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오랜만에 들어옵니다...
by 이지은 (*.33.95.44)
read 6505 vote 0 2005.04.19 (14:58:34)

경식이(보호소친구)소식이 궁금하면서도
넘 말썽꾸러기라 물어보기가 영 민망하기도 하고.
두번째로 보호소 보낸 유기견 '해리'가
바다 건너서 입양되어 갔단 소식에...
기쁘면서도 마음 한 구석이 서운해서 오래 우울했어요.
홈피에 접속한 게 너무 오랜만입니다.
좋은 일들 어려운 일들 하시느라
여전히 모두들 바쁘시고 힘드시죠?
속상하고 열 받는 거 맘 같아선...
대통령을 납치라도 해서 개고기 식용금지법안 받아내고 싶죠.
이런 말은 하면 안 되남?!?
하긴 그 분이 개고기 예찬론자라는 소문도 무성하더군요.
열심히 서명하고 청와대 홈피에 항의글 남기고 있습니다.
여러 사람이 되든 안되든 계속 그래야...
듣는 척 읽는 척 흉내라도 내주려나 해서요.
개고기 문제만 생각하면 가슴이 답답하고
화가 치밀어서 미운 마음이 나쁜 말들이 제 속에 가득합니다.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나이가 들수록 사람도 변하나 봅니다 4 2006-01-12 6521
도움주시는 분들이 많다고 하네요. 2004-11-30 6521
버려진동물들의 이야기를 읽고.. 2004-08-30 6521
애사모 06년 첫 봉사 합니다^^ 2 2006-01-20 6520
죽은애완견 봉투에 담아 버리다니...[동아일보] 2004-03-12 6520
맞습니다. 전국 농촌, 어촌이 개사육장으로 변할 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2003-11-04 6520
발발이 입양하실 분( 감사 드리고, 회원님들도 도와 주십시요.) 2003-09-09 6520
저도,,오타가^^(권미자 저희친언니서명이 한개더올라갔네요) 2005-03-30 6519
고양이불법포획방지모임 카페. 1 2009-06-07 6518
이웃간 불신을 조장하는 서울시의 졸렬한 발상!!! 2004-02-25 6518
오늘 담요 몇장 협회로 보냈습니다. 1 2007-09-11 6517
<font color=669900><b>강숙씨와 구슬이 이야기 6 2006-08-12 6517
유기동물 수 줄이기 운동(상후학생에게) 2005-02-19 6517
울산에서 강아지옷 만들어보내신분~~~ 2004-01-06 6517
초등학생의 해부수업에 대해서 2 2010-02-20 6516
냥이 키우기 3 2007-09-25 6516
길거리에서 동물파는 아줌마 진행상황입니다. 6 2009-07-21 6515
<font color=0000>[re](5월 2일 동아일보)치로리 기사와 사진입니다.</font> 2006-05-02 6515
^^ 2005-02-18 6515
&lt;버려진 동물들 이야기&gt;를 읽고 알게된 세상 2004-08-23 651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