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d 14787 vote 229 2002.10.28 (19:03:15)



안녕하세요..

먼저 이쁜 양이 주셔서 너무나 감사해요..

찡코라고 그냥 부를깜 하다가.
이름을 새로 지었어요..

" 징가 "~~~~~~~ ^.^V
주제곡도 있어요.. ㅋㅋㅋㅋ

" 마징가 무쇠팔~~ 무쇠다리 ....." 징가에 대한 저의 바램이랄까요

요즘은 퇴근해서 집에 가면 얼굴도 비벼주고 아는체 하는데..
가끔 외계인 소리도 내주고.. ㅋㅋㅋㅋㅋㅋ
다른 양이랑은 좀 틀려요..

이젠 아프지 말고 튼튼하게 아주 이쁘게 켰으면 좋겠어요..
여러분도 빌어 주세요..
우리 징가 이제 아프지 않고 건강하라고여..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