 모두가 살 수 있는 길이 될 것입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KAPS 네이버 해피로그가 개설되었습니다. 6 kaps 2010-04-20 184512
4640 [과학칼럼] 더 이상 갈 곳 없는 야생동물들 3 김귀란 2005-11-27 5046
4639 2580에 나온 개들을 도와주세요.. 5 이경화 2006-03-13 5046
4638 안녕하세요..저두 동참합니다. 1 이혜미 2006-03-20 5046
4637 덕분에 저희 식구를 찾았습니다. 3 김상길 2006-04-13 5046
4636 청솔이 보고싶어요.. 1 지경미 2006-05-15 5046
4635 정말 감사했습니다 1 박혜수 2006-07-11 5046
4634 협회지가 않왔는데요... 1 추지혜 2007-08-10 5046
4633 이런일이 너무 자주 일어나여... 2 김소희 2007-09-04 5046
4632 정보변경? 1 김미진 2008-02-08 5046
4631 영수증 1 정화선 2008-12-18 5046
4630 보신탕을 반대하기 전에 먼저 육식을 끊는 것이 어떨까요?? 7 조광훈 2009-07-04 5046
4629 굶고 있는 어미와 새끼 제발 먹이좀 주세요.!1 9 정주희 2009-09-19 5046
4628 기부금 영수증을 이메일로 받아볼 수 있나요? 3 박신은 2009-12-28 5046
4627 궁금합니다~ 3 최수인 2010-08-30 5046
4626 답변좀 부탁드립니다 3 김현정 2010-09-03 5046
4625 안녕하세요? 토요일에 입양간 아가 소식입니다. 김경연 2002-07-15 5047
4624 똑똑한 강쥐들~ 김보경 2002-08-05 5047
4623 안녕하세요^^ 백은영 2002-12-23 5047
4622 음..전 잘 모르지만.. 최수현 2003-07-27 5047
4621 (기사) 동물보호법 개정 재추진..내년중 입법화 이미일 2003-12-06 504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