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님....힘내십시요..
by (*.162.135.167)
read 5075 vote 0 2003.12.31 (22:35:03)

낮에 우리 톰때문에 전화했을 때도 이런 슬픈 소식을 안고 계신줄 몰랐네요..
12년이나 품에서 지내던 아이가 떠났으니 얼마나 마음이 아프시겠습니까..
그러나 간 녀석은 주영님의 품이었기에 그동안 행복하였고 또 죽어서도 행복할 것입니다..
힘내십시요...





>12월 26일밤 갑작스런 심장마비로 12살된 우리 꼬마가 내곁을 떠났습니다. 준비되지 않은 죽음이라, 아직도 꿈을 꾸는것 같습니다.
>
>아직 글을 쓸 여유가 가 되지 않네요. 얼마가 지난담에야 우리꼬마 와의 추억을 동물이야기에 쓸것 같습니다.
>
>꼬마는 화장을 해 지금 우리집에 있습니다. 이렇게 간단하게 우리 꼬마의 죽음 소식을 쓰는것은 대만에 계시는 미일씨께 부탁을 드리고 싶어서 입니다.
>
>다름이 아니고, 동물용의 옥단지 좀 구해주세요. 한국에선 동물용은 구할수가 없네요. 이렇게 부탁할수 있는분이 있어 얼마나 다행인지요...
>
>우리집의 나머지 세녀석은 밥도 잘먹지 않고, 우울합니다.
>베란다의 캣닢을 뜯어먹느라, 늘 베란다 출입이 잦앗던 아리는, 그날 이후부터 아예 출입을 딱 끊었습니다.
>
>지네들 나름의 슬픔의 표현이 아닌가 합니다.
>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KAPS 네이버 해피로그가 개설되었습니다. 6 kaps 2010-04-20 184928
4640 <font color=#cc3300>대전 회원들의 구조이야기 4 kaps 2007-09-16 5051
4639 털 달린 모든 옷은 입지 않으려고요 4 김귀란 2007-11-20 5051
4638 <font color=green>강아지 이야기 두가지 kaps 2008-02-19 5051
4637 개식용 금지법안 촉구서명 방법이요? 1 김영주 2009-01-09 5051
4636 어떻게좀 안될까요? 2 오미영 2009-02-16 5051
4635 전단지 잘 받았어요~^^ 1 이효진 2009-05-13 5051
4634 [re] 고양이불법포획방지모임 카페. 1 박진이 2009-06-10 5051
4633 어디다 근거한 발상? 동물 보호에도 사대주의 근성이! 5 이미경 2009-07-10 5051
4632 이런글 올려서 죄송하지만....(ㅡㅡ) 7 핀이언니 2009-07-19 5051
4631 고양이를 개들에게 생식으로 먹이는 사람이 있습니다. 1 민유미 2009-10-20 5051
4630 달력주문요~ 1 최지혜 2010-01-04 5051
4629 암컷 길고양이를 포획할 예정입니다 1 김정화 2010-03-13 5051
4628 안녕하세요~~ 1 김소연 2010-04-18 5051
4627 <b>2010 개식용중단 포스터 신문삽지 시작합니다. 1 kaps 2010-07-25 5051
4626 이야....감사합니다... 최은혜 2002-05-31 5052
4625 작은 실천부터..맞습니다. 작은 것이라도 실천이 중요합니다. kaps 2002-08-09 5052
4624 정말 좋은 방법인 것 같습니다~ 김보경 2003-01-23 5052
4623 협회지에 관한 질문!!! kaps 2003-03-28 5052
4622 고령에서 떠돌이개에 대한 조치를 한답니다 kaps 2003-05-27 5052
4621 회장님화이팅.... 오광진 2003-07-14 505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