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돌이의 외출

곰돌이가 요즘 밖으로 자주 외출합니다. 실내에 있을 때보다 밖에서 걷기를 더 잘 하기 때문입니다. 최근에 마당에서 잘 걸어다니는 곰돌이와 제 동영상입니다. 대견이 엄마, 아빠가 곰돌이 운동도 시켜주시고 사진, 동영상도 찍어주셨어요. 한번 보세요.

대견이 엄마와 강희.

아래는 제가 껌을 먹고 있는 독사진인데요, 제가 생각해도 멋있게 보여 여러분 보시라고 이렇게 올려보았답니다.

* 동영상 (재생버튼을 누르면 재생돼요.)

곰돌이는 시종일관 즐거운 표정을 하고 잘 걸어다녔어요.

오랜만에 먹는 껌은 맛도 맜있지만 질긴 것을 뜯어먹는 것도 큰 재미였어요.

 

봉사자 미셀부부와 개들산책,보순이 입양

미셀은 3마리 잡종 허스키 강아지를 모두 좋은 분에게 입양시켰답니다. 두 번째 큰 강아지 허스키는 지난 주에 스티븐 라로사씨에게 입양되고, 오늘 아주 큰 남자 분이 오셨어요. 마이클 델리라는 분입니다. 그 분은 홀로 남은 가장 작은 허스키 보순에게 "이리 온" 나오라고 달래고 있어요.

델리씨는 입양 할 보순이를 밖으로 데려나와 털을 빗겨주고 델리 친구분이 저를 예뻐해주시네요.

보순이와 마이클델리씨.

오늘 미셀은 보순이 입양과 진돗개들 5마리를 산책시킨답니다. 동곡이, 성이, 길남이, 메리, 오리, 저(빙글) 이렇게 개 여섯과 사람 넷이 함께 산책했어요.

여기에 자주 오는 모든 봉사자들은 숲속을 거쳐 보청저수지로 개들을 데리고 산책하는 것을 아주  큰  즐거움으로 여긴답니다. 근데 돌아와보면 다들 헉헉거리고요 재밌는 거 반, 힘든 거 반인 표정들이예요. 미셀과 미셀 남편 레오날드. 미셀의 친구이자 이름이 같은 검은색 반바지와 티를 입은 미셀, 그리고 한국인 선생님. 미셀과 동곡이가 앞에서 오네요.

메리, 오리, 뒤에는 성이.

성이가 장난삼아 저에게 자꾸 다가와서요. 미셀이 혹시나 하여 저를 안아 올렸어요. 원래 진돗개는 사냥기질이 있어 혹 저를 물까봐 조금은 걱정이 되긴해요.

메리와 오리 사이에 제가 끼여 있어요. 앞에는 동곡. 뒤에 길남. 안보이지만 뒤에 성이도 있어요.

이제 막 보청저수지에 도착했어요. 봉사자도 우리들도 모두 "헥헥..." 하였지요. 저도요. 덥다고 헉헉 거리는 길남이를 물에 가면 된다고 달래는 봉사자. 저는 풀 냄새를 맡고 있었네요.

모두 물 먹으러 저수지쪽으로 내려가고 있어요.

저수시 물가에서. 저수지 물 먹고 첨벙첨벙 하는 코스가 빠지면 섭섭하지요.

물 먹고, 쉬고 다시 올라옵니다. 올라오기 전에 기념사진!

물 먹고, 쉬고나니 이제 힘이 좀 납니다. 모두 다시 돌아갈 준비

어? 성이는 또 안보이네요.

그래도 여기는 잘 나왔어요. 동곡,성이 자매와 미셀과 미셀의 친구 미셀. 여름털로 바뀌는 중이예요.

옥상 고양이 놀이터에서 레오나드와 미셀 부부와 찡찡이. 두분 모두 신발을 벗었어요.

맨발의 레오나드 다리사이로 들락 날락 노는 송이. 오른쪽 달순이는 못됐기로 소문났대요.

얘는 기쁨이라는 애예요. 옥상 한쪽에서 놀고 있다가 사진 찍혔어요. 착한 친구예요.

동구를 쓰다듬어 주고 있는 한국인 선생님

뻔이와 레오나드. 레오나드가 키가 커서, 뻔이가 엄청 작아보이네요. 바로 위에 사진과 비교해보세요. 크크크


김효정

2009.07.08 (16:54:37)

곰돌이가 활발하게 산책하는 모습을 보니까 너무 좋네요.. ^^ 동물병원에 있을 땐 도저히 걸을 수 없다는 판정을 받고 휠체어에 몸을 싣고 움직이는 모습 보면서 마음이 많이 아팠는데,, 동물보호협회에 계신 분들과 자원봉사자분들이 챙겨주신 덕분인 것 같아요. 그리고 곰돌이 스스로의 의지도 눈물날만큼 감사하고 대단하게 여겨집니다.
김효정

2009.07.08 (17:24:41)

(서화종): 곰돌이가 산책하는 동영상을 보면서 너무나 가슴이 벅차올라 눈물이 고입니다.. 이렇게 되기까지 얼마나 큰 사랑이 있었는지 잘 알고 있습니다. 곰돌이를 돌봐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곰돌아, 자주 못가서 너무나 미안하구나. 조만간 보러갈께.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위기속에서 살아난 동물들 3

협회 입소 동물 중 뇌가 손상되거나 하반신 마비가 되었을 때는 안락사를 시켜야만 한다. 그러나 그런 위기에서 살아 난 기특한 고양이와 개들과 입소 때부터 전혀 문제없이 착하게 건강하게 살아가는 동물들을 보세요. "도리...

  • 2009-09-17
  • 조회 수 20239
  • 추천 수 0

8.23 김준엽학생 가족 보은보호소 견학 및 봉사 2

메리, 동곡이, 성이 산책시키기. 고양이와 놀아주기. 사진에서 준엽씨 가족과 성이,동곡이, 메리 모두 보기가 좋아요. 특히 우리 친구들 인물이 한층 더 아름답고 행복해 보여요. 준엽학생과 동곡이. 어머니 정금희씨와 메리. 보...

  • 2009-09-02
  • 조회 수 20074
  • 추천 수 0

엠마와 4명의 봉사자들

엠마, 대구 입양센터에서 작은 친구들 털정리와 목욕시키기 하던 중 정이들어버린 '루나'와 '몰리'를 입양하게 되었대요.(안고 있는 아이가 '몰리', 바닥에 있는 아이가 '루나'라고 해요.) 엠마와 세분의 자원봉사자들; 키큰 남...

  • 2009-09-02
  • 조회 수 18745
  • 추천 수 0

보은여중 세 학생(송보현,이소영,안수빈)

왼쪽부터 안수빈, 이소영, 송보현 학생. 잠시 사무실에 앉아 불임수술에 관한 책자를 읽고 있어요.. 불임수술이 얼마나 중요한지 여러분들도 아시죠? 동건이,성건이 방 놀이터에서 학생들 보현학생이 눈티, 오뎅이가 있는 방에서...

  • 2009-09-02
  • 조회 수 35025
  • 추천 수 0

미국 La Canada High School (라케냐다 고등학교) 세 학생

이영씨, 배하나씨, 미자(Maryjo Scott)씨 누나들이 청보의 털을 빗겨주고 있어요. 너무 시원하겠어요. 누나들이 큰 덩치 '청보' 털 빗질을 해주고 있어요. 꽤나 고생할거예요. 미자(Maryjo Scott)누나가 돌순이를 싱크대에서 목욕...

  • 2009-09-02
  • 조회 수 20925
  • 추천 수 0

곰돌이가 보호소 소식을 전합니다. 1

빙글이를 대신하여 곰돌이가 가끔씩 보호소 소식을 전해 줄 것입니다. * 미국 La Cañada High School (라케냐다 고등학교) 세 학생(8.15) * 보은 여중 세 학생(8.15) * 엠마와 4명의 봉사자들(8.16) * 김준엽학생가족 견학...

  • 2009-09-02
  • 조회 수 18244
  • 추천 수 0

세마리 개 구조 이야기 9

1. 회원 한은숙씨의 골든 리트리버 구조이야기. 1. 회원 한은숙씨의 골든 리트리버 구조이야기. 저흰 1주일정도 부산으로 여행온 가족입니다. 여행 마지막날에 우연히 이아이가 제눈에 들어왔고, 운좋게도 저희에게 구조되어 ...

  • 2009-08-19
  • 조회 수 21102
  • 추천 수 0

대구 대명중1학년 김혜림,허제성양 보은보호소 견학,봉사(2009.8.1) 1

혜림이와 제성이는 동물들을 좋아는 하지만 한편으로는 두려운 마음도 가지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히 인터넷 검색중 보은 보호소를 보게 되었고 인터넷 검색으로는 만족하지 못하고 꼭 한번 직접 보은 보호소를 찾아가 동...

  • 2009-08-13
  • 조회 수 20980
  • 추천 수 0

김혜선씨 김진영씨 자매의 보은보호소 봉사활동 일기(2009.8.1) 2

휴가철의 초 피크를 달리던 8월 1일, 나와 우리 언니, 그리고 내 남자친구는 우리의 휴가를 보은보호소에서 보내기로 했다. 지난 4월무렵부터 계속 가기로 약속을 했던 것인데, 빡빡한 회사 일정때문에 그리고 건강상의 ...

  • 2009-08-13
  • 조회 수 20646
  • 추천 수 0

협회보호소에 입소된 야생동물들 2

올해(2009) 봄에도 약 100여마리의 야생조수 새끼들, 교통사고 등으로 어미를 잃었거나, 차나 건물 유리에 부딪치고, 덫에 걸리고, 둥지에서 떨어지고, 어미따라 나는 연습 도중 떨어져 들어왔다. 약 50%의 야생들이 회복하지 못하...

  • 2009-08-01
  • 조회 수 19428
  • 추천 수 0

봉사자들과 대구보호소의 고양이들

경북대학교 영문과 학생 4학년 2명, 1학년 3명은 협회 대구 보호소를 견학겸 봉사활동을 하였다.(2009년 7월 16일) 청소 등 봉사활동을 끝낸 학생들은 고양이, 개들과 노는 것 더 즐겁다. 박윤정학생과 '뿡세'(왼쪽 회색)와 노...

  • 2009-08-01
  • 조회 수 19764
  • 추천 수 0

보은보호소로 이사온 새 친구 개와 고양이들 3

보은보호소로 이사 온 새 친구 - 개들 경철이 해수 동건이 성건이 대구서 털 깍기와 목욕도 못하고 급히 보은 보호소로 오게된 '오뎅'과 아래 사진 '세림이' 옆방의 '해수'는 곧 털깍기와 목욕을 할 것이다. '세림...

  • 2009-07-19
  • 조회 수 20345
  • 추천 수 0

보은여중 학생들 보은보호소 견학, 봉사

보은 여중생들이 팀을 만들어 교대로 보은 보호소를 견학하며 봉사활동도 해주고 있다. 3학년 난반 5명 학생들. 권송이. 김동은. 박수현. 주하늬. 최새안. 2층 작은 개들 방에서 청소를 하고 있다. 청소를 하다말고 개들의 ...

  • 2009-07-19
  • 조회 수 30198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20 - 마지막 편지 12

협회장님에게 드리는 편지. 저는 지금 이 글을 하늘나라에서 쓰고 있어요. 갑작스런 사고로 협회장님도 못 뵙고 오게 된 것이 너무 슬프지만 여기서는 항상 협회장님을 볼 수 있으니 이제 오히려 마음이 편합니다. 협회장님이 ...

  • 2009-07-18
  • 조회 수 18801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9 - 보은여중 학생들의 보은보호소 견학 1

보은여중 누나들이 6월 5일에 선생님과 함께 보은보호소에 견학왔어요. 보호소 동물들을 만져보고, 같이놀고, 익숙해지는 하루였답니다. 옥상 고양이놀이터에서. 고양이들과 함께 있는 학생들. 사진을 찍어주시는 선생님. 포동...

  • 2009-06-15
  • 조회 수 21246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8 - 곰돌이의 외출, 봉사자 미셀부부의 산책 2

곰돌이의 외출 곰돌이가 요즘 밖으로 자주 외출합니다. 실내에 있을 때보다 밖에서 걷기를 더 잘 하기 때문입니다. 최근에 마당에서 잘 걸어다니는 곰돌이와 제 동영상입니다. 대견이 엄마, 아빠가 곰돌이 운동도 시켜주시고 사진...

  • 2009-06-15
  • 조회 수 21467
  • 추천 수 0

보호소에 살게된 유기동물들 2 1

아래 동물들은 밖에서 고생하며 지내다가 좋은 분들에 의해 구조 되어 협회로 오게 되었다. 수많은 유기동물: 개, 고양이, 야생동물까지 봄이 되자 보호소로 쏟아져 들어오고 있다. 동물 키우는 사람은 증가하고 있지만 이기스럽...

  • 2009-05-19
  • 조회 수 22260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7 - 대견아빠엄마의 작은개들 목욕시키기

소식 5. 대견아빠, 엄마가 보은에 오셔서 작은 개들 미용과 목욕. 귀 청소 등 봉사해 주시고 계십니다.(2009년 5월9일) 대견이 아빠가 '샤샤' 털 깍이고 엄마는 '챌시' 귀 청소와 목욕 후 털 빗어주고 있어요. 대견이는 엄...

  • 2009-05-18
  • 조회 수 21986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6 - 대구 애사모 회원들 보은보호소 방문과 봉사

소식 4. 대구 애사모 회원들 보은 보호소 봉사겸 놀러 왔어요.(5월 3일) '메리'와 '오리' 놀이터 앞에서 승훈씨 애사모 회원들이 지난번 봉사 때는 싱크와 청송이 빗질을 잘 해주어 고마웠지요. 이번에는 지난 번 빗질 ...

  • 2009-05-18
  • 조회 수 18347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5 - 다아니, 리부부와 작별/염순 입양/회원들 방문

2009년 봄에는 보은 보호소 봉사자들, 손님들 방문으로 약간 바빴답니다. 다음은 최근에 있었던 봉사 활동 3가지와 섭섭한 소식 두가지 있어요. 소식 1. 오산 미 공군기지의 다아니와 리(Lee)부부 한국을 떠나게 되었어요. 약 2...

  • 2009-05-18
  • 조회 수 20163
  • 추천 수 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