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d 2052 vote 0 2018.03.19 (20:02:49)

2017년 3월쯤 갈 곳이 없어 어느 초등학교 교실에 자꾸 들어와 말썽을 부리던 고양이가 한 마리 있었습니다.

귀 끝이 조금 잘린 것으로 보아 구청에서 하는 중성화 TNR을 받은 듯 하고 분명 한때는 사람과 같이 살던 고양이 임에 분명하지만 갈 곳이 없어 흘러흘러 초등학교까지 온 듯 합니다.  사람을 전혀 두려워하지 않는 고양이에게 초등학교 교실은 살기 좋은 곳이었나 봅니다.


20160621_073248_1.jpg

▲ 발견 당시 '양이' 모습


하지만 수업중인 교실에 자꾸만 들어오고 학교 복도를 활기치고 돌아다니는 고양이는 초등학교에서 반가운 손님은 아니었습니다.

그래서 학교에서는 이 고양이를 잡기에 비상이 걸린듯합니다.  평소 때는 사람 친화적인 고양이지만 막상 잡으려하면 눈치를 채고 절대 이동장에 들어가지 않는 고양이를 잡기 위해 교사인 홍정표씨는 꽤나 공을 들였습니다. 한날 홍정표씨는 협회로 전화를 해 본인이 고양이를 잡을 테니 무조건 구조를 해달라고 막무가내로 부탁을 했고 사정을 들은 상담자는 그 간곡한 부탁에 한 마리 더 구조하고자 결정을 해 버렸습니다. 사실 고양이 보호소는 이미 포상상태였기에 더 이상 구조는 힘들다고 아무리 얘기해도 부족하지만... 구조를 하지 않으면 이미 포획되어 학교의 골치거리인 고양이의 앞날이 어떻게 될지 뻔히 알고 있는 이곳 직원들은 조금만 더 힘들면 돼지 하는 생각에 한 마리를 더 구조하기로 결심한 것입니다.

  

홍정표씨는 고양이를 직접 데리고 협회까지 찾아와 잘 부탁한다고 여러 번 말씀을 하고 입소를 시킨  뒤 돌아가셨습니다.

학교 교사이신 분으로 학교의 말썽쟁이 고양이 한 마리 어찌 되던 전혀 상관없을 수도 있는데..직접 발 벋고 나서 고양이를 잡은 뒤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곳에 데려와 맡기고 고양이 안위를 걱정하며 그토록 간곡히 부탁하고 돌아가시는 것을 보면... 불쌍한 동물을 구조해주고 싶은 마음은 누구에게나 있는 마음인 것 같다. 단지 정도의 차이일 뿐..

 


우리는 이름이 필요하다고 했고 홍정표씨는 고양이의 이름을 '고양이' 라고 지어주셨습니다. -.-;;;;

그래서 이곳에서는 줄여서 '양이' 라고 부릅니다.

KakaoTalk_20180319_195236488.jpg KakaoTalk_20180319_190756449.jpg

▲2018년 3월 양이의 현재 모습

 잠자는 '양이' , 싱크대에 올라가는 걸 좋아하는 '양이'


양이는 이상한 습관이 있습니다. 싱크대에 올라가 항상 직원들이 먹으려고 물컵에 담아 논 물을 손으로 찍어 물을 먹습니다. 어쩔 때 그 물이 녹차일 때도 있는데...개의치 않고 컵의 물을 먹는 '양이'



  마지막에 "역시 물은 컵에 담아 먹어야 굿이야~!" 라고 하네요.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별이" 이야기 file

2017년 8월 말 여름. 대구시내는 기온이 연일 40도룰 웃도는 살인 더위가 기승을 부릴 때였습니다. 부산 출신인 이곳 고양이 쉼터 집사는 이처럼 살인 적인 대구 더위에 연일 두 손 두 발 다 들 때였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제...

  • 2018-12-02
  • 조회 수 251
  • 추천 수 0

'해남이' 이야기 file

고양이 쉼터에는 "해남이"라는 이름의 고양이가 있습니다. 1살이 채 되지 않는 고양이 해남이는 다른 고양이들과 달리 눈이 보이지 않습니다. 해남이가 이곳 고양이 쉼터까지 오게 된 사연은 이렇습니다. 2018년 5월2일 대구 달성...

  • 2018-11-28
  • 조회 수 226
  • 추천 수 0

'예삐' 이야기 file

▼ 2018년 3월 달력 모델이 된 '예삐' 고양이 보호소에는 많은 고양이들이 다들 저마다의 사연을 가지고 이곳에 입소하게 됩니다. 개중에는 뭔가 평범함 사연을 가지고 보호소까지 오게 된 고양이도 있고, 뭔가 엄청난 에피소...

  • 2018-04-24
  • 조회 수 2008
  • 추천 수 0

'왕자' 구조이야기 file

고양이 보호소에는 '왕자'라는 이름의 야생고양이가 있습니다. 바로 2018년 KAPS 달력의 11월 모델이 된 녀석입니다. ▲ 11월 달력 모델이 된 길고양이 '왕자' 2017년 7월 중순. 무척 더운 어느 날. 협회로 한통의 전화가 ...

  • 2018-04-19
  • 조회 수 2320
  • 추천 수 0

'방울이' 이야기 file

▲방울이 방울이는 11년전에 이 곳 협회 개보호소에서 아주 어릴 때 한 가정으로 입양이 된 개입니다. 11년전에는 협회 보호소가 지금 보다 많이 열악한 환경이어서 보호소에 있는 것 보다 입양가는 것이 아이들을 위한일이라...

  • 2018-03-27
  • 조회 수 2336
  • 추천 수 0

'하늘이' 이야기 file

2015년 크리스마스가 한 달 남은 11월 초겨울. 협회 봉사자의 친구였던 대학생 김현수씨가 노란 치즈 새끼 고양이 한 마리를 갓길에서 구조하였습니다 대학생이 혼자서 길고양이를 키운다는 것도 쉽지 않은 일이었지만, 무엇보다...

  • 2018-03-23
  • 조회 수 2131
  • 추천 수 0

'뚱식이' 구조 이야기 file

고양이 보호소에는 개보호소 뚱식이와 같은 이름의 고양이 '뚱식이'가 있습니다. ▲ 고양이 보호소 뚱식이 생후 2주 가량일 때 눈도 못 뜬 채 구조되어 보호소 직원의 수유를 받아 다행이도 건강히 자라난 고양이 뚱식이. 생후...

  • 2018-03-22
  • 조회 수 2118
  • 추천 수 0

양이 구조 이야기 file

2017년 3월쯤 갈 곳이 없어 어느 초등학교 교실에 자꾸 들어와 말썽을 부리던 고양이가 한 마리 있었습니다. 귀 끝이 조금 잘린 것으로 보아 구청에서 하는 중성화 TNR을 받은 듯 하고 분명 한때는 사람과 같이 살던 고양...

  • 2018-03-19
  • 조회 수 2052
  • 추천 수 0

'아미' 구조 이야기 file

2017년 11월20일 대구 달서구에 사는 편선희씨는 사고를 당해 전혀 움직이지 못하고 길가에 누워있는 고양이를 발견하여 협회로 전화를 주었습니다. 처음에는 이 곳 보호소도 너무 많은 고양이들 수에 거절을 하였지만, 유기동물로...

  • 2018-03-16
  • 조회 수 2195
  • 추천 수 0

용산이 • 용자 이야기 file

2017년 3월 말경.. 달서구 동물병원앞에 고양이 두마리가 이동장에 넣어져 병원 앞에 버려졌다는 전화를 받았습니다. 새벽에 누군가 고양이 두 마리를 한 이동장에 넣어 병원 앞에 버리고 간 것입니다. 구청 계약 보호소로 보내...

  • 2017-11-08
  • 조회 수 2915
  • 추천 수 0

보니 구조이야기 file

2016년 11월3일. 점점 날씨가 싸늘해지고 있는 어느날, 협회로 한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전화를 주신 김주희씨는 자동차 본네트에 들어가서 119 구조대에 의해 구조된 새끼고양이가 있는데 협회 보호소로 입소를 받아달라는 내...

  • 2017-08-17
  • 조회 수 3742
  • 추천 수 0

천장이 구조이야기 file

2016년 7월 27일. 경북 경산시에서 실내 인테리어를 하던 가게 천장에서 새끼고양이 한마리가 떨어졌다는 전화를 받았습니다. 공사하시던 분들은 새끼고양이가 천장에서 떨어져 많이 다쳤을 걸로 생각하고 구조를 하기 위해 협회로...

  • 2017-08-17
  • 조회 수 3419
  • 추천 수 0

도롱이 구조이야기 file

2016년 10월31일. 119안전센터의 소방관 최휘x씨께서 협회로 전화를 주셨습니다. 홈플러스 주차장에 들어와 움직이지 못하는 상태로 구조된 고양이가 있는데 협회로 보내고 싶다고.. 이 소방관께서도 집에 고양이를 한마리 키우시는...

  • 2017-08-14
  • 조회 수 3122
  • 추천 수 0

수평이 구조이야기 file

2016년 3월14일날 협회로 한통의 구조요청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장소는 대구시 중구 동덕로 수평빌딩, 전화주신 분은 수평빌딩의 기계실에 근무하시던 분이셨습니다. 낮동안 계속 고양이가 꼼작 않고 피를 흘리며 건물 마당에 앉아...

  • 2017-08-13
  • 조회 수 3287
  • 추천 수 0

진순이 이야기 file

협회 개보호소에는 진순이라는 진도 풍산 믹스의 백구가 한마리 있습니다. 진순이는 2015년 봄, 생후 4개월 가량일때 금선란 명예회장님이 직접 구조해오신 강아지입니다. 예쁜 외모와 발랄한 성격으로 보호소에서 사랑을 받으며 협...

  • 2017-08-11
  • 조회 수 3508
  • 추천 수 0

요다 구조이야기 file

2017년 5월 23일. 대구 달서구 감사동에 있는 손창헌 산부인과 뒷뜰에서 새끼 고양이가 계속 울고 있다고 협회로 구조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협회 보호소는 항상 고양이들로 가득차 입소를 더이상 받기 힘들지만 전화 너머로 들...

  • 2017-08-09
  • 조회 수 3843
  • 추천 수 0

대구 칠성 개고기시장에서 고기로 팔리던 5마리 새끼고양이 구조이야기 file

2016년 7월 8일 대구의 매우 덥던 한여름 어느 날, 김영민 씨로부터 한 통의 전화를 받았습니다. 대구 칠성 시장의 개고기를 파는 가게 한쪽 작은 케이지 속에 5마리 새끼고양이를 넣은 채로 고양이 고기로 팔고 있다는 말을...

  • 2016-10-04
  • 조회 수 9530
  • 추천 수 0

3층 빈 원룸에 1달간 방치된 고양이 3마리 file

2016년 2월 18일, 어느 날 보호소로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원룸 임대아파트 관리소장님이신 신용기 씨는 협회로 전화를 걸어 야반도주한 세입자가 두고 간 3마리 고양이의 구조요청을 하였습니다. 세입자가 밀린 임대료 ...

  • 2016-10-04
  • 조회 수 7485
  • 추천 수 0

어미 고양이를 잃고 방치된 4마리 고양이 형제들 file

2016년 4월 26일, 임정욱 씨는 집 근처에서 4마리 고양이가 어미를 잃고 방치된 것을 발견하였고 어미는 새끼들 근처에서 죽은 채 누워 있는 것을 발견 하였습니다. 정욱 씨는 죽은 어미 고양이를 묻어준 뒤 협회로 전화를 하...

  • 2016-10-04
  • 조회 수 7320
  • 추천 수 0

고속도로에 버려져 있던 새끼고양이 '치즈' 구조 이야기 file

아직 날씨가 추웠던 2015년 2월 20일 서울에 사는 최원형 씨에게 한 통의 구조 전화를 받았습니다. 원형 씨는 일 때문에 대구를 방문했다가 고속도로 갓길에 버려져 있는 생후 1달 반 남짓의 새끼고양이를 발견하고 협회로 전...

  • 2016-10-04
  • 조회 수 7178
  • 추천 수 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