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57.jpg

엘리가 데리고 있는 이 개는 핏불 테리어로 투견개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산책나온 핏불은 사람들에게 인정스러웠다.  사람들은 큰 개를 무조건 무서워하는 경향이 있지만 봉사자들은 전혀 무서워하지 않고 사랑으로 대하는 태도를 보고 애들도 안심하고  큰 개 쓰다듬어 보려한다.
산책도중  엘리는 그 사이  핏불과 정이 들어 입양하고 싶어하였지만  좀 생각은 해보아야 된다고 하였다.  아래사진에서 '그레이'도 케이티가 다정한 손길로 쓰다듬어주자  따라서 만져보는 어린이,  아빠도 개를 만져보려하고 있다.

1740.jpg

케이티와 '핏불'과 엘리와 ' 그레이'  두녀석은 만나자마자 서로 좋아하는 사이가 되었어요.

1755.jpg

'핏불'이 '그레이' 등에 얼굴을 얹고는 사랑 표시를 하니  곁에 있던 엠마 " 저 좀 봐" 하고 웃고 있다.

1752.jpg

'핏불'은 여자인 '그레이'를 사랑한다.  그러나 남자인  '세파'를 보더니 "왕앙..."하고 싸울 기세를 보이자 앨리는 놀라고 있다.  '세파'도 질세라 달려가 싸우겠다 하였지만  브라이안이 어림없다면서 세파의 끈을 꽉 잡고 탁 버티고 있다.

1711.jpg

 브라이안과 달리기하는 '세파'

1628.jpg

브라이안은 '세파'를 데리고 스케트장 끝까지 달리기를 몇 번이나 해 주었다. 이날 착하고 듬직한  세파를 입양하겠다는 봉사자가 있어 매우 기분이 좋았다. 그러나 다음날 세파의 주인 한국인이 나타났다. 그 분도 그 세퍼드를 잘 보살펴 주는 것 같이 보였으나 집에 또 한 마리 암컷이 있다면서 새끼를 낳아 누굴 준다는 말에 낙심 천만이 되었다.  협회장은 큰 개, 작은 개를 가리지 않고 개라고 생긴 동물은 모두 보신탕(dog soup)으로 쓰이는  우리나라 현실에서 특히 큰 개들은 더 많이 희생되므로 불임수술 중요성을 약 30분이나 설득 시켜 보았지만 집에 가서 잘 생각해 보겠다면서 일단은 불임수술을 거부하였다. 입양하겠다는 외국인 분도 크게 낙심하고 그 애 운명을 걱정하였다.

1688.jpg

어린이들이나 어른들도  '세파'를 좋아하였다. 

1665.jpg 1664.jpg

1668.jpg

한 어른 남자 분이 오더니 세파트를 꼭 끌어안고 "너무 사랑해"하고 있는 것 같아요.

1751.jpg

마티와 안나

 마티를 벌써부터 점 찍고 입양하겠다는 입양자가 있었지요.  마티와 함께 지낼 수 있도록 여러 가지 준비로 늦었다면서 오는 금요일(27일) 입양하러 온다고 연락이 왔어요. 그러나 이번 토요일 개 산책 및 행사에 참여하고  마티를 한 번 더 어린이들을 즐겁게 해주도록 부탁하였더니 입양자도 기꺼이  토요일 행사에 참석하고 마티를 자기가 산책시키겠다고 하였답니다.

1635.jpg

 안나와 마티 벤취에서 쉬고 있다.

로라와 '용재'

꼬마 아가씨는 '용재'도 예쁘고,   봉사자 '로라'도 예쁘고 번갈아 처다보고 있어요.

1710.jpg

제니퍼와 진돗개,  '진순이'는 진돗개 답지 않게 착하다.

1666.jpg             

1698.jpg

1695.jpg

1677.jpg

1658.jpg

 협회자료를 들고 있는 아주머니, 인기가 많았던 '원희. 가 좋은가봐요.   엠마는 주변에 모여있는 어린이들에게 웃음을 띄우며 '이리 와'   

1647.jpg

나탈리와 로라와 보호해주는 '노리'와 '용재'를 보러 꼬마들이 모였어요.

1653.jpg

    '용재'는 산책나온 애기아빠에게 매달려 좋아하는데   '노리' 는 애들보다 봉사자 나탈리에게로 오고 싶어하는 것 같지요.

1645.jpg

1685.jpg

봉사자 안나와 '마티'

1662.jpg

사람들에게 둘러싸여 있는 '마티'

1654.jpg

 개들 물 먹이는 시간.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추천 수

불행 속에서 행복해진 동물들의 입양이야기 1

제목 없음 -Julie Schreck와 '촐랑이'- 작년, 2009년 봄 촐랑이는 대구 칠성동 보신용 개시장에(개장수가 길에 배회하고 있을 때 포획하였던지, 아니면 주인이 개장수에게 팔 경우) 있었지만 절호의 찬스를 잡았는지 그 곳...

  • 2010-01-30
  • 조회 수 20588
  • 추천 수 0

미셀과 학생들의 보은보호소 방문

저 '곰돌'입니다. 협회장이 오시면 저도 밖으로 나와 걷기운동도 하고 밖 경치도 구경합니다. 최근 눈이 많이 와서 불편한 친구들도 사람들도 있겠지만 저는 참 즐겁지요. 보은읍에서 학생들에게 영어를 가르치며 동물구조, 보은...

  • 2010-01-30
  • 조회 수 20798
  • 추천 수 0

1월 24일 애사모회원들의 대구보호소 봉사 1

제목 없음 동물을 사랑하며 봉사활동을 열심히 하는 대구 애사모 회원들은 매달 1회 대구 보호소 봉사를 빠짐없이 해줍니다. 2010년 1월 24일 일요일 매우 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정기봉사 오셨어요. 이번에는 고양이, 개들에...

  • 2010-01-30
  • 조회 수 19060
  • 추천 수 0

충북고등학교, 지은영학생과 조수빈학생의 보은보호소 방문.

추운 날씨에 고양이들은 옥상놀이터에 나오지 않는다. 그러나 사람 인기척이 들리면 제일 먼저 뛰어나오는 고양이는 '달순'이다. 조수빈학생과 달순이. 지은영학생은 아래 방쪽으로 내려다보면서 "애들아 나오라"고 달래고 있다. ...

  • 2010-02-17
  • 조회 수 22002
  • 추천 수 0

대구 외국인 봉사자들과 개들 산책

지난 일요일(2월 7일) 외국인 봉사자들 7명이 대구 협회 보호소를 방문하고 가까운 두류공원으로 산책을 갔다. 이 분들은 주말을 이용 자주 개들 산책시키기, 목욕, 털 빗질 등 봉사활동을 해주고 있다. 사진은 산책도중 여러 ...

  • 2010-02-17
  • 조회 수 21871
  • 추천 수 0

어린이들과 개들

개들을 산책시키는 도중 두류공원에 부모님과 놀러나온 어린이들은 개들을 보고 반기면서 다가왔다. 천진한 어린이 마음은 천진한 동물들과 같아 애들이 동물을 보고 좋아하는 것도 당연한 일인 것 같다. 개들을 쓰다듬어 주고 싶...

  • 2010-02-17
  • 조회 수 19992
  • 추천 수 0

대구 정은주, 방은지, 서민현학생의 보은보호소 방문

개들 산책시킬 때는 항상 큰 애들을 산책시킨다. 지난 주 봉사온 대구 고등학생 3명과 외국인 윌과 게이트에게 이번에는 어린 강아지 5마리를 산책시키도록 하였다. 보은읍 길에 버려진 3마리 강아지를 보은 읍에서 지내는 미셀...

  • 2010-02-27
  • 조회 수 21709
  • 추천 수 0

게이트, 윌 부부의 보은보호소 방문

게이트와 윌부부는 경북 구미시에 지내면서 대구보호소까지 봉사활동을 자주 온다. 부부는 보은 보호소에 꼭 가고 싶다고 하여 지난 토요일 협회장과 함께 보은 보호소를 방문하게 되었다. 보은 보호소에 도착하니 아직도 눈이 ...

  • 2010-02-27
  • 조회 수 20346
  • 추천 수 0

둥글이 엄마 김연정씨의 보은보호소 방문

비글 종인 둥글이와 둥글이 엄마는 약 2년전 김연정씨와 함께 잘 지냈으나 어려운 문제가 생겨 보은 보호소에 오게 되었다. 불행하게도 둥글이 엄마는 보은 보호소에 와서 얼마 안되어 심장마비로 죽었다. 혼자 남은 둥글이는 명...

  • 2010-02-27
  • 조회 수 20439
  • 추천 수 0

김태욱 학생의 보은보호소 봉사

약 2 년전에 길에서 어린 강아지였던 불구 곰돌이를 서화종씨가 발견하고 구조하였다. 병원생활 약 일년동안 불구다리가 회복될 기미가 보이자 않자 병원의 좁은 케이지 생활을 벗어나게 해주기 위하여 곰돌이는 화종씨의 도움으...

  • 2010-02-27
  • 조회 수 20450
  • 추천 수 0

대구 보호소의 고양이들 2

모두 하나같이 예쁜 고양이들. 그러나 입양은 되지 않고, 보호소에서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혹 입양 희망자는 협회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53-622-3588. 뿡세 홍단 회색 방울 미색이 회미, 호박 비치 루비...

  • 2010-03-02
  • 조회 수 21176
  • 추천 수 0

오산 미공군기지 모니카, 에이미의 보은보호소 방문

오산 미공군기지에서 일하는 분들 중 동물보호에 특히 관심과 사랑을 가지신 분들이 보은 보호소 동물들을 위하여 정성어린 물품과 성금을 모았다. 모은 성금과 물품을 모니카(Monica)와 에이미(Amy) 두분이 보은에 오셔서 전달해 ...

  • 2010-03-07
  • 조회 수 19000
  • 추천 수 0

우창욱, 박미연씨 부부의 보은보호소 방문

서울 영국대사관에서 일하시는 우창욱씨와 박미연씨 부부가 보은 보호소 방문하여 주셨다. 부부는 옥상 고양이 놀이터의 나무둥치에서 떨어진 많은 나무껍질을 쓸어내주고 있다. 고양이들과 놀아주는 부인 박미연씨 달순이를...

  • 2010-03-07
  • 조회 수 19652
  • 추천 수 0

전라도에서 보은 보호소를 방문한 조태남씨와 친구분들

조태남씨는 두 마리 고양이를 기르면서 보은 보호소의 고양이와 개들을 보고 싶어 먼 보은 보호서까지 방문하셨다. 보호소의 개와 고양이들을 보면서 불쌍한 밖의 가엾은 유기동물을 생각난다면서 눈물을 흘리면서 보호소의 동물...

  • 2010-03-07
  • 조회 수 21547
  • 추천 수 0

보은보호소의 고양이들

오산 미공군기지의 온 물품 중 이불이 많았다. 이날 방마다 오산에서 온 이불을 하나씩 더 깔아주었다. 원래 있던 이불보다 오산 것이 더 좋게 느껴졌는지 고양이들은 이불 위에 올라가 즐기고 있다. 1호방 앞 '몽실이'...

  • 2010-03-07
  • 조회 수 21027
  • 추천 수 0

대구보호소 봉사자들 1

케이지 청소 중 카메라를 보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왼쪽의 - 씨와 오른쪽 박성란씨. 2월 28일 애사모회원들의 정기봉사. 케이지 청소 중 포즈를 취하고 있는 왼쪽의 - 씨와 오른쪽 박성란씨. 고양이방의 큰 모래통을 닦고 ...

  • 2010-03-21
  • 조회 수 24203
  • 추천 수 0

비오는 날의 산책 1

몽이 2010년 3월 6일. 25명의 외국봉사자들이 대구보호소의 개들을 산책시키고자 방문하였다. 그 전날부터 비가 조금씩내리더니 3월 6일 토요일도 여전히 비가 아주 조금씩 내렸지만 기상대에서 오후는 맑아진다는 소식에 개들을 데리...

  • 2010-03-21
  • 조회 수 21496
  • 추천 수 0

3월 14일 두류공원 개 산책 및 간단한 캠페인

엠마 및 외국봉사자들은 개들 산책도 시키면서 동물보호를 위한 간단한 캠페인도 해 주었다. 봉사자들이 개들과 산책 도중 만난 어린이들과 어른들. 개들을 보고 함성을 지르고 좋아하였다. 어린이들 곁에는 항상 어른들도 있어...

  • 2010-04-01
  • 조회 수 19725
  • 추천 수 0

3월 14일 두류공원에서 어린이들과 개들

엘리가 데리고 있는 이 개는 핏불 테리어로 투견개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산책나온 핏불은 사람들에게 인정스러웠다. 사람들은 큰 개를 무조건 무서워하는 경향이 있지만 봉사자들은 전혀 무서워하지 않고 사랑으로 대하는 태...

  • 2010-04-01
  • 조회 수 20090
  • 추천 수 0

3월 14일 대구 보호소에서

대구 개 입양센터에서... 입양센터를 둘러보던 봉사자들은 강아지, 개들이 모두 귀엽고, 모두 불쌍하여 모두 입양하고 싶어하였다. 생명을 귀중히 여기며 동물을 사랑하는 사람들은 누구나 그런 마음 일 것이다. 유기동물들 수가 ...

  • 2010-04-01
  • 조회 수 20369
  • 추천 수 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