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애사모 3월 정기 봉사와 외국인 봉사자 엠마

지난 봉사때는 비가 와서 불편했는데 이 날은 날씨가 좋아 다행이었어요. 구석구석에 쌓인 먼지 청소는 물론, 진드기 제거를 위해서 진드기 약도 뿌려주었어요.

대구서 열심히 봉사해주는 애사모 회원들이에요. 방에서 일하고 계시는 5분들은 여기 사진에 빠졌네요.

여기는 보호소 고양이들이 좋아하는 자리예요. 꼭대기층에는 고희와 사월이, 그 아래층에는 뽀실이(왼)와 하마(오). 하마 앞에는 삼실이, 오른편에는 해리와 네오.

엠마는 2008년에 외국인 영어교사로 대구에 머물면서 부지런히 봉사하다가, 잠시 한국을 떠났다가 올해 초에 다시 중학교 영어교사로 일하기 위해 돌아왔어요. 달성군 논공에서 지내고 있는데, 주말에는 버스와 지하철로 1시간 넘게 걸리는 대구보호소로 와서 동물들을 위해 봉사해준답니다. 엠마와 함께, 애교많은 깜지와 등에 업히기를 좋아하는 놀부.

엠마와 달랑이, 깜보

엠마의 미용봉사. 이 날 미용이 필요한 세 마리의 개들의 털을 깎아주었어요.

애사모 회원들이 이불에 묻은 모래, 흙, 털 그외 찌꺼기들을 털어내고 있어요.

놀부가 밑에서 먼지를 덮어쓰겠네...

청소를 위해서 햇빛이 있는 밖으로 내 놓은 이불 위에 앉아있는 장군이. 그리고 봉사자 현채씨.

모두 잠시 일을 멈추고, 쉬거나 고양이들을 쓰다듬어 주고 있어요.

봉사자와 매력넘치는 뿡새. 햇살이 쨍쨍한 날이어서, 모두 밖에 나와 해바라기 마냥 빛을 쬐고 있어요.

봉사자와 노랑이

모두 고양이들을 안아주고, 쓰다듬어주고 있어요. 왼편에는 정화씨가 검정고양이 털을 빗겨주고 있는데 싫다고 뒤꽁무늬를 뺴고 있는 모습이 우스워요.

개들의 간식시간. 곁에서 영지씨가 "많이 먹어라~" 하고 있는 것 같아요.

정화씨가 고양이방 문틀청소를 하고 있네요. 신난 깜지. "뭐해?뭐해?"

고양이 격리실 청소 중인 봉사자분들.

멋쟁이들, 세진이와 네오

 

* 대견이 아빠엄마와 큰개들 산책

착한 골든 리트리바 대견이를 보러 대견이 엄마, 아빠가 지난 3월 7일 보은 보호소에 왔어요. 그분들이 오시면 보호소의 동물들을 위하여 많은 일을 해주신답니다. 이 날 대견이 아빠와 엄마는 대견씨 방에 있는 친구들 모두 산책시켜 주었어요. 그러나 "해동"이만  못 갔어요.  성이 방에 있는 "홍"이와 대견이 방의 "해동"이는 참으로 좋은 친구들이지만 과거에 개장수들에게 붙잡혀 고생하다가 구사일생으로 구조되어서 그런지 사람들을 잘 믿지 않으려고해요. 그러나 우리 친구들끼리는 아주 좋답니다.  어쩔 수 없이 둥글이와  칸, 대견이, 청하 넷이서만 숲 속과 저수지로  산책갔어요.

둥글이와 대견이 엄마. 산책코스의 끝 지점인 쉼터 정자에와서 둥글이는 멀리까지 산책왔다고 대견엄마에게 안아달라고 조르고 있어요.  다 큰 어른이 애기같이 굴기는... 내 참!

칸은 요즘 털이 많이 나왔어요. 그런데 앞으로 털이 계속 길 것이며 축 늘어진 치마처럼 길어진답니다. 털 관리하기가 어렵겠어요. 칸씨도 이번에 알았지만 저처럼 목 줄이 필요 없답니다. 처음에 목 줄하고 갔으나 워낙 대견이 아빠, 엄마와 걸음을 잘 맞추어 혹시나 하여 풀어주었더니 여전히 사람들과 함께 걸음을 잘 맞추었답니다.  

대견이 엄마는 둥글이를 대견이 아빠는 청하를 이끌고 갑니다. 대견이와 칸은 자유롭게 행동하나 질서가 있군요. 칸은 줄이 풀리자 마치 안내견처럼 앞장서서 길을 안내하고 있는 것 같아요.

그러다가 칸은 대견아빠에게 좀 칭얼댑니다. "저에게 좀 특별히 관심을 가져주시면 안될까요?"

그래서 대견이 아빠께서 쓰다듬어 주고 있어요. 대견이는 자신감이 넘치지요. "나만의 엄마, 아빠이니 나를 가장 사랑하여 주신다" 고

우울증에 걸려 있던 "청하"는 몇 번의 산책으로 확실히 명랑하게 된 것 같아요.

대견이는 보청 저수지를 지키는 개로 스스로 자처하고 "보청 저수지"  돌 비석 앞에 앉아있어요.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위기속에서 살아난 동물들 3

협회 입소 동물 중 뇌가 손상되거나 하반신 마비가 되었을 때는 안락사를 시켜야만 한다. 그러나 그런 위기에서 살아 난 기특한 고양이와 개들과 입소 때부터 전혀 문제없이 착하게 건강하게 살아가는 동물들을 보세요. "도리...

  • 2009-09-17
  • 조회 수 20242
  • 추천 수 0

8.23 김준엽학생 가족 보은보호소 견학 및 봉사 2

메리, 동곡이, 성이 산책시키기. 고양이와 놀아주기. 사진에서 준엽씨 가족과 성이,동곡이, 메리 모두 보기가 좋아요. 특히 우리 친구들 인물이 한층 더 아름답고 행복해 보여요. 준엽학생과 동곡이. 어머니 정금희씨와 메리. 보...

  • 2009-09-02
  • 조회 수 20077
  • 추천 수 0

엠마와 4명의 봉사자들

엠마, 대구 입양센터에서 작은 친구들 털정리와 목욕시키기 하던 중 정이들어버린 '루나'와 '몰리'를 입양하게 되었대요.(안고 있는 아이가 '몰리', 바닥에 있는 아이가 '루나'라고 해요.) 엠마와 세분의 자원봉사자들; 키큰 남...

  • 2009-09-02
  • 조회 수 18747
  • 추천 수 0

보은여중 세 학생(송보현,이소영,안수빈)

왼쪽부터 안수빈, 이소영, 송보현 학생. 잠시 사무실에 앉아 불임수술에 관한 책자를 읽고 있어요.. 불임수술이 얼마나 중요한지 여러분들도 아시죠? 동건이,성건이 방 놀이터에서 학생들 보현학생이 눈티, 오뎅이가 있는 방에서...

  • 2009-09-02
  • 조회 수 35027
  • 추천 수 0

미국 La Canada High School (라케냐다 고등학교) 세 학생

이영씨, 배하나씨, 미자(Maryjo Scott)씨 누나들이 청보의 털을 빗겨주고 있어요. 너무 시원하겠어요. 누나들이 큰 덩치 '청보' 털 빗질을 해주고 있어요. 꽤나 고생할거예요. 미자(Maryjo Scott)누나가 돌순이를 싱크대에서 목욕...

  • 2009-09-02
  • 조회 수 20928
  • 추천 수 0

곰돌이가 보호소 소식을 전합니다. 1

빙글이를 대신하여 곰돌이가 가끔씩 보호소 소식을 전해 줄 것입니다. * 미국 La Cañada High School (라케냐다 고등학교) 세 학생(8.15) * 보은 여중 세 학생(8.15) * 엠마와 4명의 봉사자들(8.16) * 김준엽학생가족 견학...

  • 2009-09-02
  • 조회 수 18247
  • 추천 수 0

세마리 개 구조 이야기 9

1. 회원 한은숙씨의 골든 리트리버 구조이야기. 1. 회원 한은숙씨의 골든 리트리버 구조이야기. 저흰 1주일정도 부산으로 여행온 가족입니다. 여행 마지막날에 우연히 이아이가 제눈에 들어왔고, 운좋게도 저희에게 구조되어 ...

  • 2009-08-19
  • 조회 수 21105
  • 추천 수 0

대구 대명중1학년 김혜림,허제성양 보은보호소 견학,봉사(2009.8.1) 1

혜림이와 제성이는 동물들을 좋아는 하지만 한편으로는 두려운 마음도 가지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히 인터넷 검색중 보은 보호소를 보게 되었고 인터넷 검색으로는 만족하지 못하고 꼭 한번 직접 보은 보호소를 찾아가 동...

  • 2009-08-13
  • 조회 수 20984
  • 추천 수 0

김혜선씨 김진영씨 자매의 보은보호소 봉사활동 일기(2009.8.1) 2

휴가철의 초 피크를 달리던 8월 1일, 나와 우리 언니, 그리고 내 남자친구는 우리의 휴가를 보은보호소에서 보내기로 했다. 지난 4월무렵부터 계속 가기로 약속을 했던 것인데, 빡빡한 회사 일정때문에 그리고 건강상의 ...

  • 2009-08-13
  • 조회 수 20648
  • 추천 수 0

협회보호소에 입소된 야생동물들 2

올해(2009) 봄에도 약 100여마리의 야생조수 새끼들, 교통사고 등으로 어미를 잃었거나, 차나 건물 유리에 부딪치고, 덫에 걸리고, 둥지에서 떨어지고, 어미따라 나는 연습 도중 떨어져 들어왔다. 약 50%의 야생들이 회복하지 못하...

  • 2009-08-01
  • 조회 수 19431
  • 추천 수 0

봉사자들과 대구보호소의 고양이들

경북대학교 영문과 학생 4학년 2명, 1학년 3명은 협회 대구 보호소를 견학겸 봉사활동을 하였다.(2009년 7월 16일) 청소 등 봉사활동을 끝낸 학생들은 고양이, 개들과 노는 것 더 즐겁다. 박윤정학생과 '뿡세'(왼쪽 회색)와 노...

  • 2009-08-01
  • 조회 수 19768
  • 추천 수 0

보은보호소로 이사온 새 친구 개와 고양이들 3

보은보호소로 이사 온 새 친구 - 개들 경철이 해수 동건이 성건이 대구서 털 깍기와 목욕도 못하고 급히 보은 보호소로 오게된 '오뎅'과 아래 사진 '세림이' 옆방의 '해수'는 곧 털깍기와 목욕을 할 것이다. '세림...

  • 2009-07-19
  • 조회 수 20348
  • 추천 수 0

보은여중 학생들 보은보호소 견학, 봉사

보은 여중생들이 팀을 만들어 교대로 보은 보호소를 견학하며 봉사활동도 해주고 있다. 3학년 난반 5명 학생들. 권송이. 김동은. 박수현. 주하늬. 최새안. 2층 작은 개들 방에서 청소를 하고 있다. 청소를 하다말고 개들의 ...

  • 2009-07-19
  • 조회 수 30200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20 - 마지막 편지 12

협회장님에게 드리는 편지. 저는 지금 이 글을 하늘나라에서 쓰고 있어요. 갑작스런 사고로 협회장님도 못 뵙고 오게 된 것이 너무 슬프지만 여기서는 항상 협회장님을 볼 수 있으니 이제 오히려 마음이 편합니다. 협회장님이 ...

  • 2009-07-18
  • 조회 수 18803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9 - 보은여중 학생들의 보은보호소 견학 1

보은여중 누나들이 6월 5일에 선생님과 함께 보은보호소에 견학왔어요. 보호소 동물들을 만져보고, 같이놀고, 익숙해지는 하루였답니다. 옥상 고양이놀이터에서. 고양이들과 함께 있는 학생들. 사진을 찍어주시는 선생님. 포동...

  • 2009-06-15
  • 조회 수 21248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8 - 곰돌이의 외출, 봉사자 미셀부부의 산책 2

곰돌이의 외출 곰돌이가 요즘 밖으로 자주 외출합니다. 실내에 있을 때보다 밖에서 걷기를 더 잘 하기 때문입니다. 최근에 마당에서 잘 걸어다니는 곰돌이와 제 동영상입니다. 대견이 엄마, 아빠가 곰돌이 운동도 시켜주시고 사진...

  • 2009-06-15
  • 조회 수 21470
  • 추천 수 0

보호소에 살게된 유기동물들 2 1

아래 동물들은 밖에서 고생하며 지내다가 좋은 분들에 의해 구조 되어 협회로 오게 되었다. 수많은 유기동물: 개, 고양이, 야생동물까지 봄이 되자 보호소로 쏟아져 들어오고 있다. 동물 키우는 사람은 증가하고 있지만 이기스럽...

  • 2009-05-19
  • 조회 수 22262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7 - 대견아빠엄마의 작은개들 목욕시키기

소식 5. 대견아빠, 엄마가 보은에 오셔서 작은 개들 미용과 목욕. 귀 청소 등 봉사해 주시고 계십니다.(2009년 5월9일) 대견이 아빠가 '샤샤' 털 깍이고 엄마는 '챌시' 귀 청소와 목욕 후 털 빗어주고 있어요. 대견이는 엄...

  • 2009-05-18
  • 조회 수 21988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6 - 대구 애사모 회원들 보은보호소 방문과 봉사

소식 4. 대구 애사모 회원들 보은 보호소 봉사겸 놀러 왔어요.(5월 3일) '메리'와 '오리' 놀이터 앞에서 승훈씨 애사모 회원들이 지난번 봉사 때는 싱크와 청송이 빗질을 잘 해주어 고마웠지요. 이번에는 지난 번 빗질 ...

  • 2009-05-18
  • 조회 수 18349
  • 추천 수 0

빙글이의 일기 15 - 다아니, 리부부와 작별/염순 입양/회원들 방문

2009년 봄에는 보은 보호소 봉사자들, 손님들 방문으로 약간 바빴답니다. 다음은 최근에 있었던 봉사 활동 3가지와 섭섭한 소식 두가지 있어요. 소식 1. 오산 미 공군기지의 다아니와 리(Lee)부부 한국을 떠나게 되었어요. 약 2...

  • 2009-05-18
  • 조회 수 20165
  • 추천 수 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