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재)한국동물보호협회 동물 쉼터 후원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여러분이 후원해주시는 후원금은 이곳 협회에서 운영중인 2곳의 동물 쉼터(보호소) 운영에 쓰여집니다.
자세히보기 >
United we stand, divided we fall !!!
by 이두환 (*.216.19.63)
read 5363 vote 0 2008.03.14 (20:08:19)

최근 협회 관련 보도 사건을 지켜 보면서,,느꼈습니다..

그 글이 기자의 머리에서 재가공해서 나왔다는 사실은 망각한채,,,
사람들은 신문의 내용을 그대로 믿는 다는것....
신문도 영업을 하는 사업체이지만,,공적인 의무를 가져야 하는 사업체지만,,,그것을 외면한채,,,보도를 하곤 합니다...

신문(대중매체)는 수용자에게 일방적으로 전달하는 일방적인 보도형식이기 때문에, 대중매체가 전해주는 것이 진실한 것인가 어떤가 의심스러운 경우에도, 그것에 의존하고 그것을 토대로 하여 자기의 의견이나 태도를 결정할 수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사회학 관련 책 참조)

그토록 우리는 대중매체에 수동적인 입장이고,,거기에 놀아나는 장난감일 뿐인 것 같습니다. 이번 사건으로 인하여 협회를 잘 모르는 분들이 색안경만 끼게된 것 같습니다..

단 한번이라도 협회를 방문하였다면 신문을 보면서 절대로 그런 일이 없을거라고 생각하겠지만 참 아쉽습니다.

예전에 수능을 치고 3일정도 협회에 있었던 적이 있었습니다. 회장님께서는 단 한숨도 쉬지않고 계속 일을 하시고 밤12시가 넘어서도 일을 하시는걸 보았습니다.

그걸 보면서 전 회장님이 불쌍해보였습니다.
저렇게 힘든일은 혼자 다하시면서 욕은 욕대로 다 들을까.....

전 중학교때부터 동물보호활동을 해오면서 많은 동물단체를 활동했었지만, 다들 제 뜻과 너무 달라 오래가지못하고 활동을 접은적이 있엇습니다. 동물구조를 하여 버스타고 기차타고 또 걷고 비맞으면서 동물을 구조하고, 그런 것들은 저에게 너무나 뿌듯한 일들이었습니다. 하지만 어린나이에 사람한테 받은 상처가 너무 컸기 때문에 전 활동을 접은채 있었지만 우연히 TV에서 협회를 알게되어 여태까지 협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협회원으로써 전 이사건이 너무나 가슴이 아픕니다.

진실은 언제나 하나이고, 진실에 얽힌것은 언젠가 밝혀지는법입니다.

기자는 주위 조건에 현혹되지 않고 철저히 자신의 소신에 따라 기사를 생산하고 그 기사에 책임을 질 수 있어야 하는 것이 기자입니다. 이 사건을 관련하여 그 파렴치한 기자는 펜을 놓게 만들 것입니다.

다들 협회와 협회장님을 믿고 따랐으면 합니다.

+++United we stand, divided we fall+++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라는 속담이 있듯이, 회원들이 분열되지 않고 한 마음으로 뭉쳤으면 합니다^^



친구가 그러더군요,,,
어떠케 조그마한 생명을 갖고 돈을 챙길려고 하는지 모르겠다고,,
부모님이 그랬다면 난 너무 쪽팔려서 못 돌아다닐 것 같다고,,,
그 직원들도 자녀분들이 있을터인데,,,불쌍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하지만,,,'유유상종'이라는 말이 있죠,,,,

대학시절 영화관에서 1년정도 알바하면서 배운게 있습니다. 유유상종이라는 말이 정말 맞더군요,,,클레임이 들어와 고객을 응대하다보면 그 부모나 그 자식이나 똑같다는 생각,,,,,,,

배철수

2008.03.15 (20:01:40)
*.238.220.233

저 역시 협회와 관련된 활동은 거의 못하고 있습니다만, 주위의 동물들로 인해 협회와 인연을 맺었습니다. 하루는 출근하는 길에 협회에 부탁 할 일이 있어 들렀더니 회장님 주무시는 방에 이불이 흐트러져 있는데 그 이불에 묻은 고양이 변을 보고서, 또 그렇게 털이 많이 묻어있는 것을 보면서, 과연 나는 저렇게까지 살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해 본적이 있습니다.
아무리 나 자신이 동물을 좋아한다지만 그것은 부분에 지나지 않습니다. 동물을 위해서 나는 전부를 희생할 수 있는지 지금도 의문스럽습니다.
조금 티끌이 있다하더라도 나 자신은 결코 협회를 비난할 수 없습니다.
아니, 설혹 커다란 결점이 있다하더라도 결코 협회를 비난할 수 없습니다.
회장님께서는 내가 흉내 낼 수 없는 동물사랑을 온전히 실천하시는 분이시기에 이 모든 것이 하나의 과정이라 믿으며, 앞으로는 더 나은 동물보호협회로 성장할 것입니다.
이보엽

2008.03.16 (05:47:24)
*.57.235.203

좋은 이야기 입니다. 또한 협회가 금전적인 어려움에 벗어나 재정적으로 자립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재정자립이나 발전기금이라도 있으면 좋으련만..
강인경

2008.03.19 (18:15:23)
*.236.210.228

두한씨는 협회와 인연이 깊네요...학생때부터 지금까지 지금도 방한칸에
여러마리의 냥이들이랑 살고 있다고 하시던데 고마워요...
이번사건을 겪어면서 많은생각을 했는데 동물을 진정으로 사랑하는
사람들은 협회를 알아요 여러사설보호소가 있지만 우선맡길려고하면
믿고 맡낄환경도 못되지만 우선 돈이필요합니다
그런데 협회는 어려운 동물들땜에 의논하면 현실에 서서 힘이되어주십니다
협회와 협회장님은 정말돈이 아니고 진정으로 생명을 불쌍히 여기는 분입니다
협회 가족여러분 감사합니다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KAPS 네이버 해피로그가 개설되었습니다. 6 2010-04-20 201492
귀하신 개, 귀찮은 개 2004-03-20 5389
"새 홈페이지 open을 축하합니다." 1 2005-09-24 5389
김해 시청과 부산 강서보호소에대해 1 2008-01-22 5389
제말좀 들어주세요 3 2008-02-10 5389
대구보호소에 찾아가려고 하는데 - 1 2009-11-22 5389
협회장님 감사 드립니다 2 2006-06-13 5390
앞만 보고 달려가겠습니다... 2 2009-12-01 5390
[re] 암컷 길고양이를 포획할 예정입니다 1 2010-03-15 5390
회장님 후원금 나중에 필요할때 드리기로 하면 어떨까요. 2005-04-12 5391
회장님, 지어주신 강남이,세곡이 . . ,그리고, 3 2005-10-09 5391
생각해봤는데 5 2006-04-15 5391
난 한국동물보호협회 회원이란게 자랑스럽다.. 4 2009-05-17 5391
저도 기부금영수증부탁드립니다. 1 2010-01-18 5391
기부금 영수증 부탁 드리여 1 2010-01-27 5391
새로이 오늘의 뉴스 1 2005-09-27 5392
<b><font color=red>[새사진첨부10/8]</font>이정숙씨 그날 구조한 강아지 사진입니다.</b> 6 2005-10-07 5392
거제도에서 교통사고난 강아지 보호중인데.. 1 2008-03-15 5392
동물병원의 어이없는 방법의 진료/처리를 위해 조언바랍니다. 1 2008-09-06 5392
어떻게 달력신청 할수있는지좀,, 2004-11-25 5393
"버려진 동물들의 이야기"책의 설문에 참여부탁드립니다. 2005-02-18 539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