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d 9121 vote 0 2006.06.19 (15:53:42)

슈나우져 분답이의 최근 모습들입니다.

슈나우져 분답이의 최근 모습들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작고 예쁜 슈나 분답이 엄마예요.
근래에 들어서 찍은 사진이 없어서 조금 지난 사진을 보내드립니다.
작은 녀슥이 우리 분답이 입니다.
아주 예쁘죠?
언제나 큰놈(깜식)을 졸졸 따라 다니면서 조금만 큰 놈이 보이지 않다가 나타나면, 갖은 앙살을 다 부리면서 앙앙 거린답니다.
우리집의 사랑덩이랍니다.
얼마나 귀여운 짓을 하는지, 손남들이 오시면 얼른 올라가 안겨서 뽀뽀를 쪽 하고는 안아달라고 얼굴로 머리 위로 막 기어오른답니다.
그리고 대소변도 얼마나 예쁘게 가리는지 아침에 일어나면 베란다에 가서 대소변을 하고, 저녁에 자기전에 똑같은 자리에 가서 볼일을 본답니다.
가끔씩 제가 학교에 데리고 가서 운동을 시켜주면 자기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저 멀리 계시면서 "분답아"라고 부르면 다리가 보이지 않을 정도로 달려가서는 있는대로 점프를 해서 뽀뽀를 쪽쪽 하고는 갖은 아양을 다 떨면서 매달린답니다.
요렇게 예쁘고 사랑스런 작은 분답이를 우리 집에 보내 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그리고 가끔씩 밖에서 구박하는 개들을 보면 너무나 마음이 아픕니다.
저희 집은 깜식이 분답이를 위해서 방해가 되는 물건들은  거의 다 치우고 있기 때문에 아파트라도 자기들이 있는 대로 뛰고 구르고 해서 정말 아름답게 보입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오래 오래도록 많은 동물들 많이 많이 사랑해 주십시오.

2006년 6월 14일

작은슈나 분답이 엄마가 감사한 마음 보냅니다.

분답이와 깜식이

정난희

2007.06.18 (13:53:19)

허걱,,,맨 마지막 사진 분답이 모습,,지금 우리 작은 녀석이랑 너무 비슷하네요...저도 슈나 두녀석 키우는데 작은 녀석이 큰 녀석한테 얼마나 앙앙거리는지..앙앙거린다는 표현이 어쩜 이리도 귀엽고 앙증맞은지..세상에서 가장 이쁜 슈나우저..세상에서 가장 사랑하는 우리아이들,,,저렇게 이쁜것이 좋은 분한테 사랑받아서 제가 더 기쁘고 고맙네요..요것들아,,너무 장난치지 말고 건강하고 이쁘게 자라거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사진을 공유해주세요. 관리자 2012-11-05 28891

아기냥이의 입양처를 찾습니다... 1

1월29일 월요일 퇴근길에 초등학교 남자아이들이 잡았다가 다시 골목에 두려는 것을 데려왔습니다. 하지만 저도 집에서 키울수 있는 입장이 아니라서 입양처를 찾습니다. 아직 많이 어리지만(약 2개월정도-제 생각입니다.) 불린사료를 잘 먹고 사람을 잘 따르고 장난치는 것을 좋아합니다...

"삼순이의 일기2"-회원 배철수씨의 입양이야기

  • kaps
  • 2007-01-26
  • 조회 수 8700

삼순입니다. 삼순입니다. 드디어 제 소원이 이루어졌답니다. 지난 12월 초에 이웃 시골에서 데리고 온 놈인데요, 그 집 사정상 도저히 못 키우겠다고 아빠한테 연락이 왔었대요. 마음 약한 우리 아빠가 처음 데리고 왔을 때는 작은 놈이었는데 두 달 사이 이젠 제 덩치만 해졌어요. ...

입양간 진돌이의 보호소 나들이 1

  • kaps
  • 2007-01-19
  • 조회 수 8797

지난 가을에 민정식씨에게 입양갔던 진도견 진돌이가 훌쩍 자라 보호소에 놀러왔습니다. 2006년 가을 민정식씨 품에 안겨 있는 어린 진돌이 3개월 간 몸은 훌쩍 자랐지만 곰돌이 푸우 같은 귀여운 얼굴은 그대로 입니다^^* 꽃님이는 자기 몸 보다 3배 정도는 더 자란 진돌이가 신기하...

최자윤씨와 고양이 힘찬이소식 1

  • kaps
  • 2006-12-29
  • 조회 수 8736

지난 2006년 1월 고양이 힘찬이를 입양해간 최자윤씨가 힘찬이의 최근 소식과 사진을 보내왔습니다. 사진 늦게 보내드려서 죄송해요 힘찬이 입양해 간 최자윤입니다- 밥도 잘먹고 건강도 문제없어요. 며칠전에 등에 딱지생긴거 수술 후 식사를 거부해 애 먹었는데 보호협회의 도움으로 지금은 ...

로산나씨의 새끼고양이입양이야기 1

  • kaps
  • 2006-11-25
  • 조회 수 9595

지난 7월 중순에 로산나씨는 새끼고양이 한 마리를 입양했다. 입양 당시 고양이가 너무 어리고 가냘픈 모습을 하고 있어 건강하게 잘 지낼 수 있을까 많은 걱정을 했지만 로산나씨의 사랑 덕분에 예쁘게 잘 자랐다. 아래는 로산나씨가 협회로 보내 준 사진들이다. 7월, 처음 로산나...

아기 냥이 입양처 구합니다... 2

아기 냥이 입양처를 찾습니다.... 7월말에 구조되었으니까 나이는 넉넉잡아 5개월정도 된 여아입니다 길에서 태어난 아기인데 초등학생들이 길에서 주웠다면서 안고 다니길래 혹시나 아이들이 나쁜짓이나 하지 않을까 하여 데리고 왔습니다 길에서 태어난 아기답지 않게 사람한테 너무 잘 ...

"삼순이의 일기"- 회원 배철수씨의 입양이야기

  • kaps
  • 2006-11-07
  • 조회 수 8721

회원 배철수씨께서 입양하신 골든리트리버 삼순이의 최근소식입니다. 삼순이를 입양하기전 먼저 입양된 고양이 깜순이와 회색나비, 진돌이, 그리고 새로운 가족이 된 나비의 행복한 모습들입니다. 삼순이의 일기 삼순입니다. 올 5월에 우리 아빠한테 입양 온 골든 리트리버! 제가 사는...

시추 남아 아서/피코 입양처 찾습니다. (급) file 1

  • 장선
  • 2006-10-10
  • 조회 수 8745

가장 흔한 견종의 하나가 시추라고 들었습니다. 그런 시추종의 하나인 아서와 피코가 현재 인천 남동구 유기견보호소에 입소하여 공고기간을 넘겨버렸습니다. 생명은 다같이 소중한 것이지만.. 그래도 마지막 희망을 갖고 글을 또 적어봅니다. 입양에 도움주실 분, 너무 늦지 않게 와주...

발바리 두녀석, 입양처 급히 찾고 있습니다. file 2

  • 장선
  • 2006-10-10
  • 조회 수 8858

현재 인천 남동구 보호소에서 입양공고기간을 넘긴 발바리 녀석들입니다. 엇비슷한 시기에 들어온 견종 분명한 다른 녀석들은 입양문의라도 있지만, 아시다시피 혼종의 경우는 입양이 너무 어렵습니다. 혼종으로 태어난 것이 이 녀석들의 죄가 아닐진대 공고를 내고 또 내도 그 귀엽고...

이탈리아로 입양간 다비 1

  • kaps
  • 2006-09-27
  • 조회 수 9890

2002년 3월 우리나라를 방문하고 저희 협회 보호소를 촬영, 취재하였던 이탈리아 국영 TV기자 다비데 데미칠리스는 대구 칠성 개시장을 방문하다가 보신용으로 철망케이지에 갇혀 있는 가장 불쌍하게 보이는 한국잡종 작은 개를 한마리 사서는 협회에 맡겼다. 그러나 그는 이태리로 다시...

충성 대견이 소령진급 신고합니닷 file 4

이등병 김대견이가 군생활을 넘 열심히 하야 6개월만에 소령으로 진급하였습니다 . 모두들 축하해주세요 ^^ 이세상 모든 강-아기들이 행복한 생활을 누리도록 불철주야 애쓰시는 우리 회 장님과 협회 회원님들을 위하여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화이팅 하시길 기원하면서...

마리아고양이 레오와 달의 최근모습

  • kaps
  • 2006-08-02
  • 조회 수 8612

마리아가 입양 한 레오와 달의 최근 모습입니다. 병들고 늙은 건호를 입양하여 잘 보살펴 준 덕분에 마리아 집에서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마리아게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친구로 해줄 어린 꼬마 영남이도 입양하여 지금은 많이 성장하여 불임수술을 받고 많이 건강하고 의젓해...

대견이의 사랑 2

오늘 부대에서 대견이가 갓 태어나 눈도 뜨지 못하고 버림받은 아기 고양이 두마리를 아빠에게 물고 왔답니다. 컨테이너 박스 밑에 버려져 있는 아기들을 발견하고 아주 조심스럽게 한 마리씩 물어다 놓더래요. 온통 진흙투성이에 너무 작고 기진맥진 울 힘도 없는 아기들을 아빠 앞에...

슈나우져 분답이 사진 1

  • kaps
  • 2006-06-19
  • 조회 수 9121

슈나우져 분답이의 최근 모습들입니다. 슈나우져 분답이의 최근 모습들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작고 예쁜 슈나 분답이 엄마예요. 근래에 들어서 찍은 사진이 없어서 조금 지난 사진을 보내드립니다. 작은 녀슥이 우리 분답이 입니다. 아주 예쁘죠? 언제나 큰놈(깜식)을 졸졸 따라 다니면서 ...

최선예씨 가족에게 입양된 샴고양이 삼식이 이야기 1

  • kaps
  • 2006-06-06
  • 조회 수 9819

지난 3월 25일 샴고양이 삼식이를 입양한 최선예씨께서 보내온 사진들입니다. 지난 3월 25일 샴고양이 삼식이를 입양한 최선예씨께서 보내온 사진들입니다. 안녕하세요.. 저번에 삼식이 입양한 최선예입니다. 삼식이는 저희 집에서 또이(또봐도 이쁘다고 딸아이가 지었어요)라는 새로운 이름으...

마리아집으로 입양간 고양이 건호와 영남이의 최근모습

  • kaps
  • 2006-05-09
  • 조회 수 9221

제목 없음 월남인 마리아(월남인이지만 미국 국적을 갖고 대구 미군부대에서 5년 계약근무를 하고 있음. 계약이 끝나면 미국으로 고양이 두마리와 함께 돌아 감.)에게 입양간 고양이 건호와 영남이의 최근모습 2006년 4월 15일 마리아가 입양한 고양이는 큰 고양이 "건호"와 약 3개월 된 ...

김언주씨에게 입양간 삼순이와 친구 궁이의 최근 모습 1

  • kaps
  • 2006-04-29
  • 조회 수 8863

김언주씨께서 E-Maill로 보내주신 입양 간 삼순이와 친구 궁이의 사진입니다. 저희집 궁이랑 삼순이 입니다. 삼순이는 송이라고 이름을 지었어요.. 송이는 욕심도 안부리고 심술도 안부리고. 궁이랑 잘 지냅니다. 어쩔땐 궁이가 못살게 굴때가 있어서 제가 송이는 안고 있답니다. 송이는 ...

대견이의 일기(입양자 김광달씨와 리 트리바) file

  • kaps
  • 2006-04-14
  • 조회 수 8594

대견이의 일기( 3월 12일. 입양포토겔러리 김명자씨와 리트리바 no206참고) 오늘은 토요일, 우리 엄마, 아빠와 함께 아빠 부대원들과 등산 겸 소풍을 가는 날이다. 나는 부대원들이 축구를 하면 즐기는 축구 공을 나도 갖고 노는 것을 아주 좋아한다. 때로는 축구공을 앞다리 양 사...

금봉이가 온지 일년됐어요

금봉이가 우리집에 온지 어제로 일년됐네요. 와서는 거의 며칠은 낯설어하다가 겨우 와서는 코로 툭툭 건들이면서 아는 척해달라고 하곤하는 모습을 보곤 감격해 하곤 할정도로 감정표현이 박한 아이였어요. 이젠...? 아침부터 자기랑 놀아달라고 우어우어 울어대면서 뒷발로 서서 졸 졸...

안재호 회원님께-

입양신청은 053-629-6143 / 053-622-3588 / 016-9393-9100 으로 연락하셔서 상담하시면 됩니다. 그리고 반드시 불임수술을 하는 것을 입양조건으로 하고있습니다. 불임수술 하지 않은 개는 집밖으로 뛰쳐나갈 확률이 높고, 출산된 새끼들을 키워 줄 좋은 사람을 찾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라...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