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의 크리스마스 선물처럼^^

오늘 베토퀴놀에서 톰린뉴트리칼을 가득 보내주셨습니다.


보호소에 메리, 크리스, 마스, 해피, 뉴,이어(지금은 늑대)가 강아지일때

사료만으로는 영양이 충분하지 않을것 같아서 어릴때 꾸준히 몇개월간 먹여줬던 영양제가

톰린 뉴트리칼이었답니다.



다 크고 나서는 이 영양제를 먹인적이 없는데, 오늘 후원물품이 와서

하나 뜯어서 주는데 다들 너무 좋아하더라구요^^


퍼피 36개 어덜트 54개를 보내주셨습니다.


1.jpg

2.jpg



보기만 해도 뿌듯하지요~


3.jpg


먹어본 견이 맛을 안다고, 이미 뉴트리칼을 먹어본 길송이는 튜브를 보자마자 날름날름..


4.jpg


두부는 먹어본적이 없어서 냄새에 낯설어 하기에 손으로 몇번 입에 발라줬더니 금새 받아먹더라구요.


5.jpg


미희도 손으로 주는것은 잘 받아먹었구요~


6.jpg 7.jpg


너무 저돌적으로 달려들어서 사진이 너무 흔들려버린 ㅎㅎ

우리 뚱자랑 뚱식이도 오랫만에 맛보는 뉴트리칼에 흥분을 감추지 못했네요.


8.jpg 9.jpg


낯선것이라면 경계부터 하는 호야와 동이도 얼른 나와서 열심히 튜브 끝에 나오는 뉴트리칼을 먹었습니다.


10.jpg


그리고 이전에 맛본 맛이라도 한번의 거부도 없이 바로 냠냠 먹어주는 해피~

11.jpg


늑대와 마스는 말할것도 없이 서로 먹겠다고 덤볐구요


12.jpg


먹는것이라면 뒤쳐지지 않는 크리스도 열심히 먹었습니다~^^


덩치들이 많다 보니 돌아가며 먹으니 영양제 하나가 금방 쓱하고 없어지네요



노견들이 많은 보호소라 아무래도 추운 겨울이되면 혹시나 건강이 나빠질까 신경이 많이 쓰이는데..

보내주신 뉴트리칼 먹이고 올 겨울도 무사히 지낼 수 있을 듯 합니다.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날짜 조회 수
공지 KAPS 네이버 해피로그가 개설되었습니다. 6 kaps 2010-04-20 141260
4787 망치누님 쿨매트와 이불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3-14 1603
4786 애사모팀 달랑이캔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2-27 1133
4785 정수연님 방석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2-22 1248
4784 김은주(코튼이맘) 물품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2-20 1237
4783 송영호님 목줄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1-30 1403
4782 애사모 회원님들 처방식캔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1-23 1460
4781 김현정님 사료및 물품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8-01-01 2147
4780 최수현님 옷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12-27 1934
» 베토퀴놀에서 영양제를 후원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file 관리자2 2017-12-20 1683
4778 애사모팀 달랑이 처방캔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12-18 1746
4777 함영지님 보온용품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12-18 1528
4776 서경대 미용예술학과 학생들의 간식 및 장난감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12-10 1877
4775 애사모 회원님들 달랑이를 위한 처방식캔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11-29 1959
4774 세종 나누리에서 보내주신 장난감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9 2036
4773 이근중님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985
4772 김미영님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966
4771 함영지님 간식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910
4770 이혜숙님 강아지집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952
4769 임하나님 후원 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739
4768 한성래님 러그 후원감사드립니다. file 관리자2 2017-09-24 178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