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터가 않좋은 걸까요?
by 류규리 (*.41.180.83)
read 5748 vote 0 2010.11.20 (23:56:41)

전에 글로 올렸던 안동의 외갓집... 내일 아침 저는 할아버지 생신이므로 그 집을 오랜만에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동물들의 생각을 하고 있자니 1년에 한번꼴로 파보병에 걸려 입에 거품을 물고 쓰러져 서서히 죽어간 우리 복동이와 미니, 그리고 애리가 생각나네요.
그 아이들은 정말 해말고 귀여웠습니다. 그런데.... 제일 처음 복동이가 아픈것 같아 동물병원에 데려 가려 동물병원에 전화하여 데려가려 했습니다(저희 집이 시내에서 약간 멉니다)
허나 요원들이 복동이를 데려가려 앞으로 가던 순간 복동이는 입에 거품을 물고 쓰러져 죽었습니다. 집에 돌아온 저는 복동이가 어디 갔는지 물었다가 소식을 듣고는 거의 3시간 정도 실신할 정도로 울었습니다. 그만큼 정이 많이 들었었거든요,,,, 그후 할아버지가 제 슬픔을 달래 준다고 데려온 두번째 피해견 미니는 정말 앙증맞고 예쁜 아이였습니다. 그러나 복동이가 살던 자리에 키우다 똑같이 죽어버렸습니다. 그후 다시 데려온 애리는 점박이가 있는 눈이 맑고 예쁘던 아이였는데 또 복동이, 미니 처럼 세상을 떠버렸습니다. 제가 그 자리에 없을 때 떠나서 끝을 지켜주지 못한 미안함도 밀려오고, 그 자리에 있었다면 저는 실신했을 지도 모른다는 생각도 듭니다.. 터가 않좋은 걸까요 아니면 복동이에게 퍼졌던 바이러스 같은 것이 남아있던 걸까요?

kaps

2010.11.24 (18:53:25)
*.113.26.119

규리학생, 답변이 늦어 미안합니다.

갑자기 입에 거품을 물고 죽었다면 파보장염이라기 보다 동네에 누군가가 쥐약을 놓아서 그것을 먹고 죽었을 가능성이 더 커보입니다. 여러마리가 비슷한 증세를 보였다면 상습적으로 누군가가 약을 뿌리는것 같네요
파보 장염은 피가 섞인 변을 보고, 설사가 심하며 구토를 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오렌이누아

2010.11.24 (23:09:27)
*.89.82.187

아놔.... 그런거였군요... 안그래도 저희 집이랑 뒤편에 논이 다른 곳이랑 이어져 있어요....
잡히기만해봐라 아가리에 쥐약 넣을 테다.... 크오오오!!
제목 날짜 조회 수
세상발견 유레카에 저희 협회가! 1 2010-12-11 5760
<font color=black>동물들의 사진, 동영상, 이야기, 명언... 1 2009-12-13 7437
<b>2010 개식용중단 포스터 신문삽지 시작합니다. 1 2010-07-25 5726
이뻐서 더욱 불쌍한 새끼고양이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6 2010-12-06 5860
작은 마음만 받아주세요 3 2010-12-03 5732
연평도 관련 민원을 넣어주세요. 2 2010-12-03 5822
연평도 갔다왔습니다. 7 2010-12-02 5859
달력 기다려집니다. 1 2010-12-02 5772
달력 후기!!및 보호소 위치 문의 1 2010-12-01 5850
13층에서 떨어트려 죽은 고양이 1 2010-12-01 5777
확인 부탁드려요! 1 2010-12-01 5802
저혹시 너구리 2 2010-11-30 5860
<font color=red>연평도 동물들 3 2010-11-29 5785
개고기를 먹지 말아야되는 이유 하나 더 추가~! 3 2010-11-27 5756
연평도 동물들 12 2010-11-26 5758
길냥이♡ 1 2010-11-24 5886
봉사하고는 싶은데ㅠㅠ... 2 2010-11-23 5780
달력 핸펀결재했어요 1 2010-11-23 5746
터가 않좋은 걸까요? 2 2010-11-20 5748
진로에 대한질문이요... 2 2010-11-19 5786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