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이정일. 이미일 회원님 보세요
by 이헌덕 (*.84.130.189)
read 5726 vote 0 2003.08.26 (21:30:53)

금선란 회장님 때문에 놀라고 두분 자매님 때문에 또 한번 놀라네요. 참으로 두분 자매님의 동물사랑 협회사랑에는 감탄을 넘어 숙연해지기까지 합니다.

두분의 동물사랑은 안으로 안으로 충만 되어 더이상 참지 못해 땅을 뜷고 솟아 올라오는 샘물처럼 끊임 없이 흘러 나오네요. 이정일 회원님의 불쌍한 동물을 위해 쓰지 않을 수가 없다라는 구절에서도 그런 것이 절실하게 느껴집니다.

그런데 저의 동물사랑은 우물물처럼 마음 먹고 두레박질을 해야 되니 참으로 부끄러운 노릇이지요.

불교에서는 불쌍해 하고 애틋해 하는 마음을 측은지심이라 하고 그리하여 베푸는 것을 자비라고 했습니다. 이는 부처가 되는 길이라 했습니다. 일찌기 부처님은 굶주린 짐승에게 자기 몸을 보시하셨습니다. 그리하여 열반에 들어 부처가 되셨습니다.

사랑보다 더 깊고 강한게 연민이라고 도스또옙스끼는 소설 백치에서 로고진을 통해 설파하고 있습니다.

두분의 불쌍한 동물에 대한 애틋한 마음이 샘물처럼 솟아 올라 시냇물이 되고 강물이 되어 세상을 적시게 되길 바랍니다.

토마스 울프는 인류의 양심이 지향하는 곳 그곳에 바람은 불고 강물은 흐른다라고 했습니다.

저도 동행하게 되어 기쁩니다. 더디 가드라도 구박 조금만 부탁해요.

건강하세요.

수현씨 반갑네요
성혜진 회원님 동물이야기 기다릴께요
장성재 회원님 좋은 글 부탁합니다
여러 회원님들 글 많이 올려 주세요.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정말정말 다행이에요. 2005-01-29 5685
***** 모두들 필독!!!(광고 아님) ***** 2005-02-06 5685
게으른 탓에 몇일만에 동보협 홈피에 들어왔네요... 2 2005-11-11 5685
퍼옴]인터넷유머 -고양이의 취향 2 2006-01-26 5685
제자식을 지키기가 왜이리 힘든걸까요..ㅜ ㅜ 2 2006-03-29 5685
선진국 대한민국의 초상.. 7 2006-04-01 5685
(펌) WSPA 답변글 7 2006-04-06 5685
개운동장 조성 서명운동하자는데... 2006-10-18 5685
혹시라도 잘못될까 걱정됩니다. 8 2006-11-08 5685
바쁘실텐데 부탁드립니다. 1 2007-01-05 5685
무식한 인간들 때문에 고통받은 동물들 가슴이 아픕니다 3 2007-01-30 5685
후원동물병원에 대해서.. 1 2007-02-22 5685
야생고양이들 보내고 나니 시원 섭섭하네요. 3 2007-04-10 5685
안녕하세요~ 1 2007-08-23 5685
어느 할아버지의 눈물,, 5 2009-09-06 5685
sbs게시판에 "우리 길야이 먹이주는 켐페인을 열어요" 라는 글이 올라왔습니다 3 2009-10-22 5685
계좌이체를... 2 2009-10-31 5685
저희 강아지들을 키울수 있도록 도와주세요.억울합니다. 2002-11-20 5686
오늘 MBC뉴스데스크(토끼총살) 보셨습니까...이대로는 정말 안되겠습니 2002-12-28 5686
동학방에서도 도와주지않는 개.협회로 연락주어보세요. 2003-02-04 5686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