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동물들의 일상을 보는 고통
by 전병숙 (*.118.101.76)
read 5673 vote 0 2006.10.29 (23:36:56)

힘겹게 지탱하고 있는 개나 길냥이들의 세상살이의 고달픈 일상을
보고 있노라면,
무언지 모를,,누구에게 인지도 모를,,, 분노와 서글픔이
늘상,마음을 짓누르고 있다.

하루!
그 하루를 견뎌내려고 얼마나 많은 고통과 상처와 눈물이 그들에게
요구되고 있는가.

그들이 볼때
인간은 하늘일진대
또한.
인간은 이 세상 어떤 피조물 가운데 가장 소중한 존재인데도
그 이치를 모르고 사는 사람들이 너무도 많다.

생명이 붙어있는 한.
인간은 존재 그 자체로 가장 존귀하다는 사실을 모르는 사람들은
그토록 가련한 동물들에게 몸서리 칠 만큼 너무나 가혹하며 잔인하다.

무섭고도 험난한 언제 끝날지 모르는 일상과 맞서야 하고
처절한 고통을 견뎌내야 하는 동물들의 무참한 삶을
인간은 철저하게 바라보고만 있을 뿐이다.

험난한 삶의 질곡에서 벗어난 아기길냥이를 잔디밭에 묻어주면서
또다른 나의 고통을 내려다 보며 하늘을 올려다 본다.

나란 존재가 안고 있는 비참함이나 슬픔을 참아내야 하는 일상앞에서
그저 바보처럼, 슬플때도 웃어야 할때도 있는가 보다.오늘처럼

지금은 비록 답답하기 그지없는 마음이지만
언젠가는 동물들의 삶이 바뀔 기회를 주시도록,
하늘을 올려다 보며 중얼거릴 수 밖에.

고중철

2006.10.30 (00:40:07)
*.26.138.170

베란다 문을 열며 잠깐 달을보게되어 문득 이세상 인간들과 동물들의 천태만상의 삶들을 생각했습니다.

배가 터지지않으면 굶어 죽는다는 말이 있습니다.
정말 너무 불공평하고 기가막힌 말입니다만 어쩌면 딱 맞는 말인지.

이땅의 동물들만이라도 지금의 비참한 현실이 조금씩이라도 나아졌으면 하는 생각을 매일합니다.

일상에 허덕이며 치여 사는 주제에 마음 한구석까지 무거우니 어디엔가는 풀고 싶은 분노와 애닯음에 항상 준비된 싸움꾼이 되있는 것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만 이러는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박혜선

2006.10.30 (09:07:05)
*.6.49.213

그 아이들도 생명인데... 그런 동물들을 보면 마음 많이 아프시죠?
저도 길을 지나다, 굶주림에 꼬리를 내리고 다니는 동물들을 볼때마다
정신이 번쩍들곤해요. 힘내시고... 그러기에 KAPS가 있쟎아요.
넘어야 할 산들도 많고 가야 할 길이 멀긴 하지만..그래도 한분한분의
사랑들을 모아서 행복한 날들이 오겠지라는 기대를 하곤 합니다.
힘내시구요.
제목 날짜 조회 수
29일에 구조되었던 고양이요~ ^-^ 2006-11-05 5684
<b>[re] 29일에 구조되었던 고양이요~ ^-^ 4 2006-11-06 5654
우리동네 도둑고양이인데 어떻게 구조가 안될까요.. 2 2006-11-03 5660
차라리 다 입양이 된다면~ 2 2006-10-31 5667
인간광우병 방송충격- 시청자들 채식하겠다. 2006-10-30 5664
<font color=black size=2>[re] 인간광우병 방송충격- 시청자들 채식하겠다. 2006-10-31 5670
탁상용 달력 언제오나요?? 4 2006-10-30 5659
제가 키우는 길냥이..&lt;냐옹이&gt; 2 2006-10-30 5651
동물들의 일상을 보는 고통 2 2006-10-29 5673
집근처에 페르시안처럼 생긴 고양이가 있는데... 4 2006-10-29 5684
<font color=#0000cc size=2>대전의 카렌과 서울의 솜어와 고양이와 개들. 3 2006-10-29 5657
가입했습니다 4 2006-10-29 5595
가을 협회지..ㅋㅋ 풍부하고 좋은 소식 많이 들어와서 기분이 좋네요^^ 1 2006-10-29 5665
가을협회지 잘받았습니다^^ 2 2006-10-28 5685
이가을에 읽으시면 좋을 책한권 추천합니다^^(퍼옴 출처 냥이네 찡이엄마) 2006-10-27 5660
기사]의사들이 개고기를 권한다구요? - 완전낭설 2 2006-10-26 5681
다음에서 개고기찬성반대 설문실시를 하고 있어요~반대왕창 눌러주세요 5 2006-10-25 5033
[국감 들여다 보기] 한해 소비 개고기 200만마리 추정 /김의원의 보고서에 관해 2 2006-10-25 5659
"국회의원들도 개고기 애호가…개고기 식용 법제화 하자" 8 2006-10-25 5682
[필독]열우당 김춘진의원에게 항의해주세요~[수정글] 2 2006-10-25 568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