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주영님....힘내십시요..
by (*.162.135.167)
read 5695 vote 0 2003.12.31 (22:35:03)

낮에 우리 톰때문에 전화했을 때도 이런 슬픈 소식을 안고 계신줄 몰랐네요..
12년이나 품에서 지내던 아이가 떠났으니 얼마나 마음이 아프시겠습니까..
그러나 간 녀석은 주영님의 품이었기에 그동안 행복하였고 또 죽어서도 행복할 것입니다..
힘내십시요...





>12월 26일밤 갑작스런 심장마비로 12살된 우리 꼬마가 내곁을 떠났습니다. 준비되지 않은 죽음이라, 아직도 꿈을 꾸는것 같습니다.
>
>아직 글을 쓸 여유가 가 되지 않네요. 얼마가 지난담에야 우리꼬마 와의 추억을 동물이야기에 쓸것 같습니다.
>
>꼬마는 화장을 해 지금 우리집에 있습니다. 이렇게 간단하게 우리 꼬마의 죽음 소식을 쓰는것은 대만에 계시는 미일씨께 부탁을 드리고 싶어서 입니다.
>
>다름이 아니고, 동물용의 옥단지 좀 구해주세요. 한국에선 동물용은 구할수가 없네요. 이렇게 부탁할수 있는분이 있어 얼마나 다행인지요...
>
>우리집의 나머지 세녀석은 밥도 잘먹지 않고, 우울합니다.
>베란다의 캣닢을 뜯어먹느라, 늘 베란다 출입이 잦앗던 아리는, 그날 이후부터 아예 출입을 딱 끊었습니다.
>
>지네들 나름의 슬픔의 표현이 아닌가 합니다.
>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상후학생같은 분만 많았으면.. 2005-03-15 5651
재롱아 나의 마음을 전한다!! 2005-03-19 5651
ㅎㅎ 기쁜소식일거에염 2 2005-10-26 5651
KAPS님 달력과 함께하는 연말연시로군요 1 2005-12-09 5651
회원증 재발급신청했는데.. 2 2006-04-01 5651
목졸린 고양이 때문에 마음이 아픕니다 4 2006-04-06 5651
7/1일망고와새끼냥이두아이협회로 잘떠났습니다(회원 권혜경) 3 2006-07-06 5651
어제 다녀왔습니다.. ^-^;: 1 2006-07-10 5651
협회에 문의드려요.. 2 2006-09-14 5651
<font color=red size=2><b>달력을 주문하신 분들께 미안한 말씀을... 2006-09-15 5651
<b>[re] 29일에 구조되었던 고양이요~ ^-^ 4 2006-11-06 5651
안녕하세요 처음인사 드려요 1 2007-02-23 5651
협회를 다녀와서^^ 1 2008-11-08 5651
어린이를 상대로 한 동물실험 1 2009-02-13 5651
이두환님정말감사해요^^ 4 2009-05-11 5651
심장이 조금만 더 딱딱했더라면,,,, 2 2009-05-16 5651
드디어 컴퓨터 새것으로 구입했습니다 2 2009-09-17 5651
우리제니를 살려주세요. 2002-12-27 5652
"반려동물의 정의"가 왜 그렇게 중요한지 바로알자 2004-04-18 5652
농림부, 보건복지부, 식약청에도 탄원편지를 보내야 합니다. 2004-07-04 565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