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 하나같이 예쁜 고양이들. 그러나 입양은 되지 않고, 보호소에서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혹 입양 희망자는 협회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53-622-3588.

 

뿡세

홍단

회색

  방울

미색이

회미,

호박

비치

루비

 홍희

회미와 미림

나무 긁는 '봉덕.

 영만

태평(입양됨)

비단이(입양됨)

따뜻한 마루 방에 모여 있는 고양이들.

봉덕

탱크 

선화(입양됨)

왼쪽 위에서.   비단. 삼색. 미자.  아래  미색. 미림와 제일 밑

 팽이

납작이

 -점순이(입양됨)-

약 6개월전 전북 군산에 사는 회원으로부터 전화 한통이 왔다.

"밥주는 길고양이가 있는데 너무나도 순한 아이라 집에서 키우려고 합니다. 그런데 새끼를 가진 것 같습니다. 이미 집에 한 마리 고양이를 키우고 있어 새끼들까지 보살 펴줄 상황이 안되는데, 대구보호소에서 새끼를 낳도록 하고 새끼들이 어느정도 자라면 점순이는 불임수술을 시켜 저희 집에 키우겠습니다."

불쌍한 길고양이를 보살펴 주려는 마음이 고마워 협회에서 허락을 하니 회원은 며칠후 점순이를 대구에 데려다 놓고 2달후에 다시 오겠다고 약속한 후  돌아갔다.

보호소 입소 당시 모습.
며칠 후 잘 지내던 점순이가 갑자기 밥을 먹지 않더니 설사와 구토를 반복했다.
혹시 뱃 속의 새끼가 잘 못 되었는지 알아보기 위해 병원을 방문하여 검사를 했는데 알고보니 새끼를 가진 것이 아니라 자궁에 큰 혹이 생겼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군산의 회원에게 알리고 즉시 수술을 시켰다.
한달 후 건강해진 점순이는 다시 군산으로 가게 되었고 이제 잘 사는 일만 남았구나 생각했다.
그런데, 며칠 후 회원이 다시 연락이 와서는 "점순이 때문에 집에 있는 고양이가 숨어서 밥도 먹지 않고 꼼짝을 안하네요.  점순이 때문에 우리 고양이가 잘못되는 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대구에 있을 때 잘 먹었는지 덩치가 너무 커져서 키우기 버겁습니다." 라며 야속하게도 점순이를 대구로 다시 데려다 주고 돌아갔다.    

예쁘고 건강하게 변한 점순이의 최근 모습.

- 덕만이 -

   

덕만이는 생후 1개월 반 가량 되었을 때 형제와 함께 대구 상인동 아파트 단지 내에 버려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하여 협회로 오게 되었다.    
몸이 아주 마르고 힘이 없는 것으로보아 어미를 잃은지 오래된 것으로 보였다. 더군다나 한 마리는 무슨 사고를 당했는지 뒷다리 한쪽이 절단된 상태였다.
최선을 다해서 치료를 하고 보살폈지만 다리가 잘린 고양이는 약 10일후 세상을 떠났다.
형제없이 혼자 남은 덕만이는 비슷한 시기에 들어온 또래 고양이들과 함께 무럭무럭 잘 자랐다.

예쁜 아가씨 고양이로 자란 덕만이 모습.

 

-향비-

향비는 생후 1개월이 조금 못되었을 때 대구 범물동 주택가의 맨홀에 빠져 울고있는 것을 주민이 신고하여 협회로 오게 되었다.
처음 입소될 때 모습이 꼭 물에 빠진 생쥐같았다. 신고자의 말이 사흘동안 맨홀속에서 울고 있었다 하였다.

 젖이 떨어지기 전이라 한동안 주사기로 우유를 먹고, 별탈없이 건강하게 잘 자랐다.   
예쁘장한 얼굴만큼 성격도 얌전하고 착한 향비의 최근모습.

 

 

이두환

2010.03.03 (18:57:50)

제가 젤로 좋아하는 뿡세가 젤 첫번째로 있네요,,^^
전병숙

2010.03.03 (19:19:18)

애들이 다 예뻐요.건강해보이고....회장님! 직원분들,감사합니다.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오산 미공군기지 모니카, 에이미의 보은보호소 방문

오산 미공군기지에서 일하는 분들 중 동물보호에 특히 관심과 사랑을 가지신 분들이 보은 보호소 동물들을 위하여 정성어린 물품과 성금을 모았다. 모은 성금과 물품을 모니카(Monica)와 에이미(Amy) 두분이 보은에 오셔서 전달해 ...

  • 2010-03-07
  • 조회 수 18530
  • 추천 수 0

대구 보호소의 고양이들 2

모두 하나같이 예쁜 고양이들. 그러나 입양은 되지 않고, 보호소에서는 잘 지내고 있습니다. 혹 입양 희망자는 협회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53-622-3588. 뿡세 홍단 회색 방울 미색이 회미, 호박 비치 루비...

  • 2010-03-02
  • 조회 수 20505
  • 추천 수 0

김태욱 학생의 보은보호소 봉사

약 2 년전에 길에서 어린 강아지였던 불구 곰돌이를 서화종씨가 발견하고 구조하였다. 병원생활 약 일년동안 불구다리가 회복될 기미가 보이자 않자 병원의 좁은 케이지 생활을 벗어나게 해주기 위하여 곰돌이는 화종씨의 도움으...

  • 2010-02-27
  • 조회 수 19972
  • 추천 수 0

둥글이 엄마 김연정씨의 보은보호소 방문

비글 종인 둥글이와 둥글이 엄마는 약 2년전 김연정씨와 함께 잘 지냈으나 어려운 문제가 생겨 보은 보호소에 오게 되었다. 불행하게도 둥글이 엄마는 보은 보호소에 와서 얼마 안되어 심장마비로 죽었다. 혼자 남은 둥글이는 명...

  • 2010-02-27
  • 조회 수 19948
  • 추천 수 0

게이트, 윌 부부의 보은보호소 방문

게이트와 윌부부는 경북 구미시에 지내면서 대구보호소까지 봉사활동을 자주 온다. 부부는 보은 보호소에 꼭 가고 싶다고 하여 지난 토요일 협회장과 함께 보은 보호소를 방문하게 되었다. 보은 보호소에 도착하니 아직도 눈이 ...

  • 2010-02-27
  • 조회 수 19804
  • 추천 수 0

대구 정은주, 방은지, 서민현학생의 보은보호소 방문

개들 산책시킬 때는 항상 큰 애들을 산책시킨다. 지난 주 봉사온 대구 고등학생 3명과 외국인 윌과 게이트에게 이번에는 어린 강아지 5마리를 산책시키도록 하였다. 보은읍 길에 버려진 3마리 강아지를 보은 읍에서 지내는 미셀...

  • 2010-02-27
  • 조회 수 21131
  • 추천 수 0

어린이들과 개들

개들을 산책시키는 도중 두류공원에 부모님과 놀러나온 어린이들은 개들을 보고 반기면서 다가왔다. 천진한 어린이 마음은 천진한 동물들과 같아 애들이 동물을 보고 좋아하는 것도 당연한 일인 것 같다. 개들을 쓰다듬어 주고 싶...

  • 2010-02-17
  • 조회 수 19524
  • 추천 수 0

대구 외국인 봉사자들과 개들 산책

지난 일요일(2월 7일) 외국인 봉사자들 7명이 대구 협회 보호소를 방문하고 가까운 두류공원으로 산책을 갔다. 이 분들은 주말을 이용 자주 개들 산책시키기, 목욕, 털 빗질 등 봉사활동을 해주고 있다. 사진은 산책도중 여러 ...

  • 2010-02-17
  • 조회 수 21328
  • 추천 수 0

충북고등학교, 지은영학생과 조수빈학생의 보은보호소 방문.

추운 날씨에 고양이들은 옥상놀이터에 나오지 않는다. 그러나 사람 인기척이 들리면 제일 먼저 뛰어나오는 고양이는 '달순'이다. 조수빈학생과 달순이. 지은영학생은 아래 방쪽으로 내려다보면서 "애들아 나오라"고 달래고 있다. ...

  • 2010-02-17
  • 조회 수 21516
  • 추천 수 0

1월 24일 애사모회원들의 대구보호소 봉사 1

제목 없음 동물을 사랑하며 봉사활동을 열심히 하는 대구 애사모 회원들은 매달 1회 대구 보호소 봉사를 빠짐없이 해줍니다. 2010년 1월 24일 일요일 매우 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정기봉사 오셨어요. 이번에는 고양이, 개들에...

  • 2010-01-30
  • 조회 수 18656
  • 추천 수 0

미셀과 학생들의 보은보호소 방문

저 '곰돌'입니다. 협회장이 오시면 저도 밖으로 나와 걷기운동도 하고 밖 경치도 구경합니다. 최근 눈이 많이 와서 불편한 친구들도 사람들도 있겠지만 저는 참 즐겁지요. 보은읍에서 학생들에게 영어를 가르치며 동물구조, 보은...

  • 2010-01-30
  • 조회 수 20310
  • 추천 수 0

불행 속에서 행복해진 동물들의 입양이야기 1

제목 없음 -Julie Schreck와 '촐랑이'- 작년, 2009년 봄 촐랑이는 대구 칠성동 보신용 개시장에(개장수가 길에 배회하고 있을 때 포획하였던지, 아니면 주인이 개장수에게 팔 경우) 있었지만 절호의 찬스를 잡았는지 그 곳...

  • 2010-01-30
  • 조회 수 20038
  • 추천 수 0

구조된 동물들 이야기

- 메리가족 구조이야기 2009년 12월 25일, 협회장은 대구 만촌동의 청구시장의 상인들로부터 한통의 전화를 받았다. 2005년 그 시장에서 정신병자 유씨가 밖에서 배회하는 개들을 포획하여 집에 데려와서는 잔인한 학대를 일 삼고...

  • 2010-01-09
  • 조회 수 21417
  • 추천 수 0

스테판과 신선아씨 부부의 보은보호소 방문 1

안산시에 사시는 스테판과 신선아씨 부부는 언제부터 대구나 보은 보호소에 방문하고 싶다고 하였는데 지난 12월 30일 수요일 눈이 펑펑 내릴 때 오셨습니다. 순식간에 보은 보호소에 눈이 쌓여 스테판부부는 동물들과 함께...

  • 2010-01-10
  • 조회 수 19788
  • 추천 수 0

눈 내린 보호소 개들의 모습(보은) 1

저 곰돌입니다. 인정많고 멋진 우리 친구 '빙글이'가 하늘나라에 간 뒤 가끔 제가 빙글이 대신 보은 보호소 소식을 알린답니다. 2009년 12월에 몇 차례 눈이 보은에 왔었지만 2010년 1월 4일은 정말 전국적으로 많은 눈...

  • 2010-01-09
  • 조회 수 19233
  • 추천 수 0

눈 내린 보호소 고양이들의 모습 (보은,대구)

2010년 1월 4일 또 다시 눈이 많이 쌓인 보은 보호소에서 옥상 놀이터에서 고양이들. 고양이들은 추운 것이 싫어 사실 따뜻한 방안에서 나오기 싫어한다. 눈이 소복이 쌓인 옥상을 그대로 둘 수 없어 애들 이름 부르면...

  • 2010-01-09
  • 조회 수 19447
  • 추천 수 0

[동영상] 보은보호소에 내린 눈

- 스피커 온! - bg : It's The Most Wonderful Time Of The Year (New ver.) - Andy Williams ,

  • 2010-01-06
  • 조회 수 18671
  • 추천 수 0

12/20 보은보호소를 방문한 청주고 여고생들 2

12월 20일 청주고등학교 이서진, 김한솔, 최윤화 학생들은 보은 보호소를 다시 방문하여 보고 싶은 동물들을 다시 만났다. 이날 충청도 지방은 눈이 많이 내려 보은 보호소 부근도 역시 눈이 많이 쌓였다. 보호소로 들어 오는 ...

  • 2009-12-27
  • 조회 수 20240
  • 추천 수 0

눈 내린 보은보호소 모습 4

눈 내린 보은보호소. 말라뮤트, 허스키.그레이트 피레네즈 등 대형개는 눈을 좋아하는 것 같은데... 골든 리트리바 '케리'는 추워하는 것 같지요. 왼쪽 '청강이' '보람이'가 청강에게 장난치자고 다가가는데.. 청강이...

  • 2009-12-20
  • 조회 수 20031
  • 추천 수 0

대견이 엄마아빠의 보은보호소 봉사

겨울철이라 털을 완전 깎이지 않고, 빗질과 얼굴부분만 털을 깍아 깨끗하게 정리해주시는 대견 엄마와 아빠. 대견이 엄마 '미희' 털 빗기. '샤샤' 얼굴 다듬고 있는 대견아빠. '바우' 엉덩이부분 털깍고 정리하고 뒤에는...

  • 2009-12-06
  • 조회 수 25235
  • 추천 수 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