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일 입소된 고양이들: 권혜경씨의 "망고"와 김지선씨의 "똘망이"
그리고 동구협의 "천방이"

7월 1일 대구 보호소에 도착한 망고는 이틀 후 두 마리의 새끼를 낳았으나 사산이 되었다. 아마 장거리 차 속에서 시달렸고, 놀라고 스트레스 받아 그렇게 되었을 것으로 짐작한다. 그 후 망고는 매일같이 신경질을 부리고 다른 고양이들을 보면 거세게 공격하는 음성으로 고함지르고 으르렁거렸다. 다른 고양이들이 망고에게 눈길만 주어도 험악한 인상을 쓰고 공격할 태세로 울어대었다. 아마 새끼를 잃은 후유증인같았다. 자기 새끼가 곁에 있다는 착각속에서 그 애들을  보호하기 위한 방어태세 일 것이다.

그러던 어느날 2개월 된 새끼가 입소되었는데 너무 슬피 울기만 하여 망고 품에 넣어주었다. 처음 새끼는 망고를 거부하고 싫어하였지만 제 어미같이 불어있는 망고 젖을 보고 그 품으로 어찌 안 들어가고 배길까!!  새끼는 밖에서 어미와 살다가 실수로 어미를 놓치고 여기 저기 어미 찾아 헤메다가 놓은 담 위에서  좁디 좁은 깊은 구녕 속으로 빠졌다. 신고를 받고 구조팀이 갔을 때 그 구녕은 간격이 너무 좁은데다 중간에 합판 등 장애물이 많아서 울고 있는 새끼를 구조하지 못하였다. 그러나 다행히 그 안 쪽이 옆집 창고로 들어 갈 수 있는 작은 틈새가 있어 새끼가 그 곳으로 가는 바람에  구조 되었다.  "창희"라고 이름 지어 준 새끼는 이제 망고 품에서 얼마나 행복해 하는지? 불안에 떨었던 그 순간은 이제 망고 젖을 물면서  편히 자는 모습에서 다 사라졌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

망고는 새끼가 젖을 물고 있기 때문에 일어나서 밥을 먹지 않고 누운채로 먹고 있다. 망고 역시 다른 고양이들에게 공격적이고  거칠게 고함지르고 한 행동도 이제 중단되고 새끼를 보살피는데 마음을 쏟고 있는 것 같다.

 망고는 사진을 찍자하면 눈을 감아 버린다. 새끼는 무엇인가 싶어 눈을 크게 뜨고 보는 바람에 예쁜 모습을 볼 수 있었다.

 chungbang.jpg

천방이는 음식을 너무 잘 먹어 턱 밑이 깨끗하지 못하다.  목욕을 한번 시키고 털도 좀 깍도록 해야 될 것 같다. 사람들은 긴 털 깍는 것이 귀찮아 이런 고양이들이 많이 버림 받는 것 같다.

음식을 먹고 난 뒤 "똘망"이와 오월이; 켓 타워에서  이제 어른이 된  골방고양이 노란 "오월이"는 입 청소하는데 어린 똘망이는 아직 잘 못하고 있는 것 같다. 그기에다 피부병이 콧등(상처도 있음) 주변, 귀 안과  주변, 몸 곳 곳에 있지만 잘 먹고 건강하게 지내면 적당한 치료로 쉽게 나을 수 있다. 콧 등이 좀 심하여 약을 발라 주었다.

 

 

강숙

2006.08.26 (15:53:17)

협회장님댁에서 망고와 똘망이 본거 같아여...?? 제가 본거 망고랑 똘망이 맞죠...??
아~ 구슬이도 보고싶어여 ㅜㅜ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sort

서울 가락동 못박힌 고양이들의 소식을 전합니다.</b></font> 1

2005년년 10월 서울 송파구 가락동 가락 아파트 단지에서 구출한 대못 박힌 고양이들과 그 친구들의 최근 모습이다. 18마리 야생고양이들 중 2마리(왕초와 송편)은 완전히 순화되어 있어 사람을 지극히 잘 따랐다. 그러나 송편은...

  • 2006-02-14
  • 조회 수 17969
  • 추천 수 0

서울과 부산에서 온 야생고양이들

박혜선씨와 서울 야생 고양이 박혜선씨는 회사 주차장에서 살던 새끼 고양이들이 차에 치여 희생 당하는 것을 목격하고, 길고양이들이 살기에 너무 안전치 못한 곳이라는 판단하에 주차장 고양이들을 잡기 시작했다. 그 중 새끼...

  • 2006-02-16
  • 조회 수 18670
  • 추천 수 0

위기에 놓였던 동물들

위기에 놓였던 동물들 1. 구조되었지만... 더 편한 세상으로 간 어린 강아지 옆구리 쪽에 피가 배어나온 부분만큼 살아있는 강아지를 칼로 피부를 도려내었다. 경남 양산에서 사시는 회원 권은영씨는 권은영씨 집에서 얼마 떨어...

  • 2006-06-25
  • 조회 수 18156
  • 추천 수 0

미국에서 위기에 놓였던 새끼 고양이 1

억세게 운이 좋은 어린 새끼 고양이를 구해준 "라자의 이야기" 이 일은 6월 10일, 토요일 오후에 일어났다: 나는 하루의 고된 일을 마치고 운전을 하면서 친구 한 명과 함께 집으로 가는 길이었다. 우리는 고속도로에서 몇 ...

  • 2006-06-28
  • 조회 수 19348
  • 추천 수 0

청동오리 방사 1

비가 억수로 쏟아지는 날 밤 대구 신천 주변에서 놀던 오리 떼들이 물살에 밀려 육지에 올라와 웅크리고 있었다. 비가 그친 뒤 다른 오리들은 모두 물 속으로 다시 돌아갔는데 혼자 가지 못하고 불쌍한 모습으로 쳐져 있는 ...

  • 2006-09-04
  • 조회 수 17678
  • 추천 수 0

똥통 속에 빠진 새끼 고양이 4

2006년 8월 28일 대구 봉사자 김귀란씨의 어머니께서 황급히 협회로 전화를 주셨다.아주 흥분하시면서 똥통에 빠진 새끼 고양이 이야기를 들려주었는데, 이웃의 재래식 공중변소에 어린새끼고양이가 사람에게 겁을 먹고 황급히 도망...

  • 2006-09-04
  • 조회 수 20547
  • 추천 수 0

보호소동물들의 여름나기 2

낮 최고 기온이 36도가 넘는 대구 날씨에 보호소 직원이나 동물이나 모두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견뎌내고 있습니다. 특히나 동물들은 온몸이 털로 뒤덮혀 있어 더위를 훨씬 많이 느끼기 때문에 아이스바를 주거나 시원한 물로 ...

  • 2006-08-15
  • 조회 수 18225
  • 추천 수 0

권혜경씨의 "망고" 김지선씨의 "똘망이" 동구협의"천방" 1

7월 1일 입소된 고양이들: 권혜경씨의 "망고"와 김지선씨의 "똘망이" 그리고 동구협의 "천방이" 7월 1일 대구 보호소에 도착한 망고는 이틀 후 두 마리의 새끼를 낳았으나 사산이 되었다. 아마 장거리 차 속에서 시달렸고, 놀라고 ...

  • 2006-07-15
  • 조회 수 18622
  • 추천 수 0

어린 새끼고양이,양모 품에서 슬픔을 잊고...

어미가 죽었는지? 어디서 나타났는지? 한 마리 새끼 고양이가 아파트가 떠나가도록 울부짖어 병숙씨가 뛰어나가 보았다. 지하실에서 홀로 남아 울고 있었다고 하였다. 병숙씨는 혹 어미가 어디로 새끼들을 옮기면서 한 마리...

  • 2006-06-30
  • 조회 수 18400
  • 추천 수 0

<font color=navy>[후원동물이야기]홍이 최근 이야기 3

구조부장이 어렵게 한 장 찍은 사진입니다. 구조부장 곁에서 놀다가 협회장을 보더니 카메라로 찍고 있는 것을 들킨 순간 도망 갈 준비 구조부장이 깡통밥을 주니 조금씩 받아 먹고 있을 때 겨우 한 장면 찍었는데 또 들키...

  • 2006-09-07
  • 조회 수 17651
  • 추천 수 0

[후원동물이야기]청솔 이야기 4

청솔이(최근 청솔이 이야기) 청솔이 배에 기대고 자고 있는 "효자". 효자는 특히 청솔이와 친하며 장난도 심하다. 그래서 그런지 다른 애들과도 장난치고 놀기도 하였지만 둘이만 깊은 잠에 골아 떨어졌다. 길동이와 길송이도 피곤...

  • 2006-09-07
  • 조회 수 17454
  • 추천 수 0

망고와 구슬이 최근 소식 2

망고의 지극한 새끼 사랑. 망고는 자신의 새끼들이 죽고 난 뒤, 새로 들어오는 어린 고아들을 잘 보살펴 주는 망고의 새끼 사랑은 지극하면서도 완강하다. "내가 돌보고 있는 새끼들 주변에 어떤 녀석이든 근처에 얼씬도 못한...

  • 2006-09-07
  • 조회 수 18426
  • 추천 수 0

[후원동물이야기]길남이 이야기 2

길남이 뒤 동곡이 나의 뒤를 보세요. 성이, 동곡이(오래전 목의 깊은 상처가 치유되고 난뒤 모습이 좀 보기가 그렇지요.. 그리고 기 죽은 퀴리. 홍이는 사진찍는다면 숨는 아이라 여기 없지만) 대충 나의 위치가 어느 정도인...

  • 2006-09-10
  • 조회 수 17987
  • 추천 수 0

망고의 벼게는 넙순이. 구슬이는.. 2

망고의 벼게는 넙순이다. 그리고 구슬이는 미쳐 올리지 못한 사진들. 망고가 넙순이를 턱에 베고 아주 편안한 듯 잠자고 있는 것을 발견하였다. 넉살좋은 녀석 참! 어이없다. 넙순이도 조금도 불편하지 않은 듯 망고와 함께 곤...

  • 2006-09-08
  • 조회 수 18659
  • 추천 수 0

[후원동물이야기]동곡이와 성이 최근 이야기 2

동곡이와 퀴리(잠시 퀴리와 좋게 지낼 때) 성이와 퀴리(잠시 퀴리와 좋게 지낼 때) "동곡이"와 "성이"는 자매로서 사이가 좋지만 함께 지내는 남자 친구, "길남이"를 두고 자주 싸운다. 길남이도 두 자매에게 잘해준다. 마치 남편...

  • 2006-09-07
  • 조회 수 17848
  • 추천 수 0

[후원동물이야기]2006년 메리, 오리 이야기 2

메리. 오리 메리 다정한 메리와 오리 나와 "오리"가 사는 곳은 비록 시멘트 바닥이 벗겨지고, 벽 타일도 떨어져 나간 지저분 하고 더럽게 보이는 곳이지만 둘만 사는 이 곳은 개 들 중 가장 큰 공간을 차지하고 있어요. 별로...

  • 2006-09-10
  • 조회 수 18535
  • 추천 수 0

[후원동물이야기]금이, 동이, 호야 최근 이야기(2006년) 2

호야 동이 금이 셋이 모여 무슨 모의를 하는지... 호야가 길송이게 장난을 걸고 있다. 동이는 관심이 없는 듯...이러다가 싸우지 않을까 걱정하였는데 장난으로 끝냈다. 길송이가 워낙 점잖고 착하기 때문에 호야에게 약간 맞기...

  • 2006-09-11
  • 조회 수 17791
  • 추천 수 0

어린 백구를 구조해주신 분은 임나미씨 1

대구 동구 신서동 영조 아름다운 나날 2차 APT 근방에 사시는 임나미씨는 얼마 전에 버려진 어린 백구(6-7개월)를 발견하고 우선 아름다운 나날 아파트 관리실 곁에 묶어두고 주인을 찾으려고 노력하였다. 그러나 주인은 나타나...

  • 2006-10-05
  • 조회 수 17850
  • 추천 수 0

하천둑에 고립된 강아지 구조 이야기 1

2006년 9월 9일 밤 대구시 매천시장 뒤 하천 둑 넘어 작은 개가 강과 강사이 작은 섬 같은 육지의 풀밭에 쓰러져 있다고 신고 전화가 왔다. 작은 개이니 지체되면 위험할지도 몰라 구조팀이 갈 동안 먼저 구조하여 밖으로 ...

  • 2006-09-20
  • 조회 수 19998
  • 추천 수 0

두류공원 너구리 방사</font>

두류공원 너구리 방사. 2006년 10월 7일 밤 9시경 대구시 두류공원 내에 서식하는 약 20마리 너구리 중 어린 녀석 한 마리가 서식지에서 이탈하여 도로로 나오다가 차에 치였다. 다행히 심한 상처는 아니었고 가볍게 뒷다리에 ...

  • 2006-10-14
  • 조회 수 18319
  • 추천 수 0
Top