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한국동물보호협회
  • 홈
후원을 기다립니다
이 헌덕 회원님께.....
by 이헌덕 (*.84.130.177)
read 7194 vote 0 2003.08.24 (09:18:13)

안녕하신지요?

이미일 회원님 활약에 박수만 치고 있다가 호출 신호에 정신이 번쩍~~

협회 올리신 글 읽고 즐겁게 웃고 박수치다가 웬 실종신고 ! 안 죽고 살아 있습니다. 힘 비축 중......

그대신 아부성 글 하나 (사실은 아부성 아님...)

이미일 회원님의 글을 읽으면 싱싱한 생명력이 느껴 집니다. 살아 꿈틀거리는 물고기를 쥐었을 때의 느낌 같은 것을 받습니다. 글 하나하나는 물고기의 비늘처럼 반짝거리며 밝고 명쾌하게 늘어 서 있네요. 손을 놓으면 당장 물 속으로 헤엄처 갈 것 같네요. 그 기운이 내게 전해지는 것 같아 즐겁습니다. 다른 회원들의 느낌도 저와 비슷 할거라고 생각합니다.

먹보 가비 사진 보고 걱정 되네요. 살이 너무 찐 것 아닙니까? 가비 보고 불안해서 쫄랑이 몸무게 달아보니 9키로 좀 넘네요. 가비 보단 나은 것 같아 히히낙낙하고 있습니다. ^0^ (요고 난생 첨 해봅니다) 게다가 유모차 타고 다니니 언제 살 빠지겠습니까? 다른 애들 이야기도 올려주세요.

몸 건강하세요





>안녕하세요?
>
>회원님의 소식은 이 정일회원을 통해서 가끔 듣습니다만은.....
>
>5월 25일 비록 소수지만 모두 모여 열심히 동보협 일에 참여 불쌍한
>우리 동물을 위해 애쓰자고 다짐을 한 후 수현자매는 매주 봉사는
>물론 후기도 홈에 열심히 올려 모두를 즐겁게 해주고 있는데 오로지
>드물고 드문 남성회원 대표인 이 헌덕 회원님은 그후 살아 계신지
>조차 알수없게 무소식 이신지요?
>
>순수한 동물을 위하여 참여 하시는것이 정서적인 평화로움이 아닐까
>생각 합니다. ( 전에 평화롭게 살고 싶다고 하셨기에....)
>
>가끔 글도 올려 주시고 이헌덕 회원님이 협회와 함께 한다는 느낌을
>전해 주시기 바랍니다.
>
>이제는 회원들이 단결하지 않으면 불쌍한 동물들은 희망을 잃게
>됩니다. 차후는 이헌덕 회원님의 소식을 자주 접할수 있게 되기를
>바라며 , 이해해 주시리라 믿어 글을 올립니다.
>
>그럼 이헌덕 회원님의 쫄랑이, 멍순이 안부도 전하면서 답 기다립니다..!
>
>안녕히계세요.
>
>
>
>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잃어버린 동물란에 글이 올라가지 않아요 1 2008-08-07 7197
[re] 숭례문 불타도 이틀 보도했는데 .. 연속보도라니.. 1 2008-03-06 7197
오늘 처음 협회 지를 받아 보았습니다. 2004-12-03 7196
반팔 티던가요^^ 2004-10-08 7196
외국 유학생이 보내온 이멜(eabock2000 ) 박순화씨 보시기 바랍니다. 2004-04-10 7196
두 마리 다 건강하답니다.. 2005-07-17 7195
질문이 있습니다. 2004-09-02 7195
이 헌덕 회원님께..... 2003-08-24 7194
한강맨션아파트 고양이 사건 너무 충격적이네요.. 2006-06-29 7194
맞습니다. 전국 농촌, 어촌이 개사육장으로 변할 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2003-11-04 7194
청솔이 보고싶어요.. 1 2006-05-15 7193
궁금한게 있습니다.... 1 2009-06-02 7191
유기동물 수 줄이기 운동(상후학생에게) 2005-02-19 7190
아래 전경일씨 제안도 좋은 것 같습니다. 2004-07-07 7190
부산일보 1면에 고양이놈 잡아라는기사 2008-07-31 7189
후원금 자동이체 동참하기..(^^)"" 2004-12-28 7189
만이천부 돌리면서. 2 2006-09-05 7188
고양시 유기동물보호소 학대의 건(2) 2004-09-04 7188
<b><font color=blue>최은희씨에게 알립니다.</b> 1 2008-05-29 7187
제가 사는 곳은 부산 인데요... 3 2006-06-09 718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