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병숙

2007.07.30 (01:37:01)

사진을 크게 찍어서인지 냥이가 커보이지만 실제론 너무도
쬐그만 아가입니다.아직은 건강해 보이지만 모쪼록 무탈하게
살아주었으면 하는 바램을 담고....아기야,,사진찍자 하니까
포즈도 이처럼 잘잡아 준 귀여운 모습을 보면서 딸애랑 한참을 웃었습니다.^^...
kaps

2007.07.30 (22:44:20)


이름 얼굴이 넙어서 넙순이나 넙숙이로 지을까요.
전병숙

2007.07.31 (00:01:06)

분유도 넙죽넙죽 잘 받아 먹으니까,,회장님 말씀처럼 넙순이라고 해야겠어요.^^..
전병숙

2007.08.02 (00:27:33)

아기냥이 눈이 파란것 같애서 이름을 "하늘"이라고 지었어요.어둡고 캄캄한 곳에서 죽을뻔 했던 아가이기에 앞으론 밝은 하늘을쳐다보며 이쁘고 건강하게 자라기를 소망하며.....
김정자

2008.01.24 (11:50:09)

파란눈색은 크니까 변하더라구요...
이른은 하늘이도 예쁘고 넙순이는
정겹게 느껴지네요...
애기냥이가 넘 예쁘네요...
울집냥이 어릴때도 생각나구요...
건강하게 자라길 바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사진을 공유해주세요. 관리자 2012-11-05 32745

지붕위에 끼어서 울고있던 아기냥이 사진^^ file 4

너무 귀엽죠? 사진찍을려고하니 포즈를 계속 잡아주드라구염 ^^

아기냥이 file 4

..

. file

.

, file 5

,

오스카와 로즈

사랑스러운 남매

망고의 일기 1

망고의 일기 안녕하세요? 망고입니다. 저는 작년에 경기도 회원에 의해 구조되어 대구의 보호소에서 지내다가 올해 5월에 KAPS의 직원인 지선언니 집으로 이사를 했습니다. 저 혼자 온 것이 아니라, 같이 지내던 뚱순이와 알록이, 다롱이와 함께 오게 되었는데 많은 고양이들 틈에서 ...

갈곳없는 하얀천사 말티즈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file 1

6월 16일(토) 오후 8시경 동네 카센타에서 발견한 말티 여아입니다. 아저씨들 말로는 누가 버린거 같다고 저보고 키우라고 하시더군요..한창동안 배회를 한 모양인데 누구하나 신경쓰지 않은듯 했습니다..주변이 큰 교차로라 차들이 아주 많이 다녀 위험하거든요. 일단 데려와서 목욕시키...

고양이선생님 또이와 학생 예빈 (1) file 1

또이가 예빈이 공부를 봐주고 있네요... 이렇게 공부를 가리키느라 피곤한 고양이선생님 또이는 잠잘때는 귀여운 학생 예빈이를 꼭~~~껴안고서 잔답니다. ㅋㅋㅋ 다음편을 기대해 주세요~~~ 참.. 또이는 동물보호협회에서 입양한 삼식이의 다른 이름입니다.

[매일신문]회원 윤월생씨 입양이야기 1

  • kaps
  • 2007-03-10
  • 조회 수 9630

2007년 3월 10일 토요일 매일신문에 보도된 내용입니다. 협회 보호소에서 5년전 2마리의 개를 입양한 회원 윤월생씨의 입양이야기입니다.

삼순이의일기3-회원배철수씨 입양이야기 2

  • kaps
  • 2007-02-22
  • 조회 수 9559

삼순입니다. 저 열심히 잘 먹고 잘 살고 있습니다. 단지 녀석은 이제 저보다 덩치가 조금 더 커졌어요 가끔씩 말을 안들을 때, 제가 한대 쥐어박기라도 하면 어쭈구리~~요게 짜증을 내요 삼순이 기가 막혀서리~~ 속넓은 삼순이가 참자, 참어~~ 근데요, 울 아빠 또 사고 쳤어요 이번...

아기냥이의 입양처를 찾습니다... 1

1월29일 월요일 퇴근길에 초등학교 남자아이들이 잡았다가 다시 골목에 두려는 것을 데려왔습니다. 하지만 저도 집에서 키울수 있는 입장이 아니라서 입양처를 찾습니다. 아직 많이 어리지만(약 2개월정도-제 생각입니다.) 불린사료를 잘 먹고 사람을 잘 따르고 장난치는 것을 좋아합니다...

"삼순이의 일기2"-회원 배철수씨의 입양이야기

  • kaps
  • 2007-01-26
  • 조회 수 9533

삼순입니다. 삼순입니다. 드디어 제 소원이 이루어졌답니다. 지난 12월 초에 이웃 시골에서 데리고 온 놈인데요, 그 집 사정상 도저히 못 키우겠다고 아빠한테 연락이 왔었대요. 마음 약한 우리 아빠가 처음 데리고 왔을 때는 작은 놈이었는데 두 달 사이 이젠 제 덩치만 해졌어요. ...

입양간 진돌이의 보호소 나들이 1

  • kaps
  • 2007-01-19
  • 조회 수 9758

지난 가을에 민정식씨에게 입양갔던 진도견 진돌이가 훌쩍 자라 보호소에 놀러왔습니다. 2006년 가을 민정식씨 품에 안겨 있는 어린 진돌이 3개월 간 몸은 훌쩍 자랐지만 곰돌이 푸우 같은 귀여운 얼굴은 그대로 입니다^^* 꽃님이는 자기 몸 보다 3배 정도는 더 자란 진돌이가 신기하...

최자윤씨와 고양이 힘찬이소식 1

  • kaps
  • 2006-12-29
  • 조회 수 9626

지난 2006년 1월 고양이 힘찬이를 입양해간 최자윤씨가 힘찬이의 최근 소식과 사진을 보내왔습니다. 사진 늦게 보내드려서 죄송해요 힘찬이 입양해 간 최자윤입니다- 밥도 잘먹고 건강도 문제없어요. 며칠전에 등에 딱지생긴거 수술 후 식사를 거부해 애 먹었는데 보호협회의 도움으로 지금은 ...

로산나씨의 새끼고양이입양이야기 1

  • kaps
  • 2006-11-25
  • 조회 수 10647

지난 7월 중순에 로산나씨는 새끼고양이 한 마리를 입양했다. 입양 당시 고양이가 너무 어리고 가냘픈 모습을 하고 있어 건강하게 잘 지낼 수 있을까 많은 걱정을 했지만 로산나씨의 사랑 덕분에 예쁘게 잘 자랐다. 아래는 로산나씨가 협회로 보내 준 사진들이다. 7월, 처음 로산나...

아기 냥이 입양처 구합니다... 2

아기 냥이 입양처를 찾습니다.... 7월말에 구조되었으니까 나이는 넉넉잡아 5개월정도 된 여아입니다 길에서 태어난 아기인데 초등학생들이 길에서 주웠다면서 안고 다니길래 혹시나 아이들이 나쁜짓이나 하지 않을까 하여 데리고 왔습니다 길에서 태어난 아기답지 않게 사람한테 너무 잘 ...

"삼순이의 일기"- 회원 배철수씨의 입양이야기

  • kaps
  • 2006-11-07
  • 조회 수 9599

회원 배철수씨께서 입양하신 골든리트리버 삼순이의 최근소식입니다. 삼순이를 입양하기전 먼저 입양된 고양이 깜순이와 회색나비, 진돌이, 그리고 새로운 가족이 된 나비의 행복한 모습들입니다. 삼순이의 일기 삼순입니다. 올 5월에 우리 아빠한테 입양 온 골든 리트리버! 제가 사는...

시추 남아 아서/피코 입양처 찾습니다. (급) file 1

  • 장선
  • 2006-10-10
  • 조회 수 9664

가장 흔한 견종의 하나가 시추라고 들었습니다. 그런 시추종의 하나인 아서와 피코가 현재 인천 남동구 유기견보호소에 입소하여 공고기간을 넘겨버렸습니다. 생명은 다같이 소중한 것이지만.. 그래도 마지막 희망을 갖고 글을 또 적어봅니다. 입양에 도움주실 분, 너무 늦지 않게 와주...

발바리 두녀석, 입양처 급히 찾고 있습니다. file 2

  • 장선
  • 2006-10-10
  • 조회 수 10348

현재 인천 남동구 보호소에서 입양공고기간을 넘긴 발바리 녀석들입니다. 엇비슷한 시기에 들어온 견종 분명한 다른 녀석들은 입양문의라도 있지만, 아시다시피 혼종의 경우는 입양이 너무 어렵습니다. 혼종으로 태어난 것이 이 녀석들의 죄가 아닐진대 공고를 내고 또 내도 그 귀엽고...

이탈리아로 입양간 다비 1

  • kaps
  • 2006-09-27
  • 조회 수 10976

2002년 3월 우리나라를 방문하고 저희 협회 보호소를 촬영, 취재하였던 이탈리아 국영 TV기자 다비데 데미칠리스는 대구 칠성 개시장을 방문하다가 보신용으로 철망케이지에 갇혀 있는 가장 불쌍하게 보이는 한국잡종 작은 개를 한마리 사서는 협회에 맡겼다. 그러나 그는 이태리로 다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