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이틀만에 7식구가 늘었네요,,
by 이두환 (*.146.208.1)
read 5539 vote 0 2007.09.25 (00:45:32)

다리를 못 쓰는 냥이 한마리를 데려왔답니다,,,

반야생이라고 할까요,,,,,,

수술이 가능하다면 시킬까하여서 토요일에 가까운 동물병원으로 갔답니다,,

헐,,,,,,,,,,,뱃속에 5마리의 애기들이 있다고 하네요,,,

그것도 모르고 다리 엑스레이 찍는다고,,마취했었는데,,

의사선생님말씀으로는,,,마취하면 호흡이 불안정하여 뱃속의 애기들이 죽을 수도 있다고,,,,

사실,,,,,(나쁜생각이란건알지만,,,)

차라리,,,,,,,,,,,태어나는 것보다 따뜻한 어미뱃속에서 죽어 태어났으면,,,,,,하는 생각을 가졌답니다.......태어나도 저희집에서 키울 형편도 안되고,,,,,,

전 참 나쁜놈인가봐요,,,ㅠ,,,,

오늘 아침,,,,,,,,,,박스안을 확인하였는데,,,,헐,,,,,,,,,,2마리가 나왔더군요,,,,,몇십분뒤 총 5마리가 다 나왔답니다,,,,,그런데 어미는 두마리만 젖을 물리고 3마리에겐 젖을 안 물리더군요,,,

작은누나가 몇시간 사투(?)끝에 다섯마리 냥이를 다 젖물리게하고,,,

지금은 배불리 먹고 자고 있답니다,,,,어미 품에서,,,

몇년전에 저희집 냥이가 애기를 낳았을땐,,,,,,주먹만한게 엄청컷었는데,,,

이번에 낳은 애기는 엄청 작더군요,,,,,,,,,밖에서 영양을 제대로 보충을 못해서 그런가,,너무나 작아서 함부로 만지지를 못하겠다는,,,잘 못 만졌다가 뼈라도 부러질까봐ㅠ

어느순간 저희집 식구는,,,,,,18마리가 됐답니다ㅡㅡ

유키,네티,달콤이,상큼이,앙큼이,아이셔,뚱땡이,복댕이,막내,몽돌이,은비, 이번에 데려온 어미랑 아기냥이5마리,,,그리고 이틀전에 데려온 또 다른 애기냥이,,

시간나면 애들 이름이나 지어줘야겠네용 ㅡㅋ

김영선

2007.09.25 (23:52:37)
*.223.143.108

그 냥이는 두환님을 만나 자신 뿐 아니라 새끼까지 지키게 되어
정말 다행이네요.. 매번 참 힘든 일을 하시는 글을 많이 보았는데..
갑자기 늘어난 7마리만큼의 좋은 일이 하늘에서 뚝~~!! 하시기를..
사실 저희집에도 가끔 예측 못할 식구들이 불어나곤 했는데요
그때마다 저한테는 좋은 일이 생기더라구요..ㅋㅋ
김소희

2007.09.26 (00:09:05)
*.235.41.74

두환씨는 어린분인거같은데 용기와 사랑이 많으신 분이네여 ~아가들과 더불어 늘 행복하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
이두환

2007.09.26 (16:17:49)
*.97.0.3

동물이야기 코너에 사진 올렸답니다,,,,,^^
현수영

2007.09.27 (13:54:34)
*.237.112.145

슬픈이야기가 행복 가득하고 아름다운 이야기로 들을 수 있슴이 이두환님과 가족분들이 자랑스럽고 존경스럽습니다. 나태하지 않는 사랑을 배우게 되어 고맙습니다. 두환님, 축복받으소서. 저도 제가 할 수 있는 사랑을 최선을 다해 실천 하겠습니다.
지구다음

2007.12.07 (19:07:18)
*.197.49.12

응원의 박수를 보냅니다~짝짝짝~~
아가들이 얼마나 예쁠까? 상상이 갑니다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한윤남씨 쭈글이 사진 입니다. 2004-12-15 5522
넘 맘아프네요. 2005-01-23 5522
오늘 포스터 받았습니다. 2005-03-05 5522
재롱아 나의 마음을 전한다!! 2005-03-19 5522
오늘 또 신세를 지네요,, 2005-06-20 5522
지영님께. 2005-08-19 5522
반려동물 사료에 대하여 2005-09-22 5522
회장님, 지어주신 강남이,세곡이 . . ,그리고, 3 2005-10-09 5522
개식용 찬성.. 어이없음;;; 2 2006-03-27 5522
<font color=black size=2><b>그 아나운서 칭찬해 줍시다.. 2 2006-03-29 5522
여러분들이 있어 세상은 희망이 있는 듯 합니다. 2 2006-03-29 5522
동물용품 구입수 결제가 무척 편해져서 좋네요. 2 2006-04-28 5522
안녕하세요.. 1 2006-06-18 5522
도대체 여름에 왜? 복날에 왜? 2 2007-07-01 5522
누군가가 의도적으로 버렷습니다. 2 2007-07-04 5522
부탁드립니다. 2 2007-09-18 5522
</font><font color="#FF99FF" face="서울소나무M" size=2>2월14일 구조된 새끼고양이와 어미소식 3 2008-03-01 5522
심장이 조금만 더 딱딱했더라면,,,, 2 2009-05-16 5522
후원금이여 영원히~~~~~~ 2 2009-07-13 5522
저의 생각은... 3 2009-08-21 552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