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입양된 아이들
Mari Dietz와 대호
by kaps (*.113.26.48)
read 8968 vote 144 2010.06.21 (22:05:37)





3월초 어린 강아지로 입소한 대호는 몇달간의  보호소 생활 동안 조금더 자랐다.
몸집은 점점 커져 가는데 잡종이라 입양인 누구도 눈여겨보지 않았다.
외국인 봉사자 니콜 부부가 경기도 일산의 마리를 입양자로 주선해 주었다.


제목 날짜 조회 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