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13층에서 떨어트려 죽은 고양이
by 전병숙 (*.224.232.21)
read 5847 vote 0 2010.12.01 (19:16:27)

사람들은 동물보다 사람이 더 중요하다고 말합니다.
말해 무엇하겟습니까마는, 위험에 처한 동물들은 사람의 손길없인 살아갈 수 없을뿐더러.
애타게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사람처럼 오감을 가진 애처로운 생명들입니다.
연평도로 동물을 구하러간다고 했을 때 사람들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요?
동물의 생명을 하잖게 여기는 일부 사람들은 사람이 죽고사는 문제에 동물구조란 어찌보면
사치일 수도 있다고 합니다.

그생각과 의식은 우리들의 가치관이나 마음을 모르고 내뱉는 말일 것으로 봅니다.
그러나!
모든 사람이 동물을 사랑하는 동물의 생명마저 귀히 여기는 사회에서
과연 전쟁이 있을 수 있을까요!!

어느 사이트에서 보았는데
집에서 키우던 쥬디라는 고양이가 화분을 망쳐놓았다고 할머니가 13층 베란다로 떨어트렸답니다.
그리고,그 냥이는 즉사한채 괴로운듯 두다리를 오그려트린채 죽었다 합니다.

망연자실이라는 말조차 부족하기만 합니다.
앞으로 살날보다는 갈날이 더 가까운 그 할매....과연 어떤 삶을 어떻게 살아왔는지
눈에 선합니다.
아마도 그 할매는 고양이보다 화분이 더 소중했던가 봅니다.
어찌보면 일생을 악업으로 점철된 삶을 살았지 않았나 생각해봅니다.
갈날을 생각해보면 선업을 쌓아도 모자랄판인데.....응징은 반드시 있다고 생각합니다.
죽어서라도......................

동물하나라도 소중히 하는 사회라면 당연히 사람은 물론 개미조차 죽일 수 없을 것입니다.
이런 메시지를 많은 사람들이 알고, 느끼고, 행하는 사회라면 아마도 세상은
동물과 어우러진 천국같은 곳일 것입니다.

우리는 그러한 것을 희망하고 또,희망하지만,
정녕!! 요원한 것일까요.

임백란

2010.12.02 (20:08:59)
*.224.232.21

아마도 그 할머니는 평생을 좋치않게 살았을것 같네요.그깢 화분을 망쳤다고 생명있는 고양이를 떨어트려서
죽게하다니,분노를 금치못하겠습니다.어찌보면 불쌍한 할머니네요.평생을 그렇게 살았을게 아니겠어요.
불쌍한 고양이 주인잘못만나서 명대로 살지못하고 그렇게 죽다니 눈물이 나네요.
부디 좋은 곳에서 아픔없이 살기를 바랄수밖에요.

사람은 의지대로 모든걸 할수있지만 동물은 말못하는 동물은 그리고,상처받은 동물은 사람의 손길이 절대적으로
필요하지요.사람생명도 중요하지만 동물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사람은 무엇이든 소중히 생각할수 있지요.
사람에게 함부로 하는 사람들이 동물학대도 밥먹듯이 하는것 아니겠어요..
제목 날짜 조회 수
세상발견 유레카에 저희 협회가! 1 2010-12-11 5828
<font color=black>동물들의 사진, 동영상, 이야기, 명언... 1 2009-12-13 7482
<b>2010 개식용중단 포스터 신문삽지 시작합니다. 1 2010-07-25 5813
이뻐서 더욱 불쌍한 새끼고양이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6 2010-12-06 5919
작은 마음만 받아주세요 3 2010-12-03 5791
연평도 관련 민원을 넣어주세요. 2 2010-12-03 5900
연평도 갔다왔습니다. 7 2010-12-02 5902
달력 기다려집니다. 1 2010-12-02 5839
달력 후기!!및 보호소 위치 문의 1 2010-12-01 5906
13층에서 떨어트려 죽은 고양이 1 2010-12-01 5847
확인 부탁드려요! 1 2010-12-01 5878
저혹시 너구리 2 2010-11-30 5927
<font color=red>연평도 동물들 3 2010-11-29 5849
개고기를 먹지 말아야되는 이유 하나 더 추가~! 3 2010-11-27 5832
연평도 동물들 12 2010-11-26 5830
길냥이♡ 1 2010-11-24 5948
봉사하고는 싶은데ㅠㅠ... 2 2010-11-23 5832
달력 핸펀결재했어요 1 2010-11-23 5813
터가 않좋은 걸까요? 2 2010-11-20 5822
진로에 대한질문이요... 2 2010-11-19 586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